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211-16220 / 18,9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BO, 베이징올림픽 금 따면 포상금 10억

    ... 우승과 준우승 때는 상금을 추가하는 방안을 추후 논의키로 했다. 또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했을 때에도 2억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KBO는 베이징올림픽에 대표팀을 파견하는 8월4일부터 21일간 프로야구 정규리그를 중단하기로 결정했고 폐지를 검토했던 선수 연금은 현행대로 유지하기로 했다. 또 지난 해 세출 143억8천400만원과 올해 세입.세출 예산 95억원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nojae@yna.co.kr

    연합뉴스 | 2008.03.28 00:00

  • thumbnail
    '축구천재' 박주영, 지도자 과정 위해 '교생실습'

    ... 둔촌동에 위치한 축구 명문 동북고등학교 이다. 박주영은 축구 클리닉 등에서 잠깐 동안 코치를 맡은 적이 있지만 정규 수업시간에 학생들을 가르치는 것은 처음있는 경험이다. 박주영은 지난 2004년 고려대학교에 입학해 2005년 프로에 ... 과정을 무사히 통과하면 올 가을 졸업과 함께 중등 교원자격증을 얻게 왼다. 학교측에서는 그가 스타플레이어인 만큼 K리그 등 공식 경기에는 출전하도록 배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동북고등학교 학생들은 박주영이 교생선생님으로 온다는 ...

    한국경제 | 2008.03.28 00:00 | saram001

  • [프로축구] 인천-포항, 주말 상승세 충돌

    ... 프로축구가 완연한 봄 기운과 함께 2008 K-리그에서 본격적인 순위싸움을 이어간다. 주말에 열리는 경기 중 가장 관심을 끄는 건 정규리그 2연승 상승세를 탄 인천 유나이티드와 지난해 K-리그 챔피언 포항 스틸러스가 29일 오후 3시 포항 스틸야드에서 펼치는 이번 시즌 첫 맞대결이다. 지난해 K-리그 9위에 그쳤던 인천은 잉글랜드 축구 유학을 마치고 돌아온 장외룡 감독이 다시 지휘봉을 잡은 뒤 개막 후 2연승 행진으로 가파른 상승곡선을 그리고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이승엽 개막전 상대는 `恐李症' 투수

    ... 선발 투수가 유독 이승엽에게 약점을 보여왔다는 점이 눈길을 끌고 있다. 28일 요미우리-야쿠르트 간 개막전 선발 투수로 나설 것이 확실시되는 이시카와 마사노리(28)는 좌타자에게 유리하다는 좌완 투수지만 지금까지 일본프로야구 정규리그에서 이승엽에게 21타수 9안타(타율 0.429)를 얻어맞았다. 야쿠르트가 이승엽, 오가사와라 미치히로(35) 등 유독 왼손 강타자가 많은 요미우리전에 대비해 내세운 이시카와는 좌완인데다 개막전 선발로 2번 출전해 전승을 거둔 에이스다.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김병현 방출 확정…다른 팀 물색

    ... 85만달러, 옵션 포함 최대 200만달러에 계약한 김병현은 위약금 30만달러만 받고 피츠버그 유니폼을 벗었다. 정규 시즌 개막이 닷새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그는 다시 새 팀을 알아봐야 하는 신세가 됐다. 1999년 데뷔한 김병현은 ... 없어 보인다. 특히 시범경기에서 내용이 좋지 못해 인기가 더욱 떨어질 전망. 그가 선발 욕심을 지켜갈 경우 마이너리그에서 시즌을 시작할 공산이 크다. 김병현은 일단 개인 훈련을 통해 컨디션을 끌어 올린 뒤 계약 문제는 에이전트 제프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위기의 코리안 빅리거'…미국프로야구 31일 개막

    ... 대장정에 들어간다. 이미 지난해 월드시리즈 챔프 보스턴 레드삭스와 오클랜드 애슬레틱스가 25~26일 일본 도쿄돔에서 정규 시즌 개막전을 벌였지만 워싱턴-애틀랜타전이 본격적인 메이저리그 시즌 도래를 알리는 게임이다. 올해도 보스턴의 강세가 ... 뉴욕 메츠, 명장 조 토레 감독을 영입한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 등이 강팀으로 꼽힌다. 게다가 올해는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전통의 강호 시카고 컵스가 마지막으로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지 100년째가 되는 해여서 컵스의 분발도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센트럴리그 이승엽·이병규·임창용 "3인방 한번 일내보자"

    일본프로야구 인기의 중심 센트럴리그가 28일 정규 시즌을 시작해 7개월간 열전에 들어간다. 이승엽(32·요미우리 자이언츠) 이병규(34·주니치 드래곤스) 임창용(32·야쿠르트 스왈로스) 등 한국인 '3인방'도 팀 명예와 개인의 자존심을 걸고 2008년 시즌을 시작한다. 특히 28~30일 요미우리-야쿠르트(도쿄 메이지 진구구장),4월1~3일 요미우리-주니치(도쿄돔) 전이 잇달아 벌어져 초반부터 한국인 투타 대결,타타 대결이 야구팬의 이목을 사로잡을 ...

    한국경제 | 2008.03.26 00:00 | 김경수

  • [프로야구] 전문가들 "삼성.SK가 우승후보"

    29일 개막하는 2008 프로야구 정규리그 우승후보로 대다수 전문가들은 삼성과 SK를 꼽았다. 전문가들은 이와 함께 두산, LG, 롯데, 한화, KIA가 엇비슷한 전력으로 4강 플레이오프를 두고 지난해보다 치열한 경쟁을 펼칠 ... 전력상으로는 불안한 면이 있지만 김인식 감독에 대한 의존도가 크다. KIA는 전력 보강이 가장 잘됐다. 메이저리그 출신인 서재응, 최희섭, 호세 리마의 활약 여부가 중요하다. 메이저리그식 전지훈련을 소화한 롯데는 선수단 분위기가 ...

    연합뉴스 | 2008.03.26 00:00

  • [프로축구] 수원, 용병 나드손과 결별

    프로축구 K-리그 수원 삼성이 발목 부상이 장기화 돼 브라질로 돌아간 '원샷 원킬' 나드손(26)과 재계약을 포기하면서 결별을 선언했다. 수원은 26일 "오른쪽 발목 부상으로 재활 치료를 받던 나드손이 브라질로 돌아가 치료를 ... 잡았고, 2005년 전기리그 초반 발목 부상을 이유로 브라질로 돌아간 뒤 복귀하지 않으면서 2006 시즌에는 K-리그에 선수등록을 하지 못했다. 나드손은 지난 시즌에 복귀, 정규리그 15경기에서 8골 5도움으로 부활의 몸짓을 피는 ...

    연합뉴스 | 2008.03.26 00:00

  • 일본프로야구 한국인 3인방, 28일 '플레이볼'

    일본프로야구 인기의 중심 센트럴리그가 28일부터 정규 시즌을 시작해 7개월간 열전을 벌인다. 이승엽(32.요미우리 자이언츠), 이병규(34.주니치 드래곤스), 임창용(32.야쿠르트 스왈로스) 한국인 3인방도 팀 명예와 개인의 ... 임창용은 시속 150㎞대 빠른 볼을 앞세워 '제비 군단' 마무리투수 자리를 꿰차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지난해 센트럴리그 챔피언 요미우리와 일본시리즈 우승팀 주니치, 타선을 보강한 한신 타이거스가 3강을 형성한 가운데 리그 꼴찌였던 야쿠르트가 ...

    연합뉴스 | 2008.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