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9,6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스포츠('조규성 연장 역전골' 전북, 울산 꺾고 FA…)

    ... 맞선 뒤 연장 후반 4분 터진 조규성의 결승 골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전북은 구단 사상 처음으로 K리그와 FA컵에서 우승해 '더블'(시즌 2관왕)을 달성한 2020년 이후 2년 만에 FA컵 결승에 올라 통산 다섯 번째 ... 30일(전주월드컵경기장) 개최된다. 이날 패배로 울산의 2017년 이후 5년 만이자 통산 두 번째 FA컵 우승은 불발됐다. 정규에서도 우승 경쟁 중인 두 팀은 오는 8일 문수경기장에서 열릴 하나원큐 K리그1 2022 파이널A 35라운드에서 다시 ...

    한국경제 | 2022.10.05 22:37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NC, 5위 KIA 1.5경기 차 추격…3위 경쟁 kt…)

    ... 싸움은 키움에 유리한 국면으로 흐르게 됐다. NC는 경남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홈 경기에서 롯데 자이언츠를 7-3으로 눌렀다. NC는 롯데와 올 시즌 '낙동강 더비'를 8승 8패로 마쳤다. ... 정민철 한화 단장이 보유한 최소 경기(347경기) 150승 기록은 내년에 다시 깰 수 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2년을 뛰고 3년 만에 KBO리그에 복귀한 김광현은 올해 13승 3패, 평균자책점 2.13으로 정규시즌을 ...

    한국경제 | 2022.10.05 22:26 | YONHAP

  • thumbnail
    NC, 5위 KIA 1.5경기 차 추격…3위 경쟁 kt·키움 승차 '0'(종합)

    ... 싸움은 키움에 유리한 국면으로 흐르게 됐다. NC는 경남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홈 경기에서 롯데 자이언츠를 7-3으로 눌렀다. NC는 롯데와 올 시즌 '낙동강 더비'를 8승 8패로 마쳤다. ... 정민철 한화 단장이 보유한 최소 경기(347경기) 150승 기록은 내년에 다시 깰 수 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2년을 뛰고 3년 만에 KBO리그에 복귀한 김광현은 올해 13승 3패, 평균자책점 2.13으로 정규시즌을 ...

    한국경제 | 2022.10.05 22:11 | YONHAP

  • thumbnail
    '조규성 연장 역전골' 전북, 울산 꺾고 FA컵 결승…서울과 격돌

    ... 맞선 뒤 연장 후반 4분 터진 조규성의 결승 골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전북은 구단 사상 처음으로 K리그와 FA컵에서 우승해 '더블'(시즌 2관왕)을 달성한 2020년 이후 2년 만에 FA컵 결승에 올라 통산 다섯 번째 ... 29일(전북 홈) 개최된다. 이날 패배로 울산의 2017년 이후 5년 만이자 통산 두 번째 FA컵 우승은 불발됐다. 정규에서도 우승 경쟁 중인 두 팀은 오는 8일 문수경기장에서 열릴 하나원큐 K리그1 2022 파이널A 35라운드에서 다시 ...

    한국경제 | 2022.10.05 21:48 | YONHAP

  • thumbnail
    SSG 김광현, 최연소·최소경기 150승 또 실패…시즌 3패째(종합)

    ... 잡았지만, 1회에 제구 난조로 4실점 했다. 김광현은 2-4로 끌려가던 7회 마운드를 장지훈에게 넘겼다. SSG는 2-5로 졌다.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SSG가 두 경기만 남긴 터라 김광현은 올해 정규리그에 더 던질 일은 없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2년을 뛰고 3년 만에 KBO리그에 복귀한 김광현은 올해 13승 3패, 평균자책점 2.13으로 정규시즌을 마감했다. 이날 넉 점이나 허용해 평균자책점이 1.99에서 2점대 초반으로 나빠진 ...

    한국경제 | 2022.10.05 21:21 | YONHAP

  • thumbnail
    SSG 김광현, 최연소·최소경기 150승 두 번째 도전도 실패

    ... 6이닝 동안 삼진 8개를 잡았지만, 1회에 제구 난조로 4실점 했다. 김광현은 2-4로 끌려가던 7회 마운드를 장지훈에게 넘겼다.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SSG가 두 경기만 남긴 터라 김광현은 올해 정규리그에 더 던질 일은 없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2년을 뛰고 3년 만에 KBO리그에 복귀한 김광현은 올해 13승, 평균자책점 2.13으로 정규시즌을 마감했다. 이날 넉 점이나 허용해 평균자책점이 1.99에서 2점대 초반으로 나빠진 ...

    한국경제 | 2022.10.05 20:31 | YONHAP

  • thumbnail
    '와이어 투 와이어' 1위 SSG, 잠실구장서 트로피 '번쩍'(종합)

    정용진 구단주 "랜더스 도전은 계속…명문구단 위해 최선" 프로야구 최초로 정규리그 첫날부터 마지막 날까지 1위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SSG 랜더스가 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1위 트로피를 높이 들어 올렸다. KBO 사무국은 SSG와 ... 들어 올리며 1위 달성을 자축했다. 정용진 구단주는 구단을 통해 "올 한해는 랜더스가 KBO 역사상 처음으로 정규시즌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했을 뿐 아니라 인천 연고 프로야구단 최초로 홈경기 관중 수 1위를 기록한 의미 ...

    한국경제 | 2022.10.05 18:41 | YONHAP

  • thumbnail
    '와이어 투 와이어' 1위 SSG, 잠실구장서 트로피 '번쩍'

    프로야구 최초로 정규리그 첫날부터 마지막 날까지 1위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SSG 랜더스가 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1위 트로피를 높이 들어 올렸다. KBO 사무국은 SSG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 앞서 SSG의 정규리그 1위 시상식을 ... 와이어' 신화 달성을 기념하며 기념사진을 찍고서 모자를 하늘 위로 날려 보냈다. SSG 구단은 '2022 KBO리그 역대 최초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팬과 함께 한국시리즈 우승으로!'란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펴고 한국시리즈에서 ...

    한국경제 | 2022.10.05 18:18 | YONHAP

  • thumbnail
    김원형 SSG 감독 "마무리 투수 3주 동안 고민해보겠습니다"

    ... 선수들 대견스러워" 선수(SK 와이번스), 투수 코치(두산 베어스)에 이어 SSG 랜더스 사령탑으로 프로야구 정규리그 1위를 차례로 경험한 김원형(50) 감독은 "이제 2년 차 감독인 내게 1위를 선물한 선수들과 코치들에게 고맙다"고 ... 일인데 1위를 놓치지 않고 한국시리즈 직행을 만들어 낸 선수들이 대견스럽다"고 소감을 전했다. SSG는 KBO리그 출범 40년 만에 개막일부터 종료일까지 1위를 질주해 한국시리즈에 오른 최초의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일궜다. ...

    한국경제 | 2022.10.05 17:39 | YONHAP

  • thumbnail
    K리그1 파이널A행 이끈 김영빈, 강원FC '9월의 선수'로 선정

    프로축구 K리그1 강원FC의 파이널A 진출을 이끈 중앙 수비수 김영빈이 팀에서 '이달의 선수'로 선정됐다. 강원 구단은 지난달 27일부터 3일간 자체 유튜브를 통해 진행한 투표에서 전체 득표수의 51%인 408표를 받은 김영빈이 ... 18일 펼쳐진 33라운드 제주 유나이티드와 홈 경기에서 두 골을 폭발하며 팀의 극적인 파이널A행을 이끌었다. 정규리그 최종전인 이 경기에 승리한 덕에 강원은 수원FC를 제치고 6위로 올라섰다. 이런 활약을 인정받아 해당 라운드...

    한국경제 | 2022.10.05 17: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