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261-16270 / 18,9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리미어리거 '허정무호에 출격 소식 전할까'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 예선 남북대결에 나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태극전사들이 이번 주말 리그 경기를 치른다. 최근 소속팀에서 벤치를 지키고 시간이 늘고 있는 프리미어리거들이 대표팀 합류를 ... 이번 리버풀전에는 박지성에게 차례가 돌아갈 듯도 하지만 낙관할 수만은 없다. FA컵 8강에서 탈락해 '트레블'(정규리그, 챔피언스리그, FA컵 3관왕)이 좌절된 맨유로서는 정규리그 우승마저 내줄 수 없다. 게다가 상대가 리버풀이다.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프로야구] KIA 김선빈 `작지만 강하다'

    ... 타점도 7개나 올리면서 찬스에 강한 면모를 과시했다. 특히 중심타자로 뛰던 고교 때보다 타격자세를 작게 바꾸면서 밀어치는 우중간 안타가 많이 나오고 삼진이 2개에 그칠 정도로 정교함이 좋아졌다. 남은 시범경기에서 활약을 이어가면 정규리그 개막 후 유격수로 활약할 메이저리그 출신 윌슨 발데스의 백업요원을 넘어 베테랑 2루수 김종국의 주전 자리를 위협할 가능성도 충분하다. 김선빈은 키가 작은 탓에 2008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2차 6순위로 뒤늦게 호명됐다. 하지만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프로야구] 시범경기 결산…KIA.롯데 상승세 뚜렷

    ... 편이다. 지난해 우승팀 SK와 동계 훈련 기간이 짧았던 우리 히어로즈가 약간 처져 있을 뿐 나머지 구단은 서서히 기지개를 켜고 정규 시즌 대장정을 향한 출정 채비를 모두 마쳤다. ◇메이저리그 파워로 비상 꿈꾸는 KIA.롯데 양팀은 메이저리그 출신 인사가 근간을 이루고 있다는 점에서 비슷하다. KIA는 빅리그에서 각각 28승과 89승을 각각 올린 서재응과 호세 리마를 원투 펀치로 내정했다. 한 방보다는 견실한 수비와 빠른 발을 높이 사 영입한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프로야구] 뒤숭숭한 두산…믿을 것은 젊은 피 뿐?

    "정규리그 앞두고 좋은 경험 했다. 나아지리라고 본다"(김경문 감독)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정규리그 개막을 10여 일 앞두고 최악의 시범경기를 치렀다. 두산은 18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스전에서 선발.구원을 가리지 않고 마운드가 철저하게 무너져내린 끝에 4-8로 졌다. 선발 이승학은 시범경기 첫 등판에서 선발투수로 나와 4이닝 동안 볼넷 2개와 6안타를 허용하며 1실점했다. 삼진을 1개 잡아냈고, 실점도 많지는 않았지만 5회 첫 ...

    연합뉴스 | 2008.03.18 00:00

  • 프로농구 두 시즌 연속 정규리그 관중 100만명 돌파

    2007-2008 SK텔레콤 T 프로농구 정규리그 입장 관중이 100만명을 넘어섰다. KBL은 16일 열린 서울 삼성과 안양 KT&G 전에서 정규경기 100만 관중을 돌파해 총 101만 2천307명의 팬들이 농구장을 찾았다고 ... 100만 관중을 돌파한 KBL은 올 시즌에는 255경기만에 100만 관중을 채웠다. KBL은 또 지난 시즌 세운 정규리그 역대 최다 관중인 103만 731명에도 1만8천424명 차이로 접근해 올 시즌 정규리그 최다 관중 기록을 새로 쓸 ...

    연합뉴스 | 2008.03.17 00:00

  • 경험 중시 허정무호, 새 얼굴 실험도 계속

    ... 24명이 17일 발표됐다. 허정무 대표팀 감독은 예상대로 해외파 가용 자원을 대거 발탁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영표(토트넘), 설기현(풀럼)을 비롯한 김남일(빗셀 고베), 김두현(웨스트 ... 이후 10명의 새내기들에게 A매치 데뷔 기회를 주었던 허 감독의 '깜짝 인선'은 이번에도 계속됐다. 일단 K-리그 사상 신인으로서는 처음으로 개막전에서 두 골을 뽑아낸 서상민(경남)을 과감하게 불러 들였다. 대구와 정규리그 첫 ...

    연합뉴스 | 2008.03.17 00:00

  • [프로축구] 초반 득점경쟁 '토종 돋보이네'

    2008 프로축구 K-리그 시즌 초반 득점경쟁에 토종 선수들의 기세가 무섭다. 올 시즌 K-리그가 지난 주말인 15∼16일 2라운드까지 마친 가운데 14경기에서 40골이 터져나왔고 이를 32명이 만들어냈다. 10위까지 순위를 살펴보면 용병은 단 2명 뿐이다. 아직 초반이기는 하지만 작년 정규리그 득점 랭킹 10위 안에 용병이 8명이나 자리했던 것에 비하면 대조적이다. 전체 32명 중에서도 토종이 23명이며 용병은 9명. 40골 가운데 29골이 ...

    연합뉴스 | 2008.03.17 00:00

  • 이동국 결장…미들즈브러, 애스턴빌라와 무승부

    이동국(28)이 6경기 째 결장한 가운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미들즈브러가 애스턴빌라와 한 골씩 주고 받으면서 비겼다. 미들즈브러는 13일(한국시간) 애스턴빌라의 홈 구장인 빌라파크에서 치러진 2007-2008 프리미어리그 ... 제압하는 듯 했지만 후반 29분 애스턴빌라의 가레스 배리에게 페널티킥을 허용해 다잡은 승리를 놓쳤다. 또 챔피언십리그(2부) 웨스트브로미치 알비온에서 뛰고 있는 김두현(26)은 이날 크리스털 팰리스와 정규리그 36라운드를 맞아 후반 ...

    연합뉴스 | 2008.03.13 00:00

  • 맨유 박지성 "어떤 상대라도 이길 수 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맨유의 2007-200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자신했다. 챔피언스리그 8강전을 앞둔 맨유의 박지성은 12일(이하 ... 있으며 대진 추첨은 오는 14일 열린다. 맨유는 지난 8일 포츠머스와 FA컵 8강에서 충격적인 0-1 패배를 당해 정규리그, FA컵, 챔피언스리그 등 우승컵 3개를 싹쓸이하는 '트레블'을 이루겠다는 꿈이 깨졌다. 하지만 박지성은 맨유의 ...

    연합뉴스 | 2008.03.12 00:00

  • FA컵 이변…이변…...포츠머스 51년만에 맨유잡고 2부리그 반슬리도 첼시 제압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포츠머스에 덜미를 잡혀 잉글랜드 FA컵 4강 진출이 좌절됐다.박지성(27·맨유)은 교체 명단에 있었지만 두 경기 연속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다. 맨유는 8일 밤(한국시간) ... 열지 못했고,후반 23분 설리 문타리에게 페널티킥 결승골을 내줘 0-1로 졌다.1999년 이후 9년 만에 트레블(정규리그·챔피언스리그·FA컵 3관왕)을 노렸으나 꿈을 접었다. 반면 프리미어리그 9위 포츠머스는 맨유를 제물로 통산 5번째 ...

    한국경제 | 2008.03.09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