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311-16320 / 19,1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축구 해외파 속속 입국…김동진ㆍ이호 18일 귀국

    ... 유력하다. 반면 미드필더 이호는 허정무 감독의 러브콜을 받지 못했다. 또 내년 시즌부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게 된 김두현(26.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이하 웨스트브롬)은 16일 귀국했다. 최근 웨스트브롬과 완전 이적에 ... 스타디움) 직후 귀국길에 오르며 허정무호 승선이 점쳐지는 오범석(러시아 사마라 FC)과 김남일(일본 빗셀 고베)도 정규리그를 마치는 대로 입국한다. 한편 부상과 부진 탓에 대표팀 후보에 들지 못한 이천수(27.네덜란드 페예노르트)와...

    연합뉴스 | 2008.05.16 00:00

  • 예비 프리미어리거 김두현, 웨스트브롬과 2년 계약

    다음 시즌부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김두현(26)이 올해 몸담았던 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이하 웨스트브롬)과 정식 계약했다. 김두현의 이적을 위해 구단과 접촉해온 정재훈씨는 15일 "김두현이 웨스트브롬과 2년 ... 이어 다섯 번째다. 웨스트브롬은 이번 시즌 챔피언십(2부 리그)에서 23승12무11패로 1위에 올라 프리미어리그로 승격됐고 김두현은 입단 초기에 벤치를 지키다 데뷔전을 치른 퀸스파크레인저스(QPR)와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

    연합뉴스 | 2008.05.15 00:00

  • 시즌 마친 이천수 귀국…7월 초 팀 합류

    ... 페예노르트와 4년 계약하며 네덜란드에 진출한 이천수는 취업비자 발급 지연과 부상 등으로 올 시즌 출전 기회는 그리 많지 않았다. 특히 지난 1월31일 AZ알크마르전에서 왼발목을 다쳐 전열에서 이탈한 뒤 지난달 열린 로다 JC와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후반 막판 교체 투입돼 약 석 달 만에 복귀전을 갖고 시즌을 끝냈다. 이천수는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 예선 요르단전(5월31일.서울)을 앞두고 14일 발표된 35명의 국가대표 예비 명단에도 이름을 ...

    연합뉴스 | 2008.05.15 00:00

  • 박지성 "에시엔과 발라크가 경계 대상"

    2년 연속 프리미어리그 우승 메달을 목에 건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2007-200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앞두고 첼시의 미드필더 마이클 에시엔과 미하엘 발라크를 경계 대상으로 손꼽았다. ... 다른 의미를 부여하기 보다는 팀이 우승하는 게 중요하다는 생각 뿐이다"고 덤덤하게 말했다. 그는 이어 "첼시와 정규리그 경기에서 패했던 만큼 결승전에서 꼭 만회하고 싶다"며 "정규리그와 FA컵이 다르듯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역시 다른 ...

    연합뉴스 | 2008.05.14 00:00

  • 축구 대표팀 허정무호 승선할 태극전사는

    ... 있다. 축구 대표팀 사령탑인 허정무 감독은 이번 주중 예비 엔트리 34∼36명을 발표한 뒤 17, 18일 K-리그 주말 경기를 지켜보고 소집 명단 25명을 추린다는 계획. 31일 요르단과 홈경기에 이어 다음 달 7일 요르단 원정, ... 경기력을 보여준 K-리거들도 주목하고 있다"며 개략적인 발탁 기준을 설명했다. 일단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정규리그 2연패에 앞장선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날 귀국한 이영표(토트넘 홋스퍼), 설기현(풀럼), ...

    연합뉴스 | 2008.05.13 00:00

  • thumbnail
    맨유, 프리미어리그 2연패

    '산소탱크' 박지성이 선발 출전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2년 연속 프리미어리그(EPL)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이날 우승으로 17번째 EPL 우승을 차지한 맨유는 '더블'(정규리그·챔피언스리그 우승 2관왕)달성에 대한 기대감을 ... 볼턴 원더러스와 1-1로 비긴 첼시(25승10무3패·승점 85·골득실+40)를 물리치고 1992년 시작된 프리미어리그에서 10번째 우승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전신인 프로축구리그(The Football League)시절까지 합쳐 모두 ...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김태철

  • thumbnail
    맨유, 프리미어리그 우승 … 17번째 우승컴 차지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정규리그 2연패를 달성하면서 통산 17번째 우승컵을 차지했다. 맨유는 12일(한국시간) 새벽 2007-2008 프리미어리그 38라운드 최종전에서 위건 애슬레틱을 상대로 한 게임에서 2대 0으로 승리했다. 전반 32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페널티킥과 후반 34분 라이언 긱스의 추가골이 이뤄낸 성과다. 왼쪽 공격수로 선발출전한 박지성은 후반 23분 긱스와 교체됐다. 이번 시즌 출전한 14경기(13승1무)에서 ...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kkh

  • 맨유, 프리미어리그 2연패…통산 17번째 우승

    ... 차지했다. 맨유는 12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위건 JJB 스타디움에서 끝난 위건 애슬레틱과 2007-2008 프리미어리그 38라운드 최종전에서 전반 32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페널티킥과 후반 34분 라이언 긱스의 추가골을 합쳐 2-0 ... 호날두는 침착하게 오른쪽 골문 구석으로 볼을 차넣어 팀의 결승골을 뽑아냈다. 호날두의 이번 시즌 41호골(챔피언스리그 및 컵 대회 10골 포함)에 정규리그 31호골. 맨유는 후반 시작과 함께 박지성이 프리킥을 얻어내자 호날두가 키커로 ...

    연합뉴스 | 2008.05.12 00:00

  • 우승메달 박지성, 평점 6 '조용했다'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2년 연속 정규리그 우승메달을 목에 건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2007-2008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최종전에서 평점 6점을 받았다. 영국 스포츠 전문채널 스카이스포츠는 12일(한국시간) 새벽 끝난 맨유와 위건 애슬레틱의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 왼쪽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후반 23분 라이언 긱스와 교체될 때까지 그라운드를 누빈 박지성에 대해 '조용했다'는 평가를 내렸다. 박지성은 이날 적극적인 ...

    연합뉴스 | 2008.05.12 00:00

  • 박지성도 맨유 통산 17번째 우승 기쁨 만끽

    ...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도 잉글랜드 프로축구 `명가' 맨유의 감격스런 통산 17번째 우승 축하 자리에서 당당한 주연이었다. 맨유가 12일(한국시간) 새벽 정규리그 최종전인 위건 애슬레틱과 38라운드 원정경기에서 2연패를 확정한 JJB스타디움. 1986년 맨유 사령탑을 맡아 지난 시즌까지 이미 9차례나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지휘했던 알렉스 퍼거슨 감독은 2-0으로 앞선 후반 인저리타임 1분여가 흐르자 우승을 자축하 듯 코치들과 포옹을 나눴다. 추가 시간 3분이 ...

    연합뉴스 | 2008.05.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