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51-260 / 9,8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스페이스와 구찌의 만남…줄잇는 명품 콜라보

    ... 판매하는 협업은 ‘바이럴(입소문) 마케팅’ 효과가 크다. 협업 제품은 최근 커지는 재판매(리셀) 시장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품목이다. 지난해 출시한 ‘디올×나이키 에어조던1’은 정가가 300만원이었지만 1500만~2000만원대에 재판매되기도 했다. 디올과 나이키, 프라다와 아디다스는 지난해 협업 제품이 큰 인기를 끌자 올해 두 번째 협업을 하겠다고 밝혔다. 패션업계 관계자는 “협업이 가장 효과적인 ...

    한국경제 | 2021.01.06 17:27 | 민지혜

  • thumbnail
    美 민주당, 조지아 상원 1곳 승리…나머지 1곳도 우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자 취임 이후 미 정가의 권력 구도 향방을 가를 조지아주(州) 연방 상원의원 선거에서 민주당이 2석 중 1석을 차지했다고 CNN과 워싱턴포스트(WP) 등 미국 주요 매체들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들 매체는 이날 라파엘 워녹 민주당 후보가 켈리 레플러 공화당 현 상원의원을 꺾고 승리를 가져왔다고 일제히 선언했다. 이날 오전 2시 현재 99% 개표 기준 워녹 후보의 득표율은 50.5%로, 레플러 후보(49.5%)를 ...

    한국경제 | 2021.01.06 17:15 | 노정동

  • thumbnail
    트럼프 "불복투쟁"…바이든 "권력은 국민이 주는 것"

    ... 면에 견제받지 않고 제한되지 않는 절대권력을 휘두르려고 조지아 상원의석을 차지하려고 한다"고 주장했다. 바이든 당선인은 "힘은 여러분의 손에 있다"며 "두 사람을 선출함으로써 여러분은 워싱턴 정가와 이 나라를 사로잡았던 교착을 타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11월 3일 개최된 미 대선 결과를 연방 의회가 그대로 인증하면 바이든 당선인은 오는 20일 대통령 임기를 시작하게 된다. 신용현 기자 yongh...

    한국경제 | 2021.01.05 16:31 | 신용현

  • thumbnail
    "옛시조 노래하는 '正歌'…누구나 읊조리게 할 거예요"

    “국악 전공자 100명 중 2명 정도가 정가(正歌)를 배워요. 인기가 없죠. 수요가 없으니까…. 과거엔 맥이 끊길 뻔했어요.” 가객 하윤주(37·사진)가 전하는 정가 전공자들의 현실이다. 그는 중요무형문화재 제30호 가곡(歌曲) 이수자다. 국악 입문은 정가로 시작했다. 대중에겐 낯선 장르다. 접할 기회가 드물어서다. 국악 공연은 대부분 판소리나 국악관현악단의 연주다. 정가를 포함한 정악에선 종묘제례악 ...

    한국경제 | 2021.01.03 16:12 | 오현우

  • thumbnail
    스코브 안데르센, 다이버 워치 골드 버전 1월3일 선판매한다

    ... 등에 두루 어울린다. 스코브 안데르센은 새해 첫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사전 예약 패키지로 이 시계를 구입하면 블랙 나토, 블랙 실리콘 등 2가지 스트랩을 무료로 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품질 보증 기간도 5년이다. 일반 패키지는 정가보다 20% 할인된 가격으로 선판매할 예정이다. 골드 에디션 2종을 묶어 판매하는 콤보 패키지는 30% 할인된다. 사전 예약 판매는 오는 1월3일 오후 8시에 공식 홈페이지에서 한정 수량으로 진행한다. 뉴스레터를 등록할 경우 두 ...

    한국경제 | 2020.12.29 09:50 | 민지혜

  • thumbnail
    영화 '위대한 쇼맨'으로 본 행동경제학

    ... 연봉이 100만원 인상될 때 연봉이 1000만원인 직원과 1억원인 직원의 반응이 전혀 다른 것도 인간이 기준점을 중심으로 손익을 인식하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영화 속 바넘과 할인된 가격을 제시하는 현실 속 기업들은 공통적으로 정가와 할인가를 동시에 노출하는 전략을 쓴다. 1만원짜리 티셔츠를 5000원에 할인 판매한다는 광고를 접한 소비자가 할인된 가격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기보다는 1만원짜리 티셔츠를 절반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는 점에 집중하도록 유도하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0.12.25 17:18 | 전범진

  • thumbnail
    살풀이 곡조·현대적 가사…"한 판 놀아볼까"

    ...o;에 뽑혔다. 네이버문화재단이 시청자 설문조사를 통해 뽑은 7개 팀 가운데 ‘온스테이지여서 만날 수 있는 뮤지션’에 선정됐다. 10년 동안 출연했던 500여 개 팀을 제친 것이다. 악단광칠은 2015년 정가악회에 모인 김약대(대금), 이만월(피리·생황), 그레이스 박(아쟁), 원먼동마루(가야금), 전궁달(타악), 선우바라바라밤(타악) 등 국악기 연주자 6명과 3명의 소리꾼(홍옥, 월선, 명월)으로 꾸린 국악밴드다. 악단광칠의 ...

    한국경제 | 2020.12.23 17:14 | 오현우

  • thumbnail
    "능력보다 유색인종?"…우려 낳는 바이든 행정부 [조재길의 지금 뉴욕에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22일(현지시간) 라틴계 교육 행정가인 미겔 카도나 코네티컷주 교육위원(45)을 차기 교육부 장관으로 낙점했습니다. 카도나는 푸에르토리코 출신 이민자 부모를 둔 초등학교 교사 출신입니다. 28세 때 코네티컷주 최연소 교장이 됐던 인물이지요. 바이든은 대선 캠페인 기간 중 교육자 및 학부모 표를 의식해 교사를 교육장관으로 뽑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워싱턴 정가에선 카도나가 이민자 출신이란 점이 유리하게 작용했을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12.23 07:54 | 조재길

  • thumbnail
    [한상춘의 world View] 바이드노믹스-포스트 코로나 원년, 2021 세계경제는…

    ... 한 ‘오바마 헬스케어’를 복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내년 1월 20일 열릴 취임식에서 바이든 당선인은 이미 약속한 파리 기후협약 가입과 함께 미국 국민에게 오바마 헬스케어 부활 방침을 밝힐 것으로 워싱턴 정가는 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백인 우월주의로 대선 과정에서 ‘트럼프국’과 ‘바이든국’으로 나뉘었다는 평가가 나올 만큼 크게 훼손된 이민정책도 손질할 가능성이 높다. 오히려 미국의 ...

    한국경제 | 2020.12.22 17:44 | 한상춘

  • thumbnail
    지성호 '대북전단법' 방미 행보…"美 상원도 호응"

    국회가 '대북전단살포금지법(남북관계발전법 개정안·대북전단법)'을 처리한 가운데 미국 정가에서도 대북전단법에 대한 우려를 표하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고 지성호 국민의힘 의원(사진) 측이 밝혔다. 美 상원서도 대북전단법 우려 표명 나올까 지난 9일(현지시간) 미 국무부로부터 초청받아 방미 중인 지성호 국민의힘 의원은 17일 빌 헤거티 미 상원의원 당선자와 만나 대북전단법과 관련한 논의를 이어갔다. 지성호 의원은 이날 자신의 ...

    한국경제 | 2020.12.17 16:00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