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1-270 / 17,1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기 도중 충돌한 요키치 vs 모리스, 형제들끼리 SNS에서 설전(종합)

    ... 마이애미 히트의 마키프 모리스가 경기 도중 물리적 충돌을 빚은 데 이어 형제들끼리 소셜 미디어에서 설전을 벌이며 '감정싸움'을 이어가고 있다. 요키치와 모리스는 9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리그 덴버와 마이애미 경기 4쿼터 도중 물리적 충돌을 빚었다. 모리스가 드리블하던 요키치 쪽으로 달려가 옆구리 쪽을 밀치는 반칙을 하자, 격분한 요키치가 뒤에서 모리스를 강하게 가격했다. 양 팀 관계자들과 심판이 둘 사이를 말려야 ...

    한국경제 | 2021.11.10 12:09 | YONHAP

  • thumbnail
    토론토 게레로 주니어, 오타니 제치고 '행크 에런상 '수상

    내셔널리그는 브라이스 하퍼가 수상…2015년 이후 두 번째 류현진의 팀 동료인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22·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오타니 쇼헤이(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를 누르고 한해 최고의 타자에게 주는 '행크 에런상'을 받았다. ... 최연소 수상자가 됐다"며 "그는 올 시즌 꾸준한 성적으로 팀 타선을 이끌었다"고 전했다. 게레로 주니어는 올해 정규시즌에서 타율 0.311(3위), 48홈런(공동 1위), 111타점(공동 5위)을 올리는 등 주요 기록에서 상위권에 ...

    한국경제 | 2021.11.10 11:22 | YONHAP

  • thumbnail
    경기 도중 충돌한 요키치 vs 모리스, 형제들끼리 SNS에서 설전

    ... 마이애미 히트의 마키프 모리스가 경기 도중 물리적 충돌을 빚은 데 이어 형제들끼리 소셜 미디어에서 설전을 벌이며 '감정싸움'을 이어가고 있다. 요키치와 모리스는 9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리그 덴버와 마이애미 경기 4쿼터 도중 물리적 충돌을 빚었다. 모리스가 드리블하던 요키치 쪽으로 달려가 옆구리 쪽을 밀치는 반칙을 하자, 격분한 요키치가 뒤에서 모리스를 강하게 가격했다. 양 팀 관계자들과 심판이 둘 사이를 말려야 ...

    한국경제 | 2021.11.10 10:42 | YONHAP

  • thumbnail
    '3경기 3골' 황희찬, 구단 팬들이 뽑은 '이달의 선수' 선정

    지난달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3골을 터트린 황희찬(25·울버햄프턴)이 소속팀 '10월의 선수'로 선정됐다. 울버햄프턴은 1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황희찬이 구단 팬들의 투표로 ... 라이프치히를 떠나 울버햄프턴으로 임대 이적한 그는 제 옷을 입은 듯 EPL에서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는 손흥민(토트넘) 등과 함께 리그 득점 공동 6위(4골)를 기록하고 있다. 현지 언론에서는 울버햄프턴 구단이 ...

    한국경제 | 2021.11.10 09:26 | 조수영

  • thumbnail
    '미라클 두산', 역대 최초 WC→KS 진출 사례 만드나

    ...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2차전에서 승리하면 와일드카드 결정전(WC)을 치르고 한국시리즈(KS)에 진출한 KBO리그 최초의 팀이 된다. 10구단 체제로 2015년에 신설된 WC는 지난해까지 총 6번 열렸다. 이중 KS까지 올라간 ... 아리엘 미란다가 나란히 부상으로 이탈해 PS 진출 가능성이 불투명해 보였다. 그러나 두산은 치열한 순위 싸움 끝에 정규시즌 4위로 PS 티켓을 거머쥐었다. 두산은 WC 1차전에서 키움에 패하며 KBO리그 최초로 4위 WC 탈락 위기에 ...

    한국경제 | 2021.11.10 09:13 | YONHAP

  • thumbnail
    첼시위민, 챔스서 세르베트 7-0 대파…지소연 벤치

    잉글랜드 여자 프로축구 첼시 위민이 세르베트(스위스)에 대승을 거두고 유럽축구연맹(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UWCL) 조별리그 선두를 지켰다. 지소연은 벤치를 지키며 숨을 돌렸다. 첼시는 10일(한국시간) 스위스 제네바의 ... 3차전에서 프랜 커비와 서맨사 커의 멀티골을 앞세워 세르베트에 7-0으로 크게 이겼다. 지난 6일 열린 애스턴 빌라와 정규리그 경기(1-0 첼시 승)에서 결승골을 도운 지소연은 이날 교체 멤버로 이름을 올렸으나 그라운드를 밟지는 않았다. ...

    한국경제 | 2021.11.10 08:08 | YONHAP

  • thumbnail
    부상에도 의연하게 버틴 박세혁, 오승환 상대로 2021년 첫 홈런

    올해 4월 안와 골절로 수술…정규시즌 부진했지만 PS서 맹활약 9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 2021년 KBO리그 정규시즌 구원왕 오승환(39·삼성 라이온즈)이 마운드에 올랐다. 3-4로 끌려가던 삼성은 오승환을 내세워 9회초 ... 1차전, 오승환의 2구째 몸쪽 낮게 날아오는 직구를 걷어 올려 오른쪽 담을 훌쩍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올해 정규시즌 96경기에서 담장을 넘기지 못했던 박세혁의 2021년 개인 '1호 홈런'이었다. 더불어 포스트시즌만 따져도 ...

    한국경제 | 2021.11.10 08:07 | YONHAP

  • thumbnail
    '3경기 3골' 황희찬, 울버햄프턴 10월의 선수 선정

    지난달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3골을 터트리며 팬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은 황희찬(25·울버햄프턴)이 소속팀 '10월의 선수'로 선정됐다. 울버햄프턴은 1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황희찬이 구단 팬들이 ... 라이프치히를 떠나 울버햄프턴으로 임대 이적한 그는 제 옷을 입은 듯 EPL에서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는 손흥민(토트넘) 등과 함께 리그 득점 공동 6위(4골)를 기록 중이며, 현지 언론은 울버햄프턴 구단이 황희찬의 ...

    한국경제 | 2021.11.10 07:50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중간계투로 자리 잡겠습니다"…두산 불펜…)

    ... 잡고 싶다"고 밝혔고, 김 감독은 홍건희의 뜻을 받아들였다. 홍건희의 선택은 옳았다. 홍건희는 2021년 KBO리그에서 손꼽히는 불펜 투수로 자리매김했다. 9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플레이오프(PO) 1차전에서는 3이닝 ... 준PO에서는 2경기에 등판해 3⅓이닝 5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다. 김태형 감독은 "홍건희를 비롯한 불펜 투수들이 정규시즌 막판부터 빡빡한 일정을 소화했다"며 "포스트시즌에서 부진하더라도, 누가 비판할 수 있겠나"라고 말했다. 그러나 ...

    한국경제 | 2021.11.09 23:02 | YONHAP

  • thumbnail
    '곰탈여' 김태형 감독 "홍건희·이현승 정말 잘 던져줬다"

    ... 2승제) 1차전을 낚은 두산 베어스의 김태형 감독은 "홍건희와 이현승이 정말 잘 던져줬다"며 두 불펜 투수에게 승리의 공을 돌렸다. 두산은 9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파크에서 치른 PO 1차전에서 6년 만에 포스트시즌에 오른 정규리그 2위 삼성 라이온즈를 6-4로 눌렀다. '곰의 탈을 쓴 여우'라는 애칭에 걸맞게 김 감독은 뚝심과 냉철한 승부사 감각으로 사상 최초로 7년 연속 한국시리즈 진출 문턱 앞에 왔다. 김태형 감독은 "1차전을 이겨 유리한 조건에서 ...

    한국경제 | 2021.11.09 22: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