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341-16350 / 19,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지성, 최고의 '챔피언스리그 사나이'

    `꿈의 무대인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더욱 돋보인 산소 탱크'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거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마침내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 꿈을 ... `1호 아시아 선수' 영예까지 얻는다. 정규리그 10경기를 채워 우승 메달을 받을 수 있는 자격을 갖춘 `챔피언스리그 사나이' 박지성이 첼시의 추격을 뿌리치고 `더블'(정규리그.챔피언스리그 2관왕) 꿈까지 이룰지 주목된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8.04.30 00:00

  • thumbnail
    '산소 탱크' 박지성, 유럽축구 왕좌 오르려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마침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의 꿈을 이뤘다. 30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07-2008 ... '제1호 아시아 선수'라는 영예를 안게된다. 또 맨유가 UEFA 결승전에서 우승을 하게 되면 박지성은 유럽 대륙의 정규리그와 챔피언스리그에서 '더블' 왕좌 자리에 오르는 첫번째 아시아 선수가 된다. 박지성이 아시아축구의 역사를 새로 쓸 ...

    한국경제 | 2008.04.30 00:00 | saram001

  • '아시아의 별' 박지성, 유럽축구 왕좌 오를까

    한국이 유럽 프로축구 양대 클럽대항전의 아시아 첫 우승 선수를 배출할 수 있을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꿈의 무대'인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 기회는 얻지 못했다. 당시 맨유는 후반 인저리타임 두 골을 뽑으며 2-1로 기적같은 역전승을 거두고 '트레블(정규리그, FA컵, 챔피언스리그 3관왕)'의 위업을 달성했다. FC쾰른(독일)에서 뛰던 일본 축구의 전설 오쿠데라 야쓰히코도 ...

    연합뉴스 | 2008.04.30 00:00

  • 맞수 맨유-첼시 '더블 전쟁'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숙명의 라이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와 첼시의 '더블 전쟁' 열기가 더욱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다. 맨유는 30일 오전(한국시간) FC 바르셀로나(스페인)를 제치고 2007-2008 ... '더블'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올 시즌 FA컵에서 일찌감치 탈락한 맨유는 간신히 선두를 지키고 있는 정규리그에 챔피언스리그 우승까지 '더블' 달성에 팀의 모든 것을 다 걸 참이다. 맨유의 가장 강력한 라이벌은 첼시. 지난 ...

    연합뉴스 | 2008.04.30 00:00

  • 김두현 한국인 5호 프리미어리거…팀 3년만에 리그 승격

    김두현(26)이 속한 잉글랜드 프로축구 챔피언십(2부) 웨스트 브로미치(이하 웨스트브롬)의 프리미어리그 승격이 사실상 확정되면서 다섯 번째 '한국인 프리미어 리거'를 맞게 됐다. 웨스트브롬은 29일(한국시간) 홈 구장인 호손스 ... 랄라나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39분 크리스 브런트의 동점골이 터지면서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에 따라 정규리그 한 경기를 남기고 22승12무11패(승점 78·골득실 +31)를 기록한 웨스트브롬은 스토크시티(승점 78·골득실 ...

    한국경제 | 2008.04.29 00:00 | 김경수

  • 예비 프리미어리거 김두현 "기회 많아질 것"

    "프리미어리그에서는 기회가 많아질 것 같아요" 다음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승격을 사실상 확정지은 챔피언십(2부 리그) 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이하 웨스트브롬)의 '태극전사' 김두현(26)도 기쁨과 함께 기대를 감추지 ... 아쉽기도 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지난 1월 K-리그 성남 일화에서 웨스트브롬으로 옮긴 김두현은 잉글랜드 진출 후 리그와 FA컵 각각 3경기 등 모두 6경기만 뛰었고, 최근에는 정규리그 8경기 연속 결장했다. 하지만 프리미어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8.04.29 00:00

  • 김두현 '나도 프리미어리거'…웨스트브롬 1부 승격

    김두현(26)이 속한 잉글랜드 프로축구 챔피언십(2부) 웨스트 브로미치(이하 웨스트브롬)의 프리미어리그 승격이 사실상 확정되면서 다섯 번째 '한국인 프리미어리거'를 맞게 됐다. 웨스트브롬은 29일(한국시간) 홈 구장인 호손스 ... 랄라나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39분 크리스 브런트의 동점골이 터지면서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에 따라 정규리그 한 경기를 남기고 22승12무11패(승점 78.골득실+31)를 기록한 웨스트브롬은 스토크시티(승점 78.골득실+14)와 ...

    연합뉴스 | 2008.04.29 00:00

  • [리포트]동부, '외형보다 실익 우선'

    ... 오랜만에 대중 앞에 선 김 회장은 실익 추구를 위한 내실있는 투자와 인재 경영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송철오 기자의 보도입니다. '은둔의 경영자' 김준기 동부그룹 회장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습니다. 지난 27일 동부 농구단의 올 시즌 정규리그 챔피언전 경기를 관람한 뒤 통합 우승 자리에서 선수들이 태워준 가마를 탄 김 회장의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습니다. 김준기 회장은 농구단 우승을 '도전과 성취의 사례'로 평가하며 동부 각 계열사의 기업경영에 접목시킬 수 있는 좋은 ...

    한국경제TV | 2008.04.29 00:00

  • 이승엽.우에하라 부진…'요미우리.대표팀도 걱정'

    ... 잡아줘야 할 선수가 이탈하면서 요미우리는 28일 현재 11승1무14패로 4위에 머물러 있다. 시즌 초반 센트럴리그 꼴찌까지 추락한 점에 비춰보면 승수를 많이 만회한 편이나 투타에서 결정적인 순간 힘이 달려 한신, 주니치 등 선두권과 ... 이승엽은 베이징올림픽 최종 예선에 참가하느라 볼 끝 움직임이 좋고 제구력도 날카로운 일본 투수들을 거의 접하지 못하고 정규 시즌에 임했다가 낭패를 봤다. 시속 140㎞ 중반대 빠른 볼도 가볍게 펜스 바깥으로 넘겼던 이승엽이나 130㎞대 ...

    연합뉴스 | 2008.04.28 00:00

  • 김남일 선발출전…고베, 오사카에 2-1 승리

    '진공청소기' 김남일(31.빗셀 고베)의 정규리그 연속 풀타임 출전기록이 '7'에서 멈췄다. 김남일은 27일 오후 일본 고베 홈스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08 J-리그 8라운드 감바 오사카와 홈 경기에 선발로 출전한 뒤 후반 41분 다나카 히데오와 교체됐다. 고베는 전반 39분 오쿠보 요시토의 선제골로 앞서 간 뒤 후반 7분 동점골을 내줬지만 5분 뒤 오쿠보가 결승골을 넣어 2-1 승리를 거뒀다. 개막전부터 7경기 연속 풀타임을 뛴 김남일은 ...

    연합뉴스 | 2008.04.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