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291-16300 / 19,0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풀타임 출전 박지성, 공.수 활약…평점 7

    5년 연속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 선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공격과 수비에 걸친 활발한 움직임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박지성은 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 후반 38분 루니 대신 교체 투입된 카를로스 테베스는 각각 평점 6점에 그쳤다. 특히 박지성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 세 경기 연속 결장을 딛고 좋은 평가를 받았다는 점에서 팀내 입지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PSV 에인트호벤(네덜란드) ...

    연합뉴스 | 2008.04.02 00:00

  • [프로배구] 로드리고 '정말 아픈걸까?'

    ... 파괴력있는 스파이크로 팬들에게 기대감을 심어줬지만, 좀처럼 코트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채 베일에 가려 있다. 정규리그 7경기 17세트에서 64점을 올린 것이 전부다. 급기야 7라운드 막판 프로팀과 경기에서는 복근 부상을 이유로 아예 ... 마지막 조각이 완성된다. 따라서 로드리고가 다른 팀 외국인선수들처럼 `해결사' 역할을 맡아준다면 현대캐피탈은 정규시즌에 비해 한 단계 수준높은 팀으로 업그레이드될 수 있다. 올시즌 뒤늦게 팀에 합류한 로드리고의 몸상태에 팬들의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프로축구] 수원-서울 '라이벌 빅뱅'

    프로축구 K-리그 최고의 라이벌로 손꼽히는 수원 삼성과 FC서울이 이번 시즌 들어 처음 대결한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와 컵 대회를 합쳐 나란히 무패행진을 펼치고 있는 수원(3승1무)과 서울(2승2무)은 2일 오후 8시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삼성하우젠컵 2008 A조 2라운드를 펼친다. 수원과 서울은 자타가 공인하는 K-리그 최고의 흥행 카드로 라이벌전 역사는 서울의 전신인 안양LG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 안양 소속이었다가 프랑스에 진출한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프로축구] 부산, 컵 대회는 '검증 무대'

    '검증되면 정규리그 간다' 프로축구 K-리그 부산 아이파크가 이번 시즌 주중에 치러지는 '삼성하우젠컵 2008' 원정경기를 젊은 선수들을 위한 '기회의 장'으로 만들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부산은 2일 치러지는 제주 유나이티드와 ... 출전선수 명단에서 제외했다. 안정환은 컵 대회 1라운드 홈 경기에서 멋진 발리슛으로 골 맛을 봤고, 한정화는 정규리그 개막전에서 1골1도움의 활약으로 황선홍 감독에게 첫 승리를 선물했던 주인공이다. 또 김승현은 팀 내 최다인 2골을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이천수 복귀…2군 경기서 감각 조율

    ... 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원정경기로 열린 엑셀시오르와 2군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2군 경기지만 이천수가 공식경기를 뛴 것은 지난 1월31일 AZ 알크마르전에서 발목을 다친 뒤 두 달 만이다. 6일 열릴 위트레흐트와 정규리그 홈 경기를 1군 복귀 시점으로 잡고, 컨디션과 경기 감각을 조율하기 위한 출전으로 볼 수 있다. 이천수는 후반 35분 교체될 때까지 80분을 뛰어 1군 복귀 전망을 밝혔다. 최근 2연패를 당하며 순위가 6위(16승6무9패.승점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프로축구] 3연승 인천 '외룡구단 돌풍'

    2008 프로축구 K-리그에 또 한번 '공포의 외룡구단' 열풍이 불어닥칠 태세다. 인천 유나이티드가 삼성하우젠 K-리그 2008 3라운드를 치른 시점에서 쾌조의 3연승으로 단독 1위를 질주하고 있다. 비록 삼성하우젠컵 1차전에서 부산에 패했지만 정규리그 3연승 팀은 인천이 유일하다. 지난해 영국 축구유학으로 K-리그를 비웠던 인천의 장외룡 감독은 복귀 이후 더욱 팀의 조직력을 끈끈하게 만들어 전남(2-0승)과 제주(1-0승), 포항(2-1승)을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여자농구 정선민, 통산 여섯번째 MVP

    ... 호텔에서 열린 우리V카드 2007-2008 여자프로농구 시상식에서 기자단 투표 67표 중 67표를 휩쓸어 만장일치로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이로써 정선민은 여자프로농구 출범 이후 통산 여섯차례나 정규리그 MVP가 되는 영광을 ... 맹활약을 펼쳐 만장일치로 챔피언 결정전 MVP상도 수상하는 등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여자프로농구에서 한 시즌에 정규리그와 챔피언 결정전 MVP를 모두 수상한 것은 김영옥(2005년 겨울리그), 타미카 캐칭(2006년 겨울리그)에 이어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여자농구] 1주에 MVP 2개 휩쓴 정선민

    ... 신한은행의 간판 격 정선민(34)이 별명 '바스켓 퀸'에 걸맞게 불과 1주 사이에 최우수선수(MVP) 상 2개를 휩쓸었다. 31일 용산구 한남동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우리V카드 2007-2008 여자프로농구 시상식에서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영광을 안은 정선민은 23일 끝난 챔피언결정전에서도 MVP를 받아 말 그대로 '바스켓 퀸'의 자리에 우뚝 서게 됐다. 정선민은 "정규리그 끝나고 바로 받았으면 더 기분이 좋았겠지만 챔프전 MVP도 받고 해서..."라고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정선민 '6번째 바스켓 퀸'

    ... 우승으로 이끈 '바스켓 퀸' 정선민(34)이 2007-2008시즌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다. 정선민은 31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우리V카드 2007-2008 여자프로농구 시상식에서 기자단 투표 67표 중 67표를 휩쓸어 만장일치로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이로써 정선민은 여자프로농구 출범 이후 통산 여섯 차례나 정규리그 MVP가 되는 영광을 안았다. 정선민은 올 시즌 34경기에 출전,평균 19.35점을 올리며 득점상까지 받았다. 이에 앞서 용인 삼성생명과 ...

    한국경제 | 2008.03.31 00:00 | 김경수

  • [여자농구] '하남매' 신인왕 시상 눈길

    ... 배혜윤도 182㎝로 작은 키가 아니었지만 하은주, 하승진 사이에서 기념촬영에 나서자 객석은 또 한 번 웃음 바다로 변했다. 한편 이날 전창진 동부 감독이 가로채기, 허재 KCC 감독은 어시스트 상 시상을 맡았고 남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를 받은 김주성(동부)은 모범선수에 대한 시상자로 나섰다. =박정은 남편 한상진 씨, 드라마 촬영 중 참석=
    0...용인 삼성생명의 '명품 포워드' 박정은(31)의 남편인 인기 탤런트 한상진(31) 씨가 ...

    연합뉴스 | 2008.03.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