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11-17720 / 19,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형규의 '월요경제'] 뉴욕 양키스가 강한 이유

    뉴욕 양키스는 1903년 창단 이래 월드시리즈를 26회나 차지,미국 메이저리그의 '명품'으로 불린다. 올해 정규시즌에선 22-0이란 참패도 당했지만 양키스는 어김없이 리그 챔피언십 시리즈에 올라 숙적 보스턴 레드삭스에 먼저 3연승을 올렸다. 상대 팀 선수들은 양키스의 줄무늬 유니폼만 봐도 주눅들 정도다. 그만큼 양키스는 강하다. 양키스의 브랜드 파워는 미국 프로 스포츠를 통틀어 1위다. 결과로 말한다는 존 스타인브레너 구단주는 모기업 없이도 ...

    한국경제 | 2004.10.17 00:00

  • [프로야구] 삼성, "한국시리즈에 1승 남았다"

    ... 2차례에 불과하지만 삼성은 한국시리즈행의 분수령이 될 3차전을 잡아한결 여유로운 마음으로 17일 오후 2시 같은 곳에서 열리는 4차전에 나서게 됐다. 반면 두산 선발 박명환은 6이닝 동안 무려 8개의 삼진을 솎아내며 올해 정규리그 탈삼진왕(162개) 면모를 과시했으나 5안타 3볼넷 1폭투 1실점으로 패전 멍에를썼고 두산 타선은 산발 6안타에 그치며 완봉승을 헌납했다. 삼성이 마운드의 힘과 공격의 집중력 등 투.타에서 모두 우위를 보인 한판이었다. 박명환-호지스간 ...

    연합뉴스 | 2004.10.16 00:00

  • PO 티켓 사냥 종반 대회전 돌입

    '플레이오프(PO) 티켓 3장을 잡아라.' 한국축구가 본프레레호의 답답한 무승부로 시름에 빠진 가운데 프로축구 2004삼성하우젠 K리그 후기 6, 7차전이 16일 오후 전국 5개 경기장에서 열려 열기에 다시불을 지핀다. 신생 인천 유나이티드의 데뷔로 13개 팀이 참가한 올 시즌 프로축구 정규리그는팀 별로 전기 12경기, 후기 12경기씩 24경기를 치러 전.후기 우승팀과 통합성적 상위 2개팀 등 4개팀이 오는 12월5일 크로스 토너먼트 단판 승부로 ...

    연합뉴스 | 2004.10.15 00:00

  • [메이저리그] 양키스, 파죽의 2연승

    ... 연파하며 파죽의 2연승을 질주했다. 양키스는 14일(이하 한국시간)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7전4선승제) 2차전에서 선발 투수 존 리버와 이틀 연속 구원에 나선 마리아노 리베라의 호투를 앞세워 ... 타선마저 침묵을 지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양키스에 월드시리즈 티켓을 내줄 위기에 처했다. 지난달 양키스와 정규리그 2경기에 패전의 멍에를 쓴 뒤 "양키스는 (넘을 수 없는) 아버지"라고 말해 파문을 일으킨 마르티네스의 등판은 리그 ...

    연합뉴스 | 2004.10.14 00:00

  • 프로야구 SK, 조범현 감독 2년 재계약

    ... 거듭나겠다"며 "젊은 선수들이 많은 투수진의 수준을 한단계 높이고 수비에서 주루를 보강해 내년에는 반드시 정상에 오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조 감독은 지난해 SK를 한국시리즈로 이끌며 신인감독 돌풍을 일으켰지만 올해SK는 정규리그 5위에 그쳐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지 못했다. 조 감독이 2년간 거둔 성적은 127승 128패 11무. 지난 82년 OB에서 프로선수 생활을 시작한 조 감독은 91년부터 92년까지 삼성에서 뛰다 은퇴, 93년 쌍방울 코치에 이어 2000년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삼성.두산, '아킬레스건 극복이 관건 '

    ... 떨쳤다. `만세타법' 양준혁은 두산전 타율이 0.270으로 시즌 타율(0.315)에 훨씬 못미치고 0.310과 0.295로 고감도 타율을 자랑했던 박한이와 강동우도 두산전에는 0.231과0.195로 빈타에 허덕였다. 결국 정규리그 2위(73승8무52패)를 차지한 삼성은 좌투수들이 빛을 발한 3위 두산(70승1무62패)에 유독 8승1무10패로 열세를 보이며 약점을 드러냈다. 플레이오프에서는 두산 에이스 레스가 1,4차전에서 선발 등판하고 이혜천과 전병두가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레스는 역시 에이스

    ... 레스와 대결에서 삼진 하나를 기록하며 3타수 1안타에 그쳤다. 레스는 `천적' 우타자 김종훈과의 승부에서도 적절히 위기를 모면했다. 김종훈은 레스가 8회 힘이 빠지며 박종호에게 2루타를 맞기 전까지 장타를 때린유일한 타자로, 정규리그에서도 레스에게 타율 5할(10타수5안타)를 기록한 강적. 7회 2사 1, 2루에서 김종훈을 만난 레스는 진땀을 뺐지만 김종훈을 우익수 파울플라이를 유인하면서 한숨을 돌렸다. 8회 1사 1, 2루에서 김한수에게 홈런을 맞았지만 삼성의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미프로야구] 보스턴-양키스 앙숙 재대결

    ... 외나무다리에서 다시 맞닥뜨린다. 양키스와 보스턴은 오는 13일(한국시간) 뉴욕의 양키스타디움에서 벌어지는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1차전을 시작으로 7전4선승제의 불꽃 튀는 열전에 돌입한다. 보스턴은 특히 지난 시즌 리그 챔피언십시리즈에서 ... 애런 분에게 솔로 홈런포를 맞아 역전패하며 눈물을 삼켰던 터라 이번 경기의 의미가 남다르다. 게다가 7차례 연속 정규리그에서 지구 2위에 머무르는 메이저리그 신기록을 작성하며 `2인자'의 꼬리표가 붙어 그 상당 부분을 책임져야 할 양키스를 ...

    연합뉴스 | 2004.10.11 00:00

  • [프로야구] 두산, 알칸트라.안경현 앞세워 첫 승

    ... 이로써 3전 2선승제의 단기전에서 첫 판을 승리로 장식한 두산은 남은 2경기에서 1승만 보태면 플레이오프에 올라 정규리그 2위인 삼성과 한국시리즈 진출 티켓을 다툰다. 지난 89년부터 시작된 준플레이오프는 13번 모두 1차전을 이긴 ... 리오스의 3구째 148㎞짜리 직구를 걷어 올려 가운데 펜스를 훌쩍 넘어가는 대형 2점 아치로 선취점을 뽑았다. 정규시즌 타율 0.231에 불과했던 알칸트라는 리오스와의 대결에서도 3타수 무안타, 2삼진에 그쳤지만 포스트시즌에서 결정적인 ...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프로야구] 현대, 2년 연속 한국시리즈 직행

    현대 유니콘스가 2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직행했다. 현대는 2004프로야구 정규리그 최종일인 5일 수원구장에서 벌어진 SK와의 경기에서 3회 심정수가 통렬한 만루홈런을 터뜨린 데 힘입어 7-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75승53패5무를 ... 우승컵을 안았지만 정규리그 1위로한국시리즈에 직행한 것은 98년과 2003년에 이어 3번째다. 현대는 2000년에도 정규리그 최고 성적을 올렸지만 당시는 양대리그로 진행돼플레이오프를 거쳐야 했다. 전날 역전승을 일궈냈던 현대는 이날 초반부터 ...

    연합뉴스 | 2004.10.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