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261-16270 / 20,3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김성근ㆍ선동열 감독의 말

    ... 작년에는 플레이오프를 거치면서 투수들이 지쳤고 사람 수도 모자랐는데, 올해는 다들 잘 해주니 경기하기가 수월하다. 정규시즌 때 SK처럼 하는 것 같다. 3연승으로 수월한 시리즈를 한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경기 내용을 들여다보면 ... 1회에 조금 안 좋았지만 이후로는 충분히 해 줬다. 타자들이 쳐주지 못한 게 아쉽다. 카도쿠라도 긴장했는지 정규리그 때와는 많이 다른 것 같았는데…. 앞선 세 경기에서 가장 부족한건 아무래도 타자들이 못 치고 있다는 것이다. ...

    연합뉴스 | 2010.10.18 00:00

  • 이범호 '포스트시즌 해결사'로 1군 복귀

    ... 위기에 빠진 팀을 살릴 해결사로 전격 복귀한다. 일본 스포츠전문지 스포츠닛폰 인터넷판은 18일 "소프트뱅크가 피닉스 교육리그에 파견했던 이범호를 긴급 합류시키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스포츠호치도 "소프트뱅크가 대만 출신의 양야오순을 말소하고 2군으로부터 장타력이 있는 이범호가 18일 올라온다"고 보도했다. 소프트뱅크는 올해 정규시즌 퍼시픽리그 1위로 1승 프리미엄을 안고 클라이맥스시리즈 제2스테이지(6전4선승제)에 직행했으나 김태균(28)이 뛰는 ...

    연합뉴스 | 2010.10.18 00:00

  • [프로야구] 또 빛난 SK '좌-좌-좌 불펜'

    ... 기용된다. 왼손 불펜 투수가 마운드에서 힘이 떨어졌다면 오른손 투수가 곧이어 등판하는 경우가 일반적이다. 그런데 이번 한국시리즈에서 김성근 SK 감독은 이 같은 일반적인 상식을 뒤엎는 불펜진 운용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정규리그에서도 왼손 불펜을 적극 활용했지만 한국시리즈에서는 이 같은 비중을 더 높인 것이다. 지난 15일 1차전에서 왼손 선발 김광현이 무너지자 오른손 타자인 박석민 타석에서 왼손 정우람을 투입해 승리를 낚았다. 16일 2차전에서는 선발부터 ...

    연합뉴스 | 2010.10.18 00:00

  • [프로야구] 이대호, 첫 MVP 도전

    ... 류현진에게 MVP를 내줬던 이대호는 더욱 완벽한 성적표를 받아들고 첫 MVP 수상에 바짝 다가섰다. 여기에 올해 메이저리그 기록을 넘어서는 9경기 연속 홈런 신기록까지 세운 터라 어느 때보다도 수상 가능성이 크다. 이에 도전하는 류현진 ... 최고 선발 투수로서의 가치를 증명하고도 남는 성적이지만, 역시 이대호의 기록에는 미치지 못한다는 평가가 많다. 정규리그 막판 피로가 쌓여 기록을 이어가지 못했고, 다승과 승률 타이틀을 각각 김광현과 차우찬(삼성)에게 넘겨주면서 투수 ...

    연합뉴스 | 2010.10.17 00:00

  • 박주영 원톱 복귀…득점포는 침묵

    ... 못했다. 박주영은 17일 오전(한국시간) 프랑스 캉의 미셸-도르나노 경기장에서 열린 2010-2011 프랑스 정규리그(리그1) 9라운드 SM 캉과 원정경기에서 최전방 원톱으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었다. 대표팀은 물론 지난 시즌 ... 듀메르시 음보카니에게 그 자리를 내주고 왼쪽 미드필더로 자리를 옮겨 경기를 치러왔다. 박주영은 지난 시즌에는 정규리그 8골과 컵대회 1골 등 모두 9골을 터트렸지만 올 시즌 자리가 바뀐 뒤로는 아직 한 골밖에 넣지 못했다. 박주영 ...

    연합뉴스 | 2010.10.17 00:00

  • 기성용 풀타임 활약…셀틱은 8연승

    스코틀랜드 프로축구 셀틱의 기성용(21)이 풀타임 활약을 펼치며 팀의 8연승에 힘을 보탰다. 기성용은 17일(한국시간) 스코틀랜드 던디의 태너다이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0-2011 스코틀랜드 프로축구 정규리그 8라운드 던디 유나이티드와 원정 경기에서 전후반 90분을 뛰었다. 경기는 셀틱이 2-1로 이겼으나 기성용은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기성용의 팀 동료 차두리(30)는 교체 선수 명단에는 들었지만 출전하지 않았다. 전반 13분 ...

    연합뉴스 | 2010.10.17 00:00

  • 이청용, 시즌 1호골 폭발…볼턴 승리

    무릎 통증 박지성은 결장 '블루 드래곤' 이청용(볼턴)이 2010-201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시즌 1호골을 터트렸다. 이청용은 17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볼턴 리복 스타디움에서 끝난 스토크시티와 정규리그 8라운드 ... 올 시즌 마수걸이 골을 신고한 이청용은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2년차 징크스의 염려를 시원하게 날렸고 '프리미어리그 저평가 선수 1위'로서 실력을 확실히 보여줬다. 볼턴은 후반 3분 스토크시티의 미드필더 로리 델랍에게 동점골을 ...

    연합뉴스 | 2010.10.17 00:00

  • 삼성전자, 갤럭시S 체험 이벤트…프로농구 개막전서

    삼성전자는 16일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0-2011 프로농구 정규리그 개막전(삼성 썬더스 경기)에서 스마트폰 갤럭시S를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 등을 열었다. 경기장 안에서는 신세대를 겨냥한 휴대폰 '노리폰'을 홍보하기 위해 인기 가수그룹 2PM이 부른 캠페인송 '노리 포 유(Nori for U)'의 음악에 맞춰 댄스 응원전도 펼쳤다. 개막전 경기에 앞서 애니콜 홍보 모델이자 가수그룹 애프터스쿨의 멤버인 유이는 시투를 선보였다.

    한국경제 | 2010.10.17 00:00 | 안정락

  • [프로야구] SK "승기 잡자"…삼성 "분위기 반전"

    ... 쟁취하겠다"(SK) "분위기를 바꿔 대역전극의 발판을 놓겠다"(삼성) 프로야구 한국시리즈(7전4선승제) 1~2차전에서 뜻밖에 일방적인 성적표를 받아든 SK와 삼성이 18일 대구구장으로 자리를 옮겨 승부의 분수령이 될 운명의 3차전을 벌인다.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하고 조용히 한국시리즈를 준비해 온 SK는 많은 이들의 예상대로 체력의 우위를 앞세워 홈 문학구장에서 거침없는 2연승을 거뒀다. 지난해까지 네 차례 한국시리즈에 진출해 한 번도 1차전에 승리한 적이 없었던 SK는 올해 ...

    연합뉴스 | 2010.10.17 00:00

  • 시즌 첫 골 이청용 `2년차 징크스는 없다'

    `이청용 득점=볼턴 승리' 공식도 이어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하는 '블루 드래곤' 이청용(22.볼턴 원더러스)이 리그 8경기 만에 시즌 마수걸이 골을 터트리며 `더 나은 2년차'를 향해 달려갔다. 이청용은 ... "훌륭한 마무리였다"는 평가와 함께 7점을 주면서 이청용의 플레이를 칭찬했다. 이청용의 활약으로 볼턴은 최근 정규리그에서 4무1패 뒤 6경기 만에 힘겹게 시즌 2승째를 챙겼다. 볼턴은 이날 경기 최우수선수(MVP)로 이청용을 뽑았다. ...

    연합뉴스 | 2010.10.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