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301-16310 / 17,1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NBA] 댈러스, 개막 이후 6경기 무패 행진

    미국 프로농구(NBA) 댈러스 매버릭스가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에 39점차 대승을 거두며 시즌 개막 이후 6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댈러스는 10일(한국시간) 홈에서 열린 2002-2003시즌 NBA 정규리그 디트로이트피스톤스와의 홈경기에서 마이클 핀리(25점)와 스티브 내쉬(17점.10어시스트)의 활약에 힘입어 114-75로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6연승을 달린 댈러스는 NBA 29개팀 가운데 유일하게 개막 이후 무패를기록하고 있다. 수비에 ...

    연합뉴스 | 2002.11.10 00:00

  • [NBA] 조던의 워싱턴, 레이커스 격파

    마이클 조던(39.워싱턴)이 이끄는 워싱턴 위저즈가 코비브라이언트를 앞세운 LA 레이커스를 격파했다. 워싱턴은 9일(한국시간) 워싱턴에서 열린 2002-2003시즌 미국프로농구(NBA) 정규리그 경기에서 조던이 올시즌 최다인 25점을 넣고 제리 스택하우스(29점)가 역전버저비터 덩크슛을 꽂아넣어 레이커스를 100-99로 꺾었다. 이로써 워싱턴은 3승3패를 기록했고 레이커스는 3연패에 빠지며 2승5패가 됐다. 조던은 30분간 뛰며 14개의 야투를 ...

    연합뉴스 | 2002.11.10 00:00

  • [프로농구] 동양, LG 잡고 공동 선두 유지

    대구 동양이 창원 LG와의 라이벌전을 승리로 이끌며 공동 선두를 지켰다. 동양은 9일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02-2003 Anycall 프로농구 정규리그 LG와의 경기에서 김병철(32점)의 신들린듯한 외곽슛을 앞세워 89-87로 이겼다. 동양을 비롯해 전날까지 공동 선두였던 5팀중 서울 삼성, 여수 코리아텐더, 원주 TG는 이날 나란히 승리해 5승2패로 순위를 유지했으나 LG만 져 공동 5위로 추락했다. 김병철은 7개의 3점슛을 던져 6개를 ...

    연합뉴스 | 2002.11.10 00:00

  • LG 프로야구, 우승 못지 않은 준우승

    ... 머물렀지만 우승 못지 않은 성과를 올렸다. LG는 시즌 초반만 해도 중.하위권 전력으로 평가됐던 팀. 그러나 LG는 정규리그에서 두산과 피말리는 4위 싸움 끝에 턱걸이로 4강이 겨루는 가을잔치에 초대돼 돌풍을 예고하더니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에서 ... 생긴 공백을 메우도록 했다. 또 박용택도 대졸 신입답지 않은 매서운 방망이를 뽐냈고 지난해 부진했던 김재현도 정규시즌 3할대(타율 0.334)의 불방망이로 팀의 공격력을 높였다. 삼성에서 데려온 '특급 용병' 마르티네스도 중심 ...

    연합뉴스 | 2002.11.10 00:00

  • [프로야구] 이승엽-임창용, 끝없는 부진

    프로야구 삼성 투타의 핵인 이승엽과 임창용이 한국시리즈에서 거듭된 부진으로 얼굴을 들지 못하고 있다. 올시즌 정규리그에서 홈런왕과 타점왕 등 공격 4개 부문을 휩쓴 이승엽과 다승과 방어율에서 모두 3위(17승, 방어율 3.08)에 오른 임창용은 21년 묵은 한국시리즈무관의 한을 풀어줄 해결사로 꼽혔다. 하지만 이들은 한국시리즈에서 전혀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채 김응용 감독의 애를 태우고 있다. 타율 0.125(16타수 2안타)에 홈런은 없고 ...

    연합뉴스 | 2002.11.09 00:00

  • 대구 코치에 하성준..프로축구 11구단 가시화

    K-리그 제11구단 대구시민프로축구단이 팀의 면모를 갖춰가고 있다. 대전 시티즌에 이은 두번째 시민구단으로 빠르면 내년초 닻을 올릴 대구프로축구단은 박종환 전 국가대표팀 감독을 초대 사령탑으로 임명하고 팀명 공모를 마치는등 내년 ... 한편 제주 전국체전이 끝나는 이달 중순부터본격적인 선수선발에 나설 계획이다. 하 코치는 성남 일화가 93∼95년 정규리그 3연패 위업을 달성할 당시 박 감독밑에서 주장을 맡았고 99년 박 감독을 단장으로 한 숭민이 출범할 때부터 감독을 ...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김도훈, 감독에 반기 .. 전북과 결별 수순

    한국프로축구 K-리그의 최고액 선수 김도훈(전북현대)이 조윤환 감독의 선수기용 등 팀 운영방식에 반발, 전북과의 결별 수순에 들어갔다. 올시즌을 끝으로 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얻는 김도훈은 8일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전북을 ... 출전명단에서 제외되는 상황이 이어졌다. 특히 개인적으로 득점왕을 노리는 김도훈의 경우 대전, 부산, 포항 등 정규리그 우승이 좌절된 하위권 팀들과의 경기에서 아무런 사전 통보 없이 제외돼 조 감독의팀 운영을 둘러싼 불신을 증폭시켰다. ...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프로축구] FA시장, 대어급 속출로 술렁

    프로축구 정규리그 폐막이 다가오면서 FA(자유계약선수) 시장이 술렁이고 있다. 시행 첫해인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를 맞는 올해 FA 시장은 K-리그 흥행을 좌우할 만한 `대어급'이 쏟아져 나옴에 따라 각 구단간 물밑 영입경쟁이 치열할 전망이다. 올시즌 종료와 함께 FA 자격을 얻는 선수는 이운재, 고종수(이상 수원), 김도훈(전북), 황선홍(전남), 우성용(부산), 신태용(성남) 등 전체 51명 중 팀의 간판급톱스타만 해도 10명 선이다. 팀별로는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프로축구] 우승컵 주인 최종전 판가름

    '우승컵은 과연 어디로...' 프로축구 2002 삼성파브 K-리그 우승의 주인공이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가려질것으로 예상돼 그 어느 때보다 재미를 더하고 있다. 막판으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누가 정상을 밟을 지 아무도 장담할 ... 챙기면서 성남을 턱밑까지 추격했다. 현재 승점은 1위 성남이 43점이고 수원과 울산이 각각 39와 38점이다. 정규리그 2연패의 단꿈에 젖었던 성남으로서는 우승을 장담할 수 없게 됐고 수원과 울산은 대역전극을 연출할 절호의 기회를 잡은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NBA] 댈러스, 무적의 무패행진

    댈러스 매버릭스가 파죽의 4연승을 달리며 미국프로농구(NBA) 초반 주도권을 잡았다. 댈러스는 7일(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2002-2003시즌 NBA 정규리그에서 더크 노비츠키(28점.13리바운드)와 마이클 핀리(22점)의 활약으로 주포 빈스 카터가 부상으로 빠진 토론토 랩터스를 106-92로 눌렀다. 이로써 개막 후 4연승을 달린 댈러스는 함께 전승가도를 달리던 시애틀 슈퍼소닉스와 뉴저지 네츠가 이날 나란히 첫 패를 안아 NBA ...

    연합뉴스 | 2002.1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