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3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코노미TV] 분양받은 새 아파트 전세 못 놓는 이유

    ... 없다, 그럼 팔아야겠죠. 그런데 분양가 상한제 주택엔 전매제한이 있죠. 함부로 팔지도 못해요. 그럴 경우엔 LH에 매입신청을 해야 합니다. 민간시장이 아니라 LH에 내 집을 사달라고 말해야 합니다. 그럼 LH는 그걸 삽니다. 분양가에 정기예금 평균이자율을 곱해서 그 집의 가격을 계산합니다. 그렇게 취득해서 임대주택이나 수급조절용으로 활용하는 게 LH의 계획입니다. 그런데 제가 알고 있는 바로는 아직 이렇게 사들인 집이 없습니다. 작년 이맘때 썼던 기사인데요. <전매제한 ...

    한국경제 | 2020.08.12 07:00 | 전형진

  • thumbnail
    당첨만 되면 '5억 로또'…수색증산뉴타운 청약 전략은

    ... 분양받고자 하는 분양 주택의 종류에 따라 일정한 입주 자격을 갖춰 사겠다는 의사 표시로 청약통장에 가입해야 한다. 청약예금은 일정 금액을 일시에 정기 예금으로 예치하는 것으로 일정 기간 경과하면 청약 자격이 발생하는데 분양 주택의 규모에 ... 경과 후 국민주택과 중형국민주택 청약권이 부여된다. 단, 20세 이상 무주택 가구주만 가입할 수 있다. 반면 청약예금과 부금은 20세 이상 가구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고 2년 이상 가입하면 1순위, 6개월 이상 가입하면 2순위 자격이 ...

    한경Business | 2020.08.11 16:03

  • thumbnail
    '분양가 상한제' 재개발·재건축도 최대 5년 거주 의무

    ... 체류 등의 예외에 해당될 경우엔 해당 주택에 거주한 것으로 간주한다. 구체적인 예외 사유는 향후 주택법 시행령을 통해 규정된다. 거주의무기간 안에 이사를 가야할 경우엔 LH(한국토지주택공사)에 매입을 신청해야 한다. LH는 정기예금 평균이자율 등을 따져 매입한 뒤 해당 주택을 임대주택이나 수급 조절용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거주 의무 부여는 법 시행 이후 입주자모집공고를 신청하는 단지부터 적용된다. 서울의 경우 분양 일정이 지연돼 내년 1월까지 입주자모집공고를 ...

    한국경제 | 2020.08.11 14:20 | 전형진

  • thumbnail
    '온라인 시대'에서 살아남기 위한 오프라인 전략 [박찬희의 경영전략]

    ... 중심으로 삼은 경우도 있다 . 1990 년대 제너럴일렉트릭 (GE) 은 고가 장비에 대한 금융 지원과 함께 정기 점검과 정비 ,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제공하는 ' 서비스화 ' 를 내건 바 있다 . 사실 이런 서비스는 ... 수익이 잡히지는 않는다 . ' 소비자 만족 (CS)' 을 위한 지출일 뿐이다 . 생각해 보면 은행도 고액 예금주에게는 프라이빗 뱅크 (PB) 서비스를 제공하고 통신사는 사용 실적이 좋은 사용자에게 별도로 마련된 고객 상담을 ...

    한경Business | 2020.08.10 13:47

  • thumbnail
    대기자금 필요하다면…묵히지 말고 전자단기사채로 눈 돌려야

    ... 수신의 가중평균 금리(신규 취급액)는 역대 최저치인 연 0.89%를 기록했다. 전달보다 0.18%포인트 하락했다. 정기예금 이자율은 연 0.88%로, 전월 대비 0.19%포인트나 떨어졌다. 본격적인 ‘제로(0) 금리 시대’에 ... 전단채는 개인, 법인 등이 살 수 있다. 채권원리금 1억원 이상, 만기는 1년 이내이며 대부분 3개월이다. 은행 정기예금보다 높은 금리가 적용된다. 예금자보호제도에 제외돼 있고 발행사의 신용도에 따라 원리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

    한국경제 | 2020.08.09 15:46

  • thumbnail
    만기일 내 마음대로 정하는 정기예금 잘 나가네

    국내 시중은행들이 복잡한 우대금리 없이 만기일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정기예금 상품을 앞다퉈 내놓고 있다. 저금리로 갈 곳 잃은 대기자금을 잡아두기 위한 은행 간 경쟁이 치열하다. 금융업계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1개월부터 36개월까지 ... 기준 5대 은행의 정기예금 잔액은 633조914억원이다. 대안으로 떠오르는 게 만기일 지정이 자유로우면서도 요구불예금보다 금리가 높은 정기예금이다. 요구불예금 금리는 연 0.1%대로 낮은 반면 만기일 지정이 자유로운 정기예금은 최소 ...

    한국경제 | 2020.08.09 15:34 | 윤진우/고은빛

  • thumbnail
    전세가격 지수 역대 최고…한은 "월세 선호 등이 요인"

    ... 8일 현재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 5대 시중은행의 정기 예금 금리는 2년 기준으로 연 0.48∼1.1% 수준이다. 1%대 금리는 여러 까다로운 우대 조건을 모두 ... 한 아파트(전용면적 114.65㎡)의 전세 보증금은 평균 약 5억7천만원 정도인데, 만약 이 집주인이 보증금을 정기예금에 2년간 묻어 둘 때 기대할 수 있는 이자 수입은 연 456만원(예금금리 0.8% 적용·세전), 월 ...

    한국경제 | 2020.08.09 06:15 | YONHAP

  • thumbnail
    대출·유동성 '역대급' 증가세 이어질까…고용 지표도 관심

    ... 빌렸을 것으로 추정된다. 13일에는 한은의 '6월 중 통화 및 유동성' 통계도 발표된다. 지난 5월 말 기준 광의 통화량(M2)은 3천53조9천억원으로, 4월보다 35조4천억원(1.2%) 늘었다. M2에는 현금, 요구불예금, 수시입출금식 예금(이상 M1) 외 MMF(머니마켓펀드)·2년 미만 정기 예적금·수익증권·CD(양도성예금증서)·RP(환매조건부채권)·2년 미만 금융채·2년 미만 금전신탁 등 곧바로 현금화할 수 있는 단기 금융상품이 포함된다. ...

    한국경제 | 2020.08.08 09:01 | YONHAP

  • thumbnail
    은행원 센스로 보이스피싱에 1억원 떼일 70대 노인 구해

    JT친애저축은행은 지난 6일 대전지점의 김영주 계장이 최소 1억원의 보이스피싱을 예방한 공로로 대전둔산경찰서장으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고 7일 발표했다. 김 계장은 지난달 30일 정기예금 5000만원을 중도 해지해 현금 인출 요청하는 70대 어르신을 고객으로 맞았다. 이 고객은 인출한 현금을 공사대금 중 인건비로 지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계장은 이 어르신이 고령이고 가족 동행자가 없어 수표나 송금처리를 권했다. 현금으로 가져간다면 경찰관과 동행할 ...

    한국경제 | 2020.08.07 14:33 | 박진우

  • thumbnail
    2년 만에 국내 무대 신지애 "최선 다하면 올림픽 기회도 오겠죠"

    ... 경주 블루원 디아너스 컨트리클럽에서 개막한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2억원)에 출전 중이다. 이 대회는 공식 투어 대회는 아니지만 2018년 9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중도해지 OK정기예금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이후 2년 만에 신지애가 출전하는 국내 대회다. 2010년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세계 랭킹 1위에 올랐던 신지애는 14일 경기도 포천시에서 개막하는 KLPGA 투어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에도 나갈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20.08.07 09: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