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4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경기째 골침묵 손흥민, 본머스 상대로 '아홉수 탈출' 도전

    ... 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 '눈앞' '본머스 킬러' 손흥민(토트넘)이 4경기째 골 침묵을 깨고 네 시즌 연속 정규리그 두 자릿수 득점에 다시 도전장을 내민다. 손흥민이 활약하는 토트넘은 한국시간으로 10일 오전 2시 영국 본머스의 ... 손흥민은 골이 없던 지난 4경기 동안 도움을 2개나 기록했다. 이제 1골-1도움만 기록하면 손흥민은 이번 시즌 리그 '10-10 클럽'(10골-10도움)에 가입하게 된다. 손흥민은 아직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에서 10-10 클럽에 ...

    한국경제 | 2020.07.09 13:51 | YONHAP

  • thumbnail
    '황소' 분데스리가로…황희찬, RB 라이프치히 입단 확정

    ...료 약 200억원 추정…등 번호 11번 오스트리아 프로축구 잘츠부르크에서 맹활약한 '황소' 황희찬(24)의 빅리그행이 확정됐다. 새 둥지는 독일 분데스리가의 RB 라이프치히다. 라이프치히는 8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황희찬 ... 많은 골을 넣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황희찬은 잘츠부르크에서 4시즌을 뛰는 동안 총 125경기에 출전해 45골(정규리그 28골·컵대회 6골·유럽클럽대항전 11골)을 쏟아내며 핵심 공격수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유럽축구연맹(UEFA) ...

    한국경제 | 2020.07.08 21:55 | YONHAP

  • thumbnail
    4연패 빠진 강원FC, 새 주장에 임채민 선임 '분위기 쇄신'

    최근 4연패에 빠지며 위기를 맞은 프로축구 K리그1 강원FC가 주장단 교체로 분위기 쇄신에 나섰다. 강원은 8일 "팀의 새로운 주장으로 임채민(30), 부주장으로 한국영(30)을 각각 선임했다"라며 "새로운 주장단이 어려운 시기를 ... 밝혔다. 2013년 K리그 무대에 데뷔한 임채민은 통산 175경기를 소화한 베테랑 수비수다. 올해 강원이 치른 정규리그 10경기에 모두 풀타임 출전했다. 부주장을 맡은 한국영은 국가대표 출신 K리그 간판 수비형 미드필더로 지난해 강원이 ...

    한국경제 | 2020.07.08 14:25 | YONHAP

  • thumbnail
    MLB닷컴 "류현진, 개막전서 스넬 또는 모턴과 선발 대결할 듯"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정규시즌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탬파베이 레이스의 좌완 에이스 블레이크 스넬(28) 혹은 베테랑 찰리 모턴(37)과 맞대결을 펼칠 전망이다. MLB닷컴은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의 개막전 선발 발표 현황을 소개한 뒤 토론토 구단에 관해 "선발 투수를 확실하게 발표하진 않았지만, 류현진이 유력하다"고 전했다. 이어 "류현진은 토론토 구단 역사상 가장 많은 금액인 4년간 ...

    한국경제 | 2020.07.08 09:53 | YONHAP

  • thumbnail
    삼성, 55경기 만에 30승…2015년 이후 가장 빠르다

    ... 10월 5일 이후 5년 만이다. 10개 구단 중 4번째로 30승을 채운 것도 2015년 이후 5년 만이다. KBO리그 공식 기록업체인 스포츠투아이는 이를 발견하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시했다. 삼성은 2015년 55경기를 ... 고지를 밟았다. 삼성은 30승에 도달하는 시간을 지난해보다 무려 13경기나 단축했다. 더 놀라운 건, KBO리그 통합우승(정규시즌·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2011, 2012년보다 빠르게 30승을 거둔 점이다. 삼성은 2011년 ...

    한국경제 | 2020.07.08 08:47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마스크 쓰고 캐치볼 훈련…개막전 준비 돌입

    ... 토론토에 입성한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마스크를 쓰고 본격적인 팀 훈련을 시작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구단과 현지 매체 스포츠넷은 8일(한국시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 등을 통해 홈구장인 로저스센터 ... 좋다"며 에이스를 향한 믿음을 표현했다. 토론토는 오는 25일 오전 7시 40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에서 탬파베이 레이스와 정규리그 홈 개막전을 치른다. 류현진은 해당 경기에 선발 등판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8 08:16 | YONHAP

  • thumbnail
    10명이 싸운 아스널, 레스터시티와 1-1 무승부…유로파행 '위태'

    ... 4분 만에 레드카드 '황당 퇴장' 22골 바디, 20골 오바메양과 치열한 득점왕 경쟁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이 수적 열세를 극복하지 못하고 레스터시티와 비기면서 5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아스널은 8일(한국시간) 영국 ... 오프사이드 여부를 되돌려봤지만 득점으로 인정됐고, 레스터시티는 패배의 그늘에서 벗어나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바디는 정규리그 22골을 기록, 역시 득점포를 가동한 오바메양(20골)과 득점 차를 2골로 유지하며 득점 선두 자리를 이어갔다. ...

    한국경제 | 2020.07.08 07:35 | YONHAP

  • thumbnail
    '이게 얼마만이냐' 삼성, 키움 잡고 5년 만에 4위 점프

    ... 4위로 도약했다. 삼성은 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키움 히어로즈와 벌인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방문 경기에서 홈런 없이 안타 20개를 몰아쳐 13-2로 대승했다. 4위 LG 트윈스와 5위 KIA 타이거즈가 ... 구단 중 4번째로 시즌 30승(25패) 고지도 밟았다. 삼성이 4위 이상으로 올라온 건 30경기 이상을 기준으로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2015년 10월 5일 이래 근 5년 만이다. 삼성은 막강한 타선의 키움에 3연승을 달려 시즌 상대 ...

    한국경제 | 2020.07.07 23:16 | YONHAP

  • thumbnail
    "차고 넘치는" 젊은 2선 공격수들…박 터지는 김학범호 승선경쟁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내년 7월로 미뤄졌다. 하지만 김학범 올림픽 대표팀 감독은 벌써 전국의 K리그 경기장을 돌며 매의 눈으로 선수들의 기량을 확인하고 있다. 김학범호가 우승으로 도쿄 올림픽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던 ... 움직임이 장점인 엄원상은 시즌 초 부상을 완전히 떨치고 광주FC의 붙박이 주전으로 활약하고 있다. 최근 광주가 치른 정규리그 7경기 중 6경기에 선발로 나서서 1골 1도움을 기록 중이다. 대구FC의 두 '영건' 김대원과 정승원도 올해 승승장구하고 ...

    한국경제 | 2020.07.07 15:56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토론토 입성 소식 알려…'가자 블루제이스! 곧 봐요'

    ... 7일(한국시간) 인스타그램 계정에 토론토 로저스센터 옆에 있는 CN 타워와 클럽하우스 로커 사진과 2020년 토론토의 정규리그 일정표를 올렸다. 류현진은 '2020년 팀의 60경기 일정표가 발표됐다"며 "우리는 토론토에 있고, 팬들을 곧 ... 캐나다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국과 캐나다의 국경 봉쇄가 풀리지 않았고, 메이저리그 선수들의 경기 출전과 관련한 안전 수칙을 확정하지 않았지만, 토론토 선수들이 정규리그 대비 훈련을 홈에서 하도록 ...

    한국경제 | 2020.07.07 13: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