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61-17770 / 18,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축구] 유상철, 시즌 5호골 작렬

    '유비' 유상철(요코하마)이 일본 프로축구에서 시즌 5호골을 작렬하며 물오른 실력을 맘껏 뽐냈다. 유상철은 26일 오후 정규리그 세레소 오사카와의 홈경기에서 수비수로 출장해풀타임을 소화하며 후반 40분 천금같은 동점 헤딩골로 팀의 2-2 무승부를 이끌었다. 유상철은 이날 수비수로 출장했지만 사실상 게임메이커 역할을 하며 슈팅도 4차례나 날렸으며 1-2로 패색이 짙던 후반 40분 나스가 띄운 볼을 완벽한 헤딩슛으로 골문을 흔들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10.26 00:00

  • 현대天下 ‥ 한국시리즈 통산 세번째

    ... 완봉승이자 4승중 3승을 책임지며 개인통산 포스트시즌 8연승을 달린 정민태는 기자단 투표에서 지난 2000년에 이어 두번째 최우수선수(MVP)로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한편 SK는 창단 후 첫 한국시리즈 정상정복의 꿈을 이루지 못했으나 우승 못지 않은 값진 성과를 거뒀다. SK는 정규리그 1위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현대와 3승3패로 균형을 이룬 뒤 마지막 7차전에서 패배했지만 선수들이 보여준 끈끈한 팀워크와 강한 투지는 야구계에 신선한 충격을 줬다.

    한국경제 | 2003.10.26 00:00

  • 월드시리즈 MVP, 조시 베켓

    ... 만드는 양키스타디움에서의 원정경기를 멋지게 마무리한 것이 강한 인상을 심어줬기 때문. 팀이 시카고 컵스와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에서 1승3패로 뒤져 탈락 일보직전에 몰렸던 지난 13일에도 베켓은 삼진 11개를 잡고 안타는 2개만 ... 포스트시즌 개인 성적은 6경기 출장에 완봉승으로만 2승(2패), 방어율 2.10, 탈삼진은 47개나 된다. 베켓은 정규시즌에서는 완봉없이 9승(8패)을 올리는 데 그쳤지만 큰 경기에 오르자마자 자신의 진가를 유감없이 발휘한 것. 지난 ...

    연합뉴스 | 2003.10.26 00:00

  • [프로축구] 정규리그 역대 우승팀

    ◇프로축구 정규리그 역대우승팀 ▲83년 = 할렐루야 ▲84년 = 대우 ▲85년 = 럭키금성 ▲86년 = 현대 ▲87년 = 대우 ▲88년 = 포항제철 ▲89년 = 유공 ▲90년 = 럭키금성 ▲91년 = 대우 ▲92년 = 포항제철 ▲93년 = 일화 ▲94년 = 일화 ▲95년 = 일화 ▲96년 = 울산 현대 ▲97년 = 부산 대우 ▲98년 = 수원 삼성 ▲99년 = 수원 삼성 ▲2000년 = 안양 LG ▲2001년 =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프로축구] 성남, 정규리그 3연패 위업

    성남 일화가 단일리그로 통합된 올 프로축구에서우승, 정규리그 3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25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03삼성하우젠 K리그에서 2위 울산 현대가 안양LG와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면서 이날 경기가 없던 성남 일화는 힘들이지 않고우승을 확정했다. 승점 82(25승7무5패)의 성남은 남은 7경기를 모두 지더라도 2위 울산(승점 66)의 추격에서 완전히 벗어나게 돼 싱겁게 우승샴페인을 터뜨렸다. 울산이 잔여 5경기를, 3위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프로축구] 성남, 정규리그 3연패 위업

    성남 일화가 단일리그로 통합된 올 프로축구에서우승, 정규리그 3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25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03삼성하우젠 K리그에서 2위 울산 현대가 안양LG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면서 이날 경기가 없던 성남 ... 주인은 변하지 않는다. 한국 최고 명문 구단으로 자리매김한 성남은 이로써 지난 95년에 이어 또 한번의 3연패로 정규리그 통산 6회 우승의 금자탑을 쌓았다. 성남은 26일 포항 스틸러스와 원정경기를 벌인 뒤 다음달 1일 벌어지는 부천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프로야구] SK, 우승 못지 않은 값진 준우승

    ... 올시즌 초 야구 전문가들로부터삼성과 기아, 현대의 `3강'에 밀린 중위권 전력으로 평가됐던 게 사실. 하지만 예상을 깨고 정규시즌에서 치열한 4강 관문을 뚫고 사상 처음으로 포스트시즌 진출에 성공하더니 지난해 챔피언 삼성과 올해 정규리그 2위팀 기아에 5전전승을 거두고 대망의 한국시리즈에 오르는 괴력을 보였다. SK는 정규리그 1위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현대와 3승3패로 균형을 맞춘 뒤 마지막 7차전에서 정민태의 완봉 역투에 눌려 0-7로 져 우승이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MVP 정민태

    "지금까지 야구하면서 가장 뜻깊은 한해가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올해 정규리그 다승왕(17승)과 승률왕(0.895)을 차지한 정민태(33.현대)가 25일열린 2003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7차전이 끝난 뒤 실시된 기자단 투표에서 유효투표수 76표 가운데 74표를 얻어 최우수선수(MVP)에 뽑혔다. 이로써 지난 98년 현대 우승 당시에도 MVP에 올랐던 정민태는 이종범(93.97년.당시 해태), 투수 김용수(90.94년.LG)와 함께 최다 한국시리즈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프로축구] 성남의 '이유있는' 3연패

    ... 사령탑의 지휘력, 선수들의 단결이라는 것은 누구도 부인할 수없는 사실이다. 이런 측면에서 성남 일화가 25일 달성한 정규리그 3연패의 위업은 어쩌면 당연한 결과다. 성남은 지난해의 경우 울산 현대의 막판 돌풍에 끝까지 마음을 졸이다 우승컵을안았지만 ... 빛난 선수들의 단결력도 3년 연속 우승행진에 한몫했다. 시즌 개막 직전 출전한 A3마즈다챔피언십과 아시아챔피언스리그에서 부진했을때 선수들이 잘 해보자며 스스스에 채찍질을 가하는 등 융합한 게 이후 '잘 나갔던'비결이었다고 차 감독은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프로농구] TG, 화려한 개막 레이업 쇼

    ... 꾸준한 득점으로 추격전을 벌여 60-63으로 따라붙은 채 3쿼터를 마쳤다. 4쿼터에서도 불안한 리드를 지키던 TG는 70-66인 3분10초전 전자랜드의 화이트가 5반칙 퇴장으로 물러나면서야 승리를 확신할 수 있었다. 대구에서는 지난 해 정규리그 1위팀 오리온스가 시범경기에서 돌풍을 일으킨 SK나이츠에 경기내내 끌려가다 4쿼터에서 짜릿한 뒤집기를 연출하며 91-85로 승리했다. 오리온스는 3쿼터까지 64-73으로 9점차 뒤졌지만 마지막 쿼터에서만 김승현과김병철이 7점, 아이작 스펜서는 ...

    연합뉴스 | 2003.10.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