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16,5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MLB 다저스 커쇼·먼시, 와일드카드 결정전 결장 확정

    ... 먼시(31) 없이 와일드카드 결정전을 치른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6일(한국시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결정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경기를 하루 앞두고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 "먼시는 세인트루이스와 경기에 결장한다"라며 "그러나 추후 합류할 가능성은 있다"고 말했다. 먼시는 4일 밀워키와 정규시즌 최종전에서 수비 도중 왼쪽 팔꿈치를 다쳤다. 인대 손상이 발견되지 않았고 수술을 받을 필요는 없지만, 경기를 ...

    한국경제 | 2021.10.06 10:23 | YONHAP

  • thumbnail
    김민재, 조만간 '빅리그'로?…올 시즌에는 이적 불가

    '1년 이적 불가' 특별 조항 있어…바이아웃 124억유로 터키 프로축구 리그에서 활약하는 '괴물' 수비수 김민재(25)가 올 시즌에는 소속팀 페네르바체를 떠날 수 없을 전망이다. 터키 매체 아잔스포르 등이 5일(현지시간) 공개한 ... 또 김민재가 타 구단으로 이적할 경우 페네르바체는 계약의 25%를 받기로 했다. 김민재는 이번 시즌 터키 슈퍼리그에서 7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에서 2경기에 출전했다. 정규리그 첫 두 경기 외 7경기에서는 모두 ...

    한국경제 | 2021.10.06 08:15 | YONHAP

  • thumbnail
    NBA 30개 구단 단장 설문조사…우승은 브루클린, MVP 듀랜트

    ... 커닝햄(디트로이트·40%)의 경쟁이 될 전망이다. 포지션별 최고 선수로는 포인트가드 스테픈 커리(골든스테이트), 슈팅가드 하든, 스몰포워드 듀랜트, 파워포워드 아데토쿤보, 센터 요키치가 뽑혔다. 가장 재미있게 경기를 하는 팀은 브루클린(30%), 골든스테이트(17%), 애틀랜타 호크스, 샬럿 호니츠(이상 10%) 순으로 나왔다. NBA 2021-2022시즌은 4일부터 16일까지 시범 경기가 열리고 정규리그는 20일 막을 올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06 06:13 | YONHAP

  • thumbnail
    KSPO, 서울시청에 2-1 역전승…WK리그 3위도 '아직 모른다'

    현대제철 확진자 발생에 1·2위 결정도 보류…PO·챔프전 줄줄이 연기 화천 KSPO가 서울시청에 극적 역전승을 거두고 여자실업축구 WK리그 플레이오프 진출 경쟁을 마지막까지 끌고 갔다. KSPO는 5일 화천생활체육주경기장에서 열린 한화생명 2021 WK리그 정규리그 21라운드 홈 경기에서 서울시청을 2-1로 따돌렸다. 승점 28을 쌓은 KSPO는 5위를 유지했지만, 3위 수원도시공사(승점 30·골 득실 +8), 4위 서울시청(승점 30·골 득실 ...

    한국경제 | 2021.10.05 21:17 | YONHAP

  • thumbnail
    '캡틴' 손흥민 귀국해 '벤투호'로…황의조·김민재도 합류

    ... 있지만, 벤투호는 최근 공격력에 물이 오른 손흥민의 발끝에 기대를 건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경기에 나서 팀 내 최다인 3골(1도움)을 기록 중이다. 지난달 27일 아스널전에서 시즌 3호 골을 ... 쌓았다. 대표팀의 원톱 스트라이커 황의조(29·보르도)도 이날 귀국했다. 황의조 역시 팀 내 최다득점자로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3골 1도움을 올렸는데, 지난달 소속팀에서 3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는 등 흐름이 좋다. 터키 페네르바체에서 ...

    한국경제 | 2021.10.05 18:31 | YONHAP

  • thumbnail
    후회 없이 돌아온 양현종 "1년 전으로 돌아가도 같은 선택할 것"

    ... 보였다. 양현종은 5일 푸른색 텍사스 구단 여행 가방을 끌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무대를 향한 도전은 1년 만에 끝났지만, 그는 밝은 표정을 지었다. 양현종은 "이렇게 많은 취재진이 나와주실지 ... KBO 구단과 계약 여부에 관해 궁금하다. ▲ 어떻게 이야기해야 할지 모르겠다. 지금은 쉬고 싶다. KBO리그 정규시즌 중에 돌아왔다. 조심스럽다. 현재 순위 싸움이 치열하더라. 지장을 주고 싶지 않다. 거취는 쉬면서 ...

    한국경제 | 2021.10.05 18:06 | YONHAP

  • thumbnail
    '엉덩이골 논란(?)'에 대한 황희찬의 해명 "그거 허린데요"

    ... 엉덩이 보여주는 듯한 사진 화제 모아 "엉덩이 아니라니까요.하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울버햄프턴에서 활약하는 황희찬이 손흥민(토트넘)에게 '엉덩이골'을 보여줬다는 논란(?)에 ... 한국 선수들끼리 대결했다는 것 자체만으로 팬들은 흥분했다. 손흥민이 명실상부 토트넘의 에이스인데다 황희찬도 앞서 정규리그 경기에서 데뷔골을 터뜨린 터여서 이들의 맞대결에 대한 현지 팬들의 관심도 작지 않았다. 경기 뒤 두 선수가 그라운드에서 ...

    한국경제 | 2021.10.05 15:47 | YONHAP

  • thumbnail
    WK리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PO·챔프전 일정도 연기

    ... 추후 개최 인천 현대제철 선수 두 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된 여파로 여자실업축구 WK리그 시즌 막바지 일정이 줄줄이 연기됐다. 한국여자축구연맹은 5일 오후 6시에 열릴 예정이던 현대제철과 경주 한국수력원자력의 ... 반응을 보였다. 이에 따라 이달 2일 열리려던 화천 KSPO와 현대제철의 20라운드 경기도 연기된 상태다. 정규리그 일부 경기가 미뤄지면서 다음 달 1∼10일로 예정된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 일정도 변경된다. 여자축구연맹은 구단, ...

    한국경제 | 2021.10.05 14:53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영플레이어상' 주인공은?…정상빈·설영우 등 경쟁

    K리그2에서는 박정인·김인균 등 두각 2021시즌 프로축구 K리그1·2에서 가장 뜨거운 '젊은 피'는 누구일까. 시즌 후반 K리그 팀들의 치열한 순위 싸움이 펼쳐지는 가운데, '영플레이어상'을 둘러싼 경쟁도 한창이다. K리그1·2 ... 23살의 설영우와 데뷔 3년 차 김태환은 올 시즌이 영플레이어로 선정될 마지막 기회다. 데뷔 2년 차인 올해 정규리그 25경기(1골 2도움)에 출전했고, 김태환과 홍철 등 국가대표 풀백들이 버티고 있는 울산에서 착실히 출전 기회를 ...

    한국경제 | 2021.10.05 13:07 | YONHAP

  • thumbnail
    '레알행 소문' 음바페 "7월에 이적 요청…그러나 PSG 남고 싶어"

    ... 거절했다. 음바페는 원했던 레알 마드리드 유니폼을 입지는 못했으나 PSG에 불만은 전혀 없다고 말했다. 음바페는 "파리는 내게 많은 것을 가져다준 구단이다. 지난 4년간 늘 행복했고, 지금도 행복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파리가) 내가 떠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면, 나는 이곳에 머물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시즌 27골로 정규리그 득점왕에 오른 음바페는 올 시즌 정규리그 4골 3도움을 올리며 변함없는 기량을 보여주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05 11: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