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681-19690 / 19,7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농구대잔치] 고대, 상무 제압 '9연승' .. 남자부 정규리그

    고려대가 상무에 진땀나는 역전승을 거두고 9연승을 올렸다. 고려대는 28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벌어진 95-96 농구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상무 문경은의 막판 결정적인 실책으로 82-76으로 승리, 9승으로 정규리그 우승이 유력해졌다. 남자부 정규리그 고려대 82 (40-41 42-35 ) 76 상무 (9승) (6승3패) 기아자동차 78 (37-37 41-32 ) 69 현대전자 (7승3패) (6승4패) 서울방송 86 (35-34 ...

    한국경제 | 1996.01.29 00:00

  • [농구대잔치] 연세대, 삼성전자 91-76 대파

    청주에서 열린 남자부 정규리그에서는 연세대가 전통의 명문 삼성전자를 91-76으로 대파하고 6승3패로 3위를 유지했다. 지난시즌 준우승팀 삼성전자는 4승6패로 10위권으로 추락, 8강 진출이 위태롭게 됐다. 남자부 정규리그 연세대 91 ( 55-39 36-37 ) 76 삼성전자 (7승3패) (4승6패) 명지대 61 (29-27 32-33) 기업은행 (5승4패) (5승5패) 중앙대 82 (35-43 47-24 ) 67 한양대 (5승5패) ...

    한국경제 | 1996.01.27 00:00

  • [농구대잔치] 현대, 1차전 패배 설욕..선경증권에 79-70승

    ... 현대산업개발은 전반전에 박명애(18점.3점슛 4개)와 전주원(21점.3점슛 2개 8리바운드 5어시스트)이 3점슛 2개씩을 터뜨리고 조인현(21점)이 미들슛으로 가세해 쉽게 주도권을 잡아나갔다. 한편 청주에서 벌어진 남자부 정규리그에서는 플레이오프 진출의 기로에 선 삼성전자가 한양대를 71-49로 대파, 고비를 넘겼다. 삼성전자의 센터 이창수는 16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내 제공권을 장악했고 서동철은 3점슛 4개를 포함해 24점을 기록하며 득점을 주도했다. ...

    한국경제 | 1996.01.26 00:00

  • [농구대잔치] 상무 이상민 '트리플 더블' .. 서울방송 제압

    컴퓨터 가드 이상민이 농구대잔치 사상 2번째 트리플 더블을 기록한 상무가 서울방송을 이겼다. 상무는 26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계속된 001배 95~96 농구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이상민을 중심으로 체력과 수비에서 단조로운 컬러의 서울방송을 압도, 98-90으로 승리했다. 이상민(183cm)은 상대 가드 오성식(13점)을 꽁꽁 묶으면서 무려 17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낸 것을 비롯, 어시스트 10개와 득점 13점으로 3개부문 모두 ...

    한국경제 | 1996.01.26 00:00

  • [농구대잔치] 고대, 기아 꺾고 7연승..여자, 현대 결승 진출

    ... 2연패를 노리는 선경증권과 5전3선승제의 결승전을 갖는다. 한편 대한농구협회 (회장 김상하)는 오는 22일 긴급 상임이사회를 열어 심판판정의 실수여부를 가릴 방침이다. 고려대는 7천관중이 운집한 목포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정규리그에서 후반 김병철(25점 3점슛5개)의 소나기 3점슛으로 92-87로 신승했다. 이날 전반 12분45초께 투입된 센터 현주엽(19점 4리바운드)은 지난해 12월초 국제대학농구대회에서 손가락부상을 당한뒤 1개월여만에 출장, 후반에만 ...

    한국경제 | 1996.01.21 00:00

  • [농구대잔치] 고려대, 실업 최강 기아자동차 꺾어

    대학최강 고려대가 실업최강 기아자동차의 벽마저 넘어섰다. 고려대는 20일 7,000관중이 운집한 목포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95-96농구 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후반 김병철(25점 3점슛 5개)의 소나기 3점슛 으로 92-87로 신승,신바람나는 7연승을 올렸다. 고려대가 기아자동차를 꺾은것은 지난해 2월19일 94-95시즌 플레이오프 준 결승 2차전에서 78-70으로 이긴뒤 근 1년만이다. 이날 전반 12분45초께 투입된 센터 현주엽(19점 ...

    한국경제 | 1996.01.20 00:00

  • [농구대잔치] 기업은행, 5승 고지 올라..경희대 연장끝 제압

    기업은행의 김영주가 모교를 울리고 팀을 5승고지로 끌어올렸다. 기업은행은 19일 목포 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경희대의 끈질긴 수비망에 막혀 고전했으나 연장전끝에 김영주(17점 3점슛 3개)이민형(20점 3점슛 3개)의 3점슛과 상대반칙을 이용한 자유투로 득점, 90-82로 승리했다. 상무는 명지대에 후반 한때 고전했으나 문경은(26점 3점슛 2개) 조성원(18점 3점슛 4개)이 고비때마다 3점슛을 터뜨리고 김재훈(26점)이 ...

    한국경제 | 1996.01.19 00:00

  • [농구대잔치] 선경, 결승 선착 .. 삼성생명에 69-65 승리

    ... 삼성생명의 고비를 넘김으로써 대회 2연패의 가능성이 높아졌다. 반면 83년 농구대잔치 출범이후 매년 우승후보로 꼽혀온 삼성생명은 84~85시즌이후 11년만에 처음으로 결승진출에 실패하는 충격을 안았다. 한편 목포에서 벌어진 남자부 정규리그에서는 허재가 농구대잔치 최다 어시스트기록(716개)을 세운 기아자동차가 4강후보 서울방송을 87-82로 꺾고 5승2패로 단독 2위에 올라섰다. 또 고려대는 종료 7초전까지 한양대에 75-78로 져 패색이 짙었으나 전희철이 ...

    한국경제 | 1996.01.18 00:00

  • [농구대잔치] 국민은, 현대에 일격..빛나는 이강희 노장투혼

    ... 최위정에게 결정적인 골밑패스를 찔러줘 61-57로 점수차를 벌렸고 다시 한 골을 허용한뒤 남은 30초동안 박현숙과 번갈아 지공을 펼친끝에 종료 직전 자유투까지 얻어내 승리의 주인공이 됐다. 여자부 준결승 한국은행 63 ( 31-32 32-27 ) 59 현대산업개발 (1승1패) (1승1패) 남자부 정규리그 기아자동차 87 ( 51-43 36-39 ) 82 서울방송 (5승2패) (4승3패) (한국경제신문 1996년 1월 19일자).

    한국경제 | 1996.01.18 00:00

  • [농구대잔치] 현대, 국민은에 1승..종료 2초전 자유투 성공

    현대산업개발이 경기종료 2초전 정규리그 우승팀 국민은행을 침목시켰다. 현대산업개발은 16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벌어진 95-96 농구대잔치 여자부 플레이오프 준결승 1차전에서 종료 2초를 남기고 조인현이 결정적인 자유투로 2점을 보태 75-73으로 극적으로 첫 승을 거뒀다. 현대는 48초전까지 71-73으로 뒤지고 국민은행에 공격권까지 내줘 패색이 짙었으나 한현(11점 10리바운드)의 어정쩡한 골밑 슛을 가로챈 정윤숙(12점)이 ...

    한국경제 | 1996.0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