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61-17170 / 17,7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농구] 동양, 개인타이틀도 독식한다

    프로농구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한 대구 동양이 개인 타이틀까지도 독식할 태세다. '베스트 5'의 확실한 역할 분담이 우승의 원동력인만큼 맡은 바 분야에서 이들의 개인 성적도 출중한 것. 지금까지는 우승팀에서 개인 타이틀 수상자를 배출한 경우가 이상하리만큼 적었다. 출범 원년인 '97시즌에 기아가 어시스트왕 강동희와 리바운드 및 블록슛 타이틀을 거머쥔 제이슨 윌리포드를 내세워 우승을 차지했지만 그 이후 4시즌동안 우승팀에서 뛴 타이틀 수상자는 단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프로농구] 동양, 정규리그 첫 우승

    지난 시즌 꼴찌 대구동양이 창단 이후 처음으로 정규리그에서 우승했다. 동양은 3일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01-2002 애니콜 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연장 접전끝에 김병철(16점)과 마르커스 힉스(13점)의 막판 활약으로 전주 KCC의 최다 연승 타이 기록을 저지하며 81-75로 승리했다. 36승14패를 기록한 동양은 이날 울산 모비스를 85-81로 누른 2위 서울 SK가 남은 경기를 모두 이겨도 35승에 그쳐 정규리그 1위가 확정됐다. 10연승중이었던 ...

    연합뉴스 | 2002.03.03 00:00

  • [美 NBA] 유타, 약체 멤피스에 44점차 대승

    유타 재즈가 홈경기에서 대승을 거뒀다. 유타는 1일(한국시간) 솔트레이크시티 델타센터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정규리그에서 주전들의 고른 활약으로 멤피스 그리즐리스를 1백14 대 70으로 대파했다. 유타는 약체 멤피스를 맞아 도넬 마샬(20점),바이런 러셀(13점)의 활약으로 홈경기 재개를 자축했다. 유타의 칼 말론(10점)은 이날 1천3백30경기째 출장으로 NBA 통산 최다 출장 4위에 올랐다.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는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

    한국경제 | 2002.03.01 16:09

  • [美 NBA] 포틀랜드, 파죽의 7연승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가 워싱턴 위저즈를 잡고 파죽의 7연승을 질주했다. 포틀랜드는 28일(한국시간) 워싱턴에서 벌어진 2001∼2002 미국프로농구(NBA) 정규리그 경기에서 라시드 왈리스(22득점.13리바운드)의 분전으로 '황제' 마이클 조던이 무릎 부상으로 빠진 워싱턴을 1백5 대 1백1로 물리쳤다. 최근 조던의 부상으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워싱턴은 이날 패배로 6연패의 늪에 빠졌다. 트레이시 맥그레디(24득점.8어시스트)가 맹활약한 ...

    한국경제 | 2002.02.28 17:15

  • [프로농구] KCC 파죽의 9연승 질주

    ... 경기에서 85-76, 9점차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지난 3일부터 9경기를 내리 이긴 KCC는 25승22패로 6강 플레이오프 진출안정권에 접어 들었다. 특히 KCC는 앞으로 플레이오프에서 겨룰 가능성이 높은 2위 서울 SK와의 정규리그 마지막 대결에서 이겨 심리적 우위를 누리는 부대 효과마저 누렸다. 반면 4연패에 빠진 서울 SK는 3위 인천 SK에 2경기차로 쫓겨 4강 플레이오프 직행이 보장된 2위 자리마저 불안해졌다. KCC의 '토털 농구'가 서장훈, 에릭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프로축구 연봉계약 마무리

    ... 송종국(부산 아이콘스), 이영표(안양 LG) 등 대다수 대표 선수들은 등록되지 않았다. 막판까지 협상에 난항을 겪었던 선수는 신태용(이상 성남 일화)과 신의손(안양LG). 지난해 프로축구 최우수선수인 신태용은 지난해 팀을 6년만에 정규리그 우승으로 이끈 공로와 FA자격 취득을 내세워 계약금 3억원, 2년 계약에 연봉 3억원씩 모두 9억원을 요구한 채 1년 계약에 2억원을 주겠다던 구단과 줄다리기를 벌이다 마감일인 이날 계약서에 사인했다. 신태용은 지난해보다 1억원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농구황제' 조던, 올시즌 출전 '청신호'

    무릎 부상으로 수술받은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워싱턴위저즈)이 올시즌 다시 출전할 수 있을 전망이다. 워싱턴은 구단 주치의가 27일(한국시간) 건초염 증세를 앓아온 조던의 오른 무릎 수술을 성공리에 마쳤으며 잘하면 정규리그 막판에 코트에 복귀할 수 있을 것이라고 28일 밝혔다. 조던이 선수 생활을 하면서 수술을 받은 것은 처음이다. 보통 이같은 수술은 나이, 부상 정도 등에 따라 2-6주 정도 회복 기간이 필요한데, 만약 조던이 2주만에 회복한다면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월드컵] 터키 셰놀 감독, "8강 자신"

    ... 또 한국에서 홈 그라운드 못지 않은 일방적 응원을 등에 업을 중국에 대해서는 "코스타리카와는 스타일이 정반대로, 체력은 60분 이후 떨어지지만 기술은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시난 연락관은 "터키에는 프로팀만 203개나 돼 국내리그 인기가 높지만 5월5일정규리그 종료 후 축구열기가 고스란히 월드컵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월드컵 기간 한국에는 최고 5천명의 터키팬이 찾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도쿄=연합뉴스) 김재현기자 jahn@yna.co...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프로축구] 대전 단체행동 파문 어떻게 되나

    ... 출전하지 못하는 파국은 막기 위해 협상테이블에 앉게 될 전망이지만 이 자리에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할 경우 올시즌 프로리그의 파행이 초래될 가능성이 있다. 대전의 한 고참선수는 "구단이 지난해 FA(축구협회)컵 우승을 연봉협상에 감안하지 ... 운영을 맡았지만 빠듯한 예산탓에 전용연습장도 마련하지 못했고 숙소시설 또한 부족함이 많았다. 이 가운데 지난해 정규리그 최하위의 부진을 씻고 FA컵 정상에 오른 대전선수들은 달라진 처우를 기대했지만 연봉협상에서 구단측이 기대했던 보상을 ...

    연합뉴스 | 2002.02.27 00:00

  • [프로농구] SBS, 연패 탈출...6강행 청신호

    ... 림에 튕기며아쉽게 무릎을 꿇었다. 삼보는 원주 홈코트로 동양을 불러 들여 양경민(38점)이 3점슛 6개를 터트린데 힘입어 80-70으로 승리했다. 삼보는 6연패의 사슬을 끊었고 동양은 6연승을 마감했다. 4강 플레이오프 직행이 보장된 2위 확정에 1승을 남겼던 동양은 축배를 미뤘고 정규리그 자력 우승에 필요한 승수(4승)도 줄이지 못했다. khoon@yna.co.kr (안양.원주=연합뉴스) 권 훈.이상원기자 leesand@yna.co.kr

    연합뉴스 | 2002.02.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