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661-17670 / 18,9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1루수 주전 경쟁 본격화

    `후쿠우라 가즈야(29)를 넘어라.' `아시아홈런킹' 이승엽(28.롯데 마린스)이 메이저리그의 꿈을 접고 선택한 일본프로야구 성공 여부가 한솥밥을 먹게 된 후쿠우라와의 1루수 주전경쟁에서 이길 수있느냐에 달려 있다고 해도 과언이 ... 대한 구체적 언급을피한 채 오는 28일 요미우리 자이언츠전을 시작으로 25일간 열리는 시범경기 결과를지켜본 뒤 정규리그 라인업을 결정한다는 입장이다. 이승엽이 지명타자로 나설 수도 있지만 벤치를 지키는 것보다 타격 밸런스 유지에 도움이 ...

    연합뉴스 | 2004.02.27 00:00

  • 박지성, 3월1일 입국..곧장 훈련 합류

    ... 합류한다. 대한축구협회는 박지성이 이날 오후 5시 런던발 대한항공 908편으로 입국해 2일 오전 훈련부터 중국과의 올림픽 최종예선전 당일(3월3일) 오전 훈련까지 3차례 손발을 맞출 기회를 갖게 됐다고 밝혔다. 박지성은 29일 정규리그 로다 JC전을 마친 뒤 곧바로 출국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박지성은 조재진(수원)-최성국(울산)-최태욱(인천)이 삼각편대를 이루는 올림픽 대표팀 공격진을 지휘하는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서고 위기시에는 스트라이커로 기용될 수도 있을 ...

    연합뉴스 | 2004.02.27 00:00

  • 이승엽 훈련캠프 마감..28일 일본 데뷔전

    ...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포크볼에 속지 않도록 적극 대응하겠다는 구상을 드러냈다. 이승엽은 또 시범경기와 4월2일 개막하는 정규리그를 앞둔 포부도 함께 밝혔다. 시범경기 개막전인 요미우리전 라인업이 발표되지 않았으나 이승엽은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하거나 ... 위기에 처했을 때 안타와 타점 하나로 분위기를 바꿀 수 있도록 찬스에서 잘 치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정규시즌 목표도 입단 당시 언급했던 타율 0.290과 홈런 30개는 변함이 없으나 타점은 종전 80타점에서 100타점으로 ...

    연합뉴스 | 2004.02.27 00:00

  • 이승엽 28일 시범경기 돌입.. 일본무대 시험대

    ... 후쿠우라 가즈야(29)와의 1루수 주전경쟁에서 유리한고지를 차지하고 한국 대표 타자의 자존심도 살릴 수 있다. 메이저리그 꿈을 접고 어렵게 선택했던 일본행인 만큼 시범경기에 임하는 이승엽의 각오는 남다를 수 밖에 없다. 하지만 이승엽이 ... 빛나는 일본 최고의 명문구단으로 수준급 투수와거포들이 버티고 있어 출발부터 호락호락하지 않을 전망이다. 센트럴리그에 속한 요미우리와는 정규리그 경기가 없어 그나마 다행이지만 빼어난 제구력의 포크볼로 무장한 에이스 우에하라 고지(27) ...

    연합뉴스 | 2004.02.25 00:00

  • [A3챔피언스컵] 김도훈, 2경기 연속골..우승 눈앞

    ... 가리는 'A3닛산챔피언스컵 2004'에서 정상에 한발짝 다가섰다. 성남은 25일 중국 상하이 홍쿼에서 열린 대회 풀리그 2차전에서 전반 42분 터진 김도훈의 결승골을 끝까지 잘 지켜 상하이 궈지(중국)를 1-0으로 꺾었다. 성남은 ... 헛발질로 볼은 김도훈의 발에 걸렸고, 김도훈은쇄도하던 골키퍼 다리 사이로 재치있게 슈팅, 골망을 가른 것. 지난해 K리그에서 정규리그 최다골 신기록인 28골로 득점왕에 오른 김도훈은 요코하마 마리노스(일본)와의 개막전에 이어 2경기 연속골을 ...

    연합뉴스 | 2004.02.25 00:00

  • [A3챔피언스컵] 김도훈, 2경기 연속골

    ... 가리는 'A3닛산챔피언스컵 2004'에서 정상에 한발짝 다가섰다. 성남은 25일 중국 상하이 홍쿼에서 열린 대회 풀리그 2차전에서 전반 42분 터진김도훈의 결승골을 끝까지 잘 지켜 상하이 궈지(중국)를 1-0으로 꺾었다. 성남은 이로써 ... 헛발질로 볼은 김도훈의 발에 걸렸고, 김도훈은쇄도하던 골키퍼 다리 사이로 재치있게 슈팅, 골망을 가른 것. 지난해 K리그에서 정규리그 최다골 신기록인 28골로 득점왕에 오른 김도훈은 요코하마 마리노스(일본)와의 개막전에 이어 2경기 연속골을 ...

    연합뉴스 | 2004.02.25 00:00

  • [NBA] 뉴저지, 올해 최다연승 타이 13연승

    탄력이 붙은 미국프로농구(NBA) 뉴저지 네츠가 거침없는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뉴저지는 22일(이하 한국시간) 컨티넨탈 에어라인스어리나에서 열린 NBA 정규리그 뉴올리언스 호니츠와의 홈경기에서 케년 마틴(23점.13리바운드.4스틸.4블록슛)을앞세워 97-84로 이겼다. 이로써 파죽의 13연승을 달린 뉴저지는 올 시즌 34승20패를 기록, 뉴욕 닉스(26승30패)를 9경기차로 따돌리고 동부콘퍼런스 대서양지구 선두를 굳게 지켰다. 13연승은 디펜딩챔피언 ...

    연합뉴스 | 2004.02.22 00:00

  • 호나우두, 2골 폭발.. 시즌 21호

    '축구황제' 호나우두(레알 마드리드)가 스페인 프리메라리그에서 2골을 몰아쳤다. 호나우두는 22일(한국시간) 열린 스페인프로축구 에스파뇰과의 정규리그에서 2골을 수확, 팀의 4-2 승리를 견인했다. 호나우두는 이로써 시즌 21호째를 ... 오프사이드 트랩을 뚫고 슛, 골망을 갈랐다. 레알 마드리드는 호나우두의 활약에 힘입어 승점 56을 기록, 발렌시아(승점 51점)와의 간격을 넓히면서 리그 1위를 질주했다. (마드리드 AP=연합뉴스)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4.02.22 00:00

  • 지단 "3년 더" .. 레알 마드리드와 계약 연장

    ... 축구전문사이트 '플래닛풋볼'이 20일(한국시간) 밝혔다. 이에 따라 서른을 갓 넘긴 지단은 최소한 30대 중반까지 레알 마드리드에서 뛸 수 있는 굳건한 기반을 마련했다. 당초 2005년 계약 종료와 함께 현역 은퇴를 선언할 예정이던 지단은 최근 마음을 바꿔 레알 마드리드 잔류를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축구연맹(FIFA) 선정 '2003년 올해의 선수'인 지단은 지난 시즌 레알 마드리드의 주축 미드필더로 팀의 29번째 정규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한국경제 | 2004.02.20 00:00

  • 지단, 레알 마드리드와 계약 3년 연장

    ... 마드리드에서 뛸수 있는 굳건한 기반을 마련했다. 당초 2005년 계약 종료와 함께 현역 은퇴를 선언할 예정이던 지단은 최근 마음을 바꿔 레알 마드리드 잔류를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축구연맹(FIFA) 선정 `2003년 올해의 선수'인 지단은 2002한일월드컵에서부상으로 기량을 보여주지 못했지만 지난 시즌 레알 마드리드의 주축 미드필더로 팀의 29번째 정규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서울=연합뉴스) 심재훈기자 president21@yna.co.kr

    연합뉴스 | 2004.02.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