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01-17910 / 19,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영표, 정규리그 '풀타임 개근'

    네덜란드 프로축구에서 뛰는 '초롱이' 이영표(27.PSV에인트호벤)가 팀내에서 유일하게 올 시즌 정규리그에 '풀타임 개근'을 기록한 선수로 조명받았다. 에인트호벤 구단 홈페이지(www.psv.nl)는 9일(한국시간) 팀이 2004-2005 시즌에리그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원동력을 소개하면서 이영표가 21명의 전체 선수 중 유일하게 정규리그 11경기에서 90분씩을 모두 소화했다고 밝혔다. 거스 히딩크 감독은 6골을 넣은 헤셀링크와 4골, 3골씩 ...

    연합뉴스 | 2004.11.09 00:00

  • [프로야구] 삼성 사령탑 오른 선동열

    ... 넘겨받아 `부자구단' 삼성의 사령탑으로 변신했다. 선 신임 감독은 지난 85년 기아의 전신인 해태에 입단, 11년간 정규시즌 최우수선수(MVP) 3회, 골든글러브 4회 수상, 0점대 방어율 3회를 기록하는 등 명투수로 한국 프로야구에 ... 발휘, 배영수와 권오준, 권 혁 등 진흙 속에 묻혀있던 투수들을집중 조련해 삼성을 `투수왕국'으로 변모시켰다. 정규리그 팀 방어율 1위(3.76)의 튼튼한 마운드 구축했고 현대와의 한국시리즈에서 9차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아깝게 우승컵을 ...

    연합뉴스 | 2004.11.09 00:00

  • 이천수 소속 누만시아, 5연패 뒤 감독 해고

    이천수(23)가 뛰고 있는 스페인 프로축구 누만시아가 정규리그 5연패를 당한 뒤 결국 감독 교체의 칼을 빼들었다. 누만시아 구단 이사회는 최근 성적 부진의 책임을 물어 프란시스코 로페스 감독을 해임하기로 결정했다고 9일(한국시간) 구단 웹사이트가 공지했다. 지난 시즌 스페인 프로축구 2부리그 3위에 올라 프리메라리가 진출에 성공한 누만시아는 올 시즌 정규리그 10경기를 치르는 동안 단 4골을 넣고 무려 18실점하며 1승2무7패(승점 5)로 리그 ...

    연합뉴스 | 2004.11.09 00:00

  • 유상철, "국내 복귀는 시기상조"

    ... 국내 복귀 보다는 일본 잔류에 무게를 두고 있다. 유상철의 에이전트사인 프라임스포츠의 고형상 부사장은 "요코하마측과 J리그 정규시즌 일정이 끝난 뒤 재계약 협상을 벌이기로 했다"며 "요코하마와의 재계약 협상이 잘못될 경우에는 다른 J리그 구단과 접촉을 계속해 나갈 방침이다"고 8일 밝혔다. 고 부사장은 이어 "유상철은 이미 J리그에서 확실히 검증받은 선수인 만큼 다른팀으로의 이적이 어려운 일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프라임스포츠측에 따르면 유상철 역시 ...

    연합뉴스 | 2004.11.08 00:00

  • 설기현, 2경기 연속결장

    ... 들지 못한 채 결장해 그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설기현은 7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끝난 잉글랜드 챔피언십리그 노팅엄 포레스트와의 홈경기에 교체 멤버에도 들지 못한 채 결장했다. 울버햄프턴은 전반 19분 쿠퍼의 페널티킥과 ... 좋은 출발을 보였다. 비록 지난 9월 22일 칼링컵 번리전에서 잉글랜드 데뷔 이후 첫 골맛을 보긴 했지만 올시즌 정규리그 9경기에 출전해 아직까지 골을 터트리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설기현은 칼링컵을 포함해 이적 이후 치른 10경기(3경기 ...

    연합뉴스 | 2004.11.07 00:00

  • KBO, 심정수.박진만.임창용 등 17명 FA 자격 공시

    ... 마치고 FA 자격을 신규로 획득했거나 자격보유중인 선수 17명의 명단을 6일 8개 구단에 공시했다. 올 스토브리그에서 처음 FA 자격을 얻은 선수는 박진만과 심정수(이상 현대),임창용, 김한수, 신동주(이상 삼성), 심재학(기아), ... 중 가장 관심을 끄는 선수는 한국시리즈 우승팀 현대의 간판타자인 심정수와 주전 유격수 박진만이다. 심정수는 올 정규리그에서 다소 부진했지만 언제든지 한 시즌 40홈런과 100타점이상을 기록할 능력을 지니고 있고 중심타선이 허약한 구단들이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제6회 국제로봇올림피아드' 개막

    ... 중국,멕시코, 캐나다, 미국, 이스라엘, 호주, 오스트리아 등 12개국에서 선발된 300여명의 학생과 교수, 연구원, 산업종사자들이 정규종목 경기와 창작대회, 학술대회 등에참가한다. 정규종목은 주니어리그(12세 미만), 챌린지리그(13-18세), 로보리그(19세 이상)로 나뉘어 로봇 미로찾기, 로봇 장애물경주, 로봇 계단 오르내리기 등이 열린다.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로보리그는 대학생과 일반인이 참가, 신나는 음악과 함께 로봇들의 춤 실력을 겨루는 `로봇댄싱', 걸어서 42.195m를 완주하는 `로봇 ...

    연합뉴스 | 2004.11.04 00:00

  • 설기현, 교체멤버에도 못든 채 결장

    잉글랜드 프로축구 챔피언십(2부리그)에서 뛰는 설기현(25.울버햄프턴)이 감독 경질 이후 첫 경기에서 교체 멤버에도 포함되지 못한채 결장했다. 성적 부진을 이유로 데이브 존스 감독을 경질한 울버햄프턴은 3일 새벽(한국시간) 선더랜드와의 ... 그동안 설기현을 신임해왔다. 설기현은 9월22일 컵대회인 칼링컵 번리전에서 잉글랜드 진출 1호골을 신고했지만 정규리그에서는 아직 마수걸이 골을 뽑아내지 못하고 있다. 울버햄프턴은 존스 감독을 해고한 뒤 스튜어트 그레이 코치의 감독 ...

    연합뉴스 | 2004.11.03 00:00

  • 오언, 4경기 연속골 행진

    ... 마이클 오언(25.레알 마드리드)이 4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오언은 1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프로축구(프리메라리가) 정규리그 9차전 헤타페와의 경기에서 전반 28분 선제 결승골을 뽑아 레알 마드리드의 2-0 승리를이끌었다. 오언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디나모 키에프(우크라이나)전과 정규리그 발렌시아전, 스페인 국왕배 레가네스전에 이어 팀 승리를 일궈내는 골 행진을펼쳤다. 잉글랜드 리버풀에서 레알 마드리드로 ...

    연합뉴스 | 2004.11.01 00:00

  • [프로야구] 현대, 최강 전력으로 일군 우승

    ... 김재박 감독의 작전야구가 밑바탕이 됐다. 올해 페넌트레이스 막판까지 이어진 삼성과의 선두 쟁탈전을 승리로 장식하며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현대는 팀 타율 1위(0.275)의 화끈한 공격력이 한국시리즈 2연패의 가장 큰 원동력. 정규시즌 ... 뭇매를 맞으며 조기 강판 수모를 당했지만 용병 에이스 마이크 피어리와 김수경, 오재영이 선발 공백을 잘 메웠다. 정규리그 다승 4위(16승) 피어리는 1차전 6이닝 2실점 호투로 기선 제압에 기여했고 어깨 회전근 근육 통증이 생긴 4차전에서도 ...

    연합뉴스 | 2004.11.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