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01-410 / 9,8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여파에 신작 게임 열풍까지…몸값 뛴 '닌텐도 스위치'

    ... 열흘 만에 다운로드를 제외하고 실물로만 260만장이 팔렸다. 국내 온라인 신품 시세 기준으로 닌텐도 스위치는 60만원대, '모여봐요 동물의 숲'이 포함된 패키지는 80만원에 육박한다. 미국 아마존 등에서도 정가 신품은 구하기 어렵고 재고가 있는 상품은 500달러를 호가한다. 언제쯤 스위치의 공급이 원활해질 지 닌텐도의 공식적인 언급이 없어, 당분간 이런 현상은 지속될 전망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7 08:12 | 채선희

  • 日 와규 '눈물의 세일'

    ... 눈물의 세일에 나서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세계 수요가 급감해서다. 지난 4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당 최고 500달러를 호가하는 와규는 이번주부터 일본 대표 슈퍼마켓 체인인 이온에서 정가 대비 20~40% 할인 판매될 예정이다. 관광객 및 해외 수요를 맞추려고 생산량을 대폭 늘렸는데 코로나19 사태로 주문이 뚝 끓겼기 때문이다. 고베 마쓰사카 요네자와 등에서 쏟아지는 상당 물량이 생산 즉시 냉장·냉동시설로 ...

    한국경제 | 2020.04.06 17:17 | 조재길

  • thumbnail
    휴업권고에도 속속 문 여는 PC방·헬스장

    “오늘 헬스장 등록하시면 정가보다 20% 할인합니다.” 서울 동대문구에서 헬스장을 운영하는 윤모씨(45)는 지난달 22일부터 문을 닫았던 헬스장을 며칠 전 다시 열었다. 영업 중단이 길어지면서 회원들의 계약해지가 줄을 잇자 영업을 강행키로 한 것이다. 회원들에게 재등록을 하면 할인해준다는 광고문자도 보냈다. 윤씨는 “1월부터 전체 회원의 20%가 해지를 했는데 앉아서 손해만 볼 수는 없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4.01 17:41 | 배태웅/박진우

  • thumbnail
    [윤명철의 한국, 한국인 재발견] 동남아·티베트·일본…아시아 각지로 흩어진 고구려·백제 유민

    ... 일본국(日本國)이 탄생했다. 왕실 교체 같은 변란과 격심한 정치혼란이 일어났고, 심지어는 유민세력 간에도 전투가 벌어졌다. 1992년 규슈 중부 산골인 난고(南鄕)촌을 방문, 이곳 오지로 도피했다가 중앙에서 파견한 추격군에 살해당한 백제계 정가왕 부자의 흔적을 찾아본 적이 있는데 슬픈 느낌이 들었다. 하지만 대거 들어온 군인·정치인·지식인·기술자 등의 인적자원은 신흥 일본을 경제적·문화적으로 발전시켜 역사상 최대의 ...

    한국경제 | 2020.03.27 17:39

  • thumbnail
    리퍼 유통시장 키우는 리씽크, 흠있는 제품 손대니 돈됐다

    ... 판단했다. 리씽크는 싸게 사고 싶어하는 소비자와 대량의 전시·재고 물품을 판매하려는 기업이 만나는 지점을 집중 공략해 설립 1년 만에 매출 100억원을 넘겼다. 전시품 재고 대량 매입 리씽크 온라인몰에는 25일 현재 정가 139만원인 LG전자 노트북 그램이 69만원, 67만원짜리 스마트TV(43인치)는 38만원에 올라와 있다. 리씽크가 판매하는 제품은 일반 중고 제품보다 품질이 좋다. 1년 무상 AS도 가능하다. 리씽크가 비교적 양질의 제품을 싸게 ...

    한국경제 | 2020.03.25 17:18 | 오현우

  • thumbnail
    [한경에세이] 백남준의 선견지명

    ... 했다는 고백 때문이다. 미국 대통령으로 재임 중이던 1998년, 그는 백악관 인턴 모니카 르윈스키와의 성추문으로 탄핵 위기에 몰리는데, 그때를 회상하는 대목에서 말한다. “내가 한 행동은 끔찍했다.” 워싱턴 정가가 ‘섹스 스캔들’로 시끄럽던 그해 6월 9일, 클린턴 대통령은 미국 방문 중이던 김대중 대통령 내외를 위해 국빈 만찬을 베풀었다. 이 자리에 초대받은 백남준 선생은 뇌졸중으로 반신마비가 된 몸을 휠체어에 싣고 ...

    한국경제 | 2020.03.22 18:34

  • thumbnail
    미래한국당 '작심 비판' 황교안 "대충 넘어갈 수 없어…결단 필요"

    ... "천하의 배신", "한선교의 쿠데타" 등을 발언을 쏟아내며 반발했고 이에 미래한국당은 당선권의 4명을 수정·교체했다. 황 대표는 "현재 정당 불문하고 비례정당 관련 파열음이 정가 전체를 뒤흔들고 있어 국민들께서 몹시 불편해한다"며 "구태 정치, 나쁜 정치와 단절할 것이다. 빠른 시일 내 문제를 바로잡아서 승리의 길로 다시 되돌아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이 모든 ...

    한국경제 | 2020.03.19 10:50 | 강경주

  • thumbnail
    황교안 "미래한국당에 국민들 실망…단호한 결단 필요"

    ... 의회민주주의를 수호하고 혁신의 희망을 담는 그릇이었다"면서 "하지만 국민의 기대 열망과 거리가 먼 모습을 보이며 큰 실망을 안겨드렸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비례 정당과 관련된 파열음이 정가 전체를 뒤흔들고 있어 국민들께서 몹시 불편해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빠른 시일 내에 문제를 바로잡아 승리의 길로 나아갈 것"이라며 "구태 정치, 나쁜 정치와 단절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3.19 10:09 | 성상훈

  • thumbnail
    "코로나로 수산물값 폭락해도 소매가 그대로…유통구조 개혁할 것"

    ... 제값을 받기 어렵다”며 “수산물 거래 체계를 경매 중심으로 확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임 회장은 최근 서울 신천동 수협중앙회에서 한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어시장 거래의 절반 이상이 정가 수의매매 방식으로 이뤄지면서 유통 비용이 수산물값의 51.8%에 달하는 기형적 구조가 만들어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가 수의매매는 생산자와 유통 상인이 가격을 임의로 정하는 방식으로, 수요·공급에 따라 가격이 ...

    한국경제 | 2020.03.16 17:16 | 성수영

  • thumbnail
    '민주당 탈당' 문석균 끝내 무소속 출마…오영환 공천 잡음 영향받았나

    ... 씨는 민주당 의정부갑 예비후보로 등록했다가 당 안팎에서 '지역구 세습' 비판이 일자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바 있다. 이후 민주당이 이 지역과 인연이 없는 인재영입 5호 오영환 전 소방관을 전략 공천하자 지역 정가에서는 반발이 일었다. 지역위원장을 비롯한 당직자들은 지난 2일 기자회견을 열고 "중앙당이 의정부갑 당원들을 배신하고 잘못된 결정을 했다"며 집단 사퇴를 했다. 의정부갑 지역 당직자들과 시·도의원들은 잇따라 ...

    한국경제 | 2020.03.16 15:16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