[한국경제] 뉴스 241-250 / 9,7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만5000원짜리 저서 호가가 100만원대…日 스가 몸값 '껑충'

    ... 8일 일본 언론에 따르면 스가 장관이 2012년 3월 단행본으로 펴낸 '정치가의 각오, 관료를 움직이게 하라'가 인터넷 판매 사이트인 아마존재팬에 지난 7일 오후 약 10만엔(약 110만원)의 판매가로 올라왔다. 이 책의 정가는 1300엔이어서 정가의 약 80배 수준에서 호가가 형성된 셈이다. 아마존재팬에서 이 책의 판매가격은 8일 오전 5만4000엔으로 내려간 상태다. 도쿄신문은 중고 물품을 거래하는 벼룩시장 사이트인 '메루카리'에서도 ...

    한국경제 | 2020.09.08 10:59 | 이미경

  • thumbnail
    [시사중국어학원] 착 붙는 중국어 회화: 진심인 척

    虚情假意 Xūqíng jiǎyì 진심인 척 A: 我觉得人际关系太复杂了。 A: Wǒ juéde rénjì guānxi tài fùzá le. A: 워 쥐에더 런지 꽌시 타이 푸자 러. B: 当然了,人心难测啊。 B: Dāngrán le, rénxīn nán cè a. B: 땅란 러, 런신 난 처 아. A: 总是会遇到一些虚情假意的人。 A: Zǒngshì huì yù dào yìxiē xūqíng jiǎyì de rén. A: 쭝스 훼이 위 따오...

    The pen | 2020.09.07 21:01

  • 파월 "저금리 수년 더 간다…코로나, 빈부격차 키울 것"

    ... 사태가 미국 경제의 불균형을 더 심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아무 잘못 없이 피해를 본 이들을 지원하기 위해 큰 힘을 사용하는 것은 부유한 국가로서 당연한 의무”라고 덧붙였다. 워싱턴 정가는 코로나19 관련 추가 경기부양책을 둘러싸고 팽팽한 대치를 이어가고 있다. 아울러 파월 의장은 “사람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거리두기를 유지하면 어마어마한 경제적 이득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9.06 17:37 | 박상용

  • 美 경고에도…北, SLBM 발사 준비 동향

    ... 행태를 보인 것”이라고 평가했다. 우리 군당국은 북한이 지난해 시험 발사한 북극형-3형의 비행 거리는 450㎞, 고도는 910㎞로 탐지됐다고 밝혔다. 북한이 또다시 SLBM 시험 발사를 준비하는 동향이 포착되면서 미국 정가에서는 “북한의 핵무기·미사일 프로그램 중단을 위해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례 없는 회동까지 했지만, 아무런 성과가 없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하헌형 기자 hhh@ha...

    한국경제 | 2020.09.06 17:08 | 하헌형

  • thumbnail
    뉴욕증시, 코로나 백신 기대에 '환호'…S&P500·나스닥 신기록

    ... 미 국립보건원 산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의 3차 임상시험 중간 결과가 매우 긍정적일 경우 임상 시험을 일찍 종료하고, 백신을 조기 승인할 수도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 워싱턴 정가에서는 여전히 추가 경기부양책을 놓고 공화당과 민주당이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여전히 진전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협상이 다시 시작된 점 자체가 긍정적이라는 평가도 나온다. 민간 고용정보업체 오토매틱데이터프로세싱(ADP)이 공개한 8월 ...

    한국경제 | 2020.09.03 06:39 | 오정민

  • thumbnail
    원하는 인테리어, 3초 만에 견적…온라인 인테리어 서비스 플랫폼 하우스텝

    ... 누적 매출 200억원을 돌파했다. 지난달엔 월 매출 10억원을 달성했다. 매년 두 배 이상 매출 규모가 늘어나고 있다. 이 대표는 “온라인 인테리어 서비스 수요는 많았지만 공급자가 없었다”며 “정가로 확실한 상품을 판매하는 플랫폼이 생기니 시장이 자연스럽게 반응한 것 같다”고 말했다. 두번째는 지난해 3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GS홈쇼핑과 SV인베스트먼트가 투자에 참여했다.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에 따르면 올 국내 ...

    한국경제 | 2020.09.01 17:28 | 구민기

  • thumbnail
    日, 아베 후임을 달랑 500여명이 결정?…자민당 내서도 반발

    ... 총리도 스가 장관을 의중에 두고 있다는 증거가 아니겠냐는 해석도 있다. 아베 총리는 당초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자민당 정조회장을 후계자로 점찍었지만, 지병 악화로 갑자기 사퇴하게 되면서 내년 9월까지인 자신의 임기 동안 국정을 이끌 후임자로 스가 장관을 선택할 것이라는 관측이 일본 정가를 중심으로 나돌고 있다. 아베 총리는 자민당 내 최대 계파인 호소다(細田)파(98명)의 실질적인 수장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01 14:23 | 김명일

  • thumbnail
    전국 서점·출판사 10 곳 중 7곳, 현행 도서정가제 지지

    전국 서점 및 출판사 10곳 중 7곳이 현행 도서정가제 유지에 찬성 입장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출판인회의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에 의뢰해 한국출판인회의 회원사 및 인터파크송인서적 채권단에 속한 2500개 출판사와 한국서점조합연합회 회원사 1500개를 포함한 전국 서점 2100개 등 총 4600곳을 대상으로 긴급여론조사를 실시했다. 8월 19일부터 4일간 전화면접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여론조사엔 1001개사 의견이 반영됐다. 먼저 ...

    한국경제 | 2020.09.01 12:20 | 은정진

  • 한국작가회의 "도서정가제 개악 반대"

    한국작가회의가 31일 문화체육관광부의 도서정가제 개선안 재검토 방침에 우려를 표하며 “건강한 출판문화를 훼손하는 사태가 계속된다면 즉각 행동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작가회의는 이날 성명에서 “도서정가제는 시장경제 논리로부터 출판계 전체의 다양성을 보호하는 최소한의 방어막”이라며 “서점과 출판계에 만연했던 가격 경쟁을 완화하는 데 일조했으며, 전국적으로 개성 있는 출판사와 독립 서점 등이 ...

    한국경제 | 2020.08.31 20:30 | 이미아

  • thumbnail
    한일관계 햇볕드나…日 새 총리 여론조사 '친한파' 이시바 1위

    ... 긍정적인 영향을 줄 거란 분석이 나온다. '친한파'로 알려진 이시바 전 간사장은 2004년 고이즈미 내각에서 방위청 장관을 지낸 안보 전문가다. 극우 색채가 강한 아베 총리에 비하면 합리적 보수에 가깝다는 게 일본 정가의 평가다. 특히 2차 세계대전 당시 자국이 저지른 태평양 전쟁에 대해서 '침략전쟁'이라고 공개 발언하기도 했다. 한일 정부가 평행선을 달리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서도 전향적인 태도를 보여왔다. 2017년 ...

    한국경제 | 2020.08.31 13:19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