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21-17130 / 18,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배구] 이경수.후인정.김세진, MVP 3파전

    이경수냐, 후인정이냐, 김세진이냐. 삼성화재가 챔피언결정전 정상에 오르며 프로배구 원년리그가 막을 내린 가운데 최우수선수(MVP)와 신인상 향배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가장 강력한 MVP 후보는 한국 배구 최대 거포인 이경수(LG화재)다. ... 오픈 공격(50.29%), 시간차 공격(73.47%) 등에서 1위에 오르며 제2의 전성기를 맞이했다. 팀도 정규리그 정상에 올라 후인정에게 탄력을 주고 있다. 노장으로서 젊은 후배들을 이끌며 팀의 구심점 역할을 한 후인정은 후반리그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박지성-설기현, 득점포 '침묵'

    ... 8일(이하 한국시간) 치러진 네덜란드 프로축구 흐라프샤프와의 홈경기에 선발출전했지만 아쉽게 골사냥에는 실패했다. 이미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지은 에인트호벤은 이날 전반 2분과 전반 10분 하셀링크의 연속골에 이은 전반 12분 코쿠의 쐐기골이 ... 2-2로 마친 뒤 후반 5분 쿠퍼의 결승골과 후반 10분 밀러의 쐐기골이 터지며 4-2 승리를 확정지었다. 이날 정규리그를 마친 울버햄프턴은 15승21무10패(승점 66점)으로 정규시즌을 마쳤고 설기현은 정규리그에서 4골,FA컵에서 1골,칼링컵에서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프로축구] 박주영-레알 수원 돌풍속 팬몰이

    프로축구 K리그 컵대회가 수원 삼성의 우승으로 막을 내린 가운데 K리그 13개 팀들이 오는 15일부터 정규리그 대장정에 돌입, 열기를 더해간다. 올해 프로축구 시즌의 서막을 연 삼성하우젠컵 2005는 '천재 신인' 박주영(FC서울)의 ... 관중 바람몰이에 성공했다. 비록 100만 관중 돌파에는 실패했지만 월드컵 예선, 세계청소년선수권대회 열기를 국내 리그 열풍으로 이어갈 경우 300만 관중 시대를 활짝 열어젖힐 것으로 기대된다. 컵대회 최종전에서 페널티킥을 놓쳐 아쉽게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프로축구] 사령탑 삼국지, 1라운드서 희비교차

    '차범근은 웃고, 이장수.허정무는 와신상담.' 프로축구 K리그의 스타 사령탑 3인방 차범근(수원)-이장수(서울)-허정무(전남) 감독의 자존심대결 1라운드가 차 감독의 완승으로 막을 내렸다. 차 감독은 8일 끝난 삼성하우젠컵2005에서 ... 않았나"라면서 "5월말이면 조병국과 김태영이 부상에서 돌아올 전망"이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오는 15일 개막하는 K리그 정규리그에서도 차 감독의 상승세가 이어질 것인지, 아니면 이 감독과 허 감독의 지휘력이 빛을 볼 수 있을지 흥미롭다.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서정원, 오스트리아 진출 '1호골'

    ... '마수걸이' 1호골을 기록했다. 서정원은 8일(이하 한국시간) 펼쳐진 스투름 그라츠와의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1부리그 32차전 홈경기에 선발출전해 90분 풀타임을 소화하며 전반 42분 귀중한 결승골까지 터트려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 상황에서 꼴찌 브레겐츠(승점20)와의 승점차를 8점으로 벌려 1부리그 잔류에 '파란불'이 들어왔다. 한편 터키 슈퍼리그에서 활약중인 이을용(트라브존스포르)은 이날 펼쳐진 코니야스포르와의 홈경기에 결장해 정규리그 3경기 연속 엔트리에 ...

    연합뉴스 | 2005.05.08 00:00

  • [프로야구] 두산 9연승 .. LG 5연패 탈출

    서울팀 두산과 LG가 어버이날 거침없는 연승행진과 기분좋은 연패 탈출로 나란히 웃었다. 두산은 8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삼성 PAVV 프로야구 정규리그 현대와의 경기에서 응집력있는 공격으로 힘이 빠진 현대에 6-5 역전승을 낚았다. 이로써 1위 두산은 지난 달 27일 한화전 이후 파죽의 9연승을 달리며 2위 삼성과 0.5게임차 선두 자리를 지켰다. 두산의 역대 팀 최다연승은 지난 2000년 기록한 10연승이고 9연승은 지난 2000년 6월27일 ...

    연합뉴스 | 2005.05.08 00:00

  • [NBA] 플레이오프 2회전, 9일부터 돌입

    ... 드웨인 웨이드도 버티고 있다. 더욱이 마이애미가 콘퍼런스 1위를 차지한 이점을 안고 2라운드에서 맞붙는 팀은 정규시즌 4차례대결에서 모두 이겼던 워싱턴이어서 무난한 승리가 예상되고 있다. 그러나 워싱턴은 비록 객관적인 전력면에서는 ... 난투극을 일으킨 전력이 있다. 이때문에 인디애나는 주전선수들이 무더기 출전정지를 당해 우수한 전력을 보유하고도 정규리그 6위로 떨어졌기 때문에 이번 플레이오프 2회전에서 설욕할 기회를 잡게 됐다. ◆서부콘퍼런슨= 마이애미와 마찬가지로 ...

    연합뉴스 | 2005.05.08 00:00

  • 수원, 첼시와 20일 대결..9일 발표

    K리그 챔피언 수원 삼성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챔피언 첼시의 대결이 2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수원 구단은 8일 "첼시의 스폰서인 삼성전자가 내일 중 이번 친선경기 성사 여부를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가능한 경기 일자는 20일 밖에 없다"고 말했다. 경기가 성사돼 첼시가 방한하게 되면 프리미어리그 우승팀으로는 처음 한국을 찾게 된다. 수원 관계자는 "18일 정규리그와 24일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중국 원정이 잡혀 있기 ...

    연합뉴스 | 2005.05.08 00:00

  • [프로축구] 수원, 컵대회 우승..전관왕 진군

    수원 삼성이 프로축구 K리그 컵대회에서 우승, 올 시즌 전관왕 목표를 향해 힘차게 진군했다. 차범근 감독이 이끄는 수원은 8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삼성하우젠컵 2005 최종전에서 후반 28분 김대의가 쏘아올린 천금같은 결승골로 ... 일화를 꺾고 7승4무1패(승점 25)를 기록, 울산 현대(승점 23)를 제치고 자력으로 우승했다. 수원은 작년 K리그 정규리그와 올초 한.중.일 왕중왕전인 A3챔피언스컵, K리그 수퍼컵에 이어 K리그 컵대회까지 4개 대회를 연속 제패하는 ...

    연합뉴스 | 2005.05.08 00:00

  • 상무 투수 고우석, 2군 경기서 노히트노런

    ... 2군 경기에서 사상 2번째 노히트노런의 주인공이 됐다. 우완 고우석은 8일 상무구장에서 열린 현대와의 2군 북부리그 경기에 선발 등판, 9이닝 동안 30타자를 상대로 볼넷 2개와 몸 맞는 공 1개를 허용했지만 삼진 8개를 솎아내며 ... 노히트노런은 프로야구 1군 경기에서도 지난 84년 5월5일 해태(현 기아) 투수 방수원이 삼미를 상대로 처음 수립한 이후 정규시즌에선 2000년 5월18일 송진우(한화)가 해태전에서 기록한 것까지 정규시즌에선 10차례 밖에 없었다. 특히 ...

    연합뉴스 | 2005.05.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