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19,3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소' 황희찬, 9일 영국으로…월드컵 시즌 준비 스타트

    ... 비더에이치씨(BtheHC)에 따르면 황희찬은 오는 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영국 런던으로 떠난다. 황희찬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의 첫 시즌을 마치고 지난 5월 24일 귀국, A매치 2경기를 치르고 논산훈련소에 입소해 3주간 기초군사훈련을 ... 내달 6일 2022-2023시즌 EPL 개막전으로 리즈 유나이티드와 원정 경기를 치른다. 황희찬은 지난 시즌 정규리그 30경기에 나서 5골을 넣었다. 데뷔 시즌 기록으로 크게 부족함이 없으나, 욕심 많은 황희찬의 성에 찰 숫자는 ...

    한국경제 | 2022.07.07 16:22 | YONHAP

  • thumbnail
    세징야·이승우, K리그 자존심 걸고 손흥민과 '골잡이 맞대결'

    13일 토트넘 상대할 '팀 K리그' 24명 선수 명단 발표 프로축구 K리그 역대 최고 외국인 공격수로 꼽히는 브라질 출신 세징야(대구)와 최근 믈오른 득점 감각을 뽐내는 이승우(수원FC)가 세계 최고 골잡이로 우뚝 선 손흥민(토트넘)과 ... 인정받는 세징야가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2016년 국내 무대에 데뷔, 대구 한 팀에서만 뛴 세징야는 7시즌 동안 정규리그 197경기에 나서 73골이나 넣었다. 올 시즌에도 5골 5도움으로 빼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세징야는 지난 ...

    한국경제 | 2022.07.07 09:53 | YONHAP

  • thumbnail
    오리온서 26년 김병철 코치 "구단 매각 소식에 잘 때도 멍해요"

    2002-2003시즌 정규리그 MVP 받은 '플라잉 피터팬' "오리온과 제게 보내주신 응원에 감사…선수들 새 팀에서 부상 없이 잘하길" "26년이면 제 인생의 절반을 넘게 함께 한 거잖아요. 그런데 그 팀이 없어진다고 하니까 ... 사무국장, 한양대 정재훈 감독 등이 창단 멤버였다"고 회상했다. 창단식을 하고 불과 27일 만에 출전한 실업농구 코리안리그에서 동양제과는 당대를 호령하던 기아자동차, 삼성전자, 현대전자 등을 따돌리고 우승했다. 김 코치는 "그때 동양과 ...

    한국경제 | 2022.07.07 07:46 | YONHAP

  • thumbnail
    롤드컵 진출팀 가린다…LCK 서머 결승전, 8월 28일 강릉아레나

    리그 오브 레전드(LoL) 국제대회 월드 챔피언십(이른바 '롤드컵')에 진출할 팀을 최종적으로 가리는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의 결승전이 8월 28일 열린다고 LCK가 6일 밝혔다. 결승전 장소는 강원 ... 강릉시의 인프라와 시 차원의 적극적인 유치·지원 의사를 감안해 결승전 장소를 정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LCK 서머 정규리그에서는 젠지(Gen.G)가 선두를 달리고 있다. 정규리그 마무리 사흘 후인 8월 17일부터 플레이오프가 시작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22.07.06 18:24 | YONHAP

  • thumbnail
    추신수에게 끝내기 맞았어도…서튼 롯데 감독 "좋은 야구 했다"

    똑같은 1패라도, 정규시즌 144경기 장기 레이스를 벌이는 팀에는 경기 내용에 따라 졌더라도 값진 경기가 있다. 롯데 자이언츠에는 5일 인천 SSG 랜더스전이 그렇다. 롯데는 3-3을 맞선 9회말 투아웃에서 추신수에게 끝내기 ... 한 점 차 경기에서 승률을 높여야 한다. 올해 롯데의 한 점 차 경기 성적은 7승 10패, 승률 0.412로 리그 8위다. 서튼 감독 역시 "꾸준한 경기력이 나오려면 디테일에 신경을 쓰고 발전해야 한다"고 인정했다. 롯데에 ...

    한국경제 | 2022.07.06 18:03 | YONHAP

  • thumbnail
    '조명탄 투척' 토트넘 히샤를리송, EPL 개막전 못 뛴다

    ...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야심 차게 영입한 브라질 국가대표팀의 공격수 히샤를리송이 다음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 뛰지 못할 전망이다. 2021-2022시즌 막바지에 관중을 향해 조명탄을 던진 일로 잉글랜드축구협회(FA)에 ... 이적해 잉글랜드 무대에 진출했고, 이듬해 이적료 5천만파운드(약 782억원)에 에버턴 유니폼을 입었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에서 10골(5도움)을 넣는 등 에버턴에선 총 152경기에서 53골 14도움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7.06 08:44 | YONHAP

  • thumbnail
    "나도 대박 나볼까"…큰손 자산가들이 수십억씩 투자하는 곳 [긱스]

    ... 잇따라 개인 자격으로 스타트업 투자에 나서고 있다. 구주 투자뿐만 아니라 VC와 같은 기관투자가들의 전유물이던 정규 투자 라운드에도 '큰손'들이 투자금을 베팅하는 사례가 속속 나타나고 있다. 올 1분기까지는 전체적으로 ... 스타트업들에 투자금이 집행된다. 또는 '증권플러스비상장' '서울거래비상장' '엔젤리그'와 같은 비상장 주식 전문 거래 플랫폼을 이용할 수도 있다. 최근엔 증권사 프라이빗뱅커(PB)를 활용한 ...

    한국경제 | 2022.07.06 08:23 | 김종우

  • thumbnail
    '추신수 끝내기 홈런' 프로야구 SSG, 롯데 꺾고 5연승 질주

    ... 자이언츠를 꺾고 5연승을 내달렸다. SSG는 5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홈 경기에서 9회 2사 후 추신수의 끝내기 홈런으로 롯데에 4-3으로 승리했다. 6회초 선발 오원석이 전준우에게 ... 투수들에 막혀 8회까지 점수를 내지 못하고 팽팽한 접전을 펼쳤다. 두 팀의 희비는 9회 결판났다. 롯데가 9회초 정규이닝 마지막 공격에서 2사 만루 기회를 잡고도 점수를 내지 못한 반면 SSG는 롯데 마무리 김원중을 상대로 기어이 ...

    한국경제 | 2022.07.05 21:39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지도했던 산투 감독, 사우디 알이티하드 사령탑으로

    ... 소감을 밝혔다. 사우디아라비아 제2의 도시인 제다를 연고로 둔 알이티하드는 알힐랄(18회), 알나스르(9회)에 이어 사우디아라비아 리그 통산 최다 우승 3위(8회)에 올라있는 구단이다. 지난 시즌에는 알힐랄에 이어 2위로 정규리그를 마쳤다. 산투 감독은 2017년부터 4년간 울버햄프턴(잉글랜드)을 이끌며 프리미어리그(EPL) 상위권 팀으로 업그레이드시켜 크게 주목받았다. 지난 시즌을 앞두고는 토트넘 지휘봉을 잡으며 '빅클럽' 감독이 됐지만, 성적 부진으로 ...

    한국경제 | 2022.07.05 10:18 | YONHAP

  • thumbnail
    제주스, 결국 아르테타 품으로…700억에 아스널 유니폼 입어

    ... 터였다. 제주스는 최전방과 측면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골잡이다. 2016-2017시즌 맨시티에서 EPL에 데뷔, 정규리그 159경기 58골, 공식전 236경기 95골을 기록했다. 맨시티에서 EPL 4회 우승을 포함, 총 11차례 우승 ... 데려왔다. 아주 기쁘다"고 말했다. 아스널은 지난 시즌 EPL 5위에 그쳐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 진출하지 못한다. 구단이 제주스라는 명실상부 '빅 네임' 영입에 성공하면서 아르테타 감독이 다음 시즌 ...

    한국경제 | 2022.07.05 07: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