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6,3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행PB "달러 1200원 아래서 분할매수…DLB·코로나 ETF 추천"

    ... 시장에 유동성은 많이 공급돼 달러 가치가 하락하는 상황"이라며 "달러 자산으로 배분하려는 자금을 5로 나눠 달러당 1천200원 이하에서 조금씩 사들이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다만 현재는 달러 정기예금에서 연 1% 금리조차 기대할 수 없는 시대다. 또 미국 기준금리가 0.00∼0.25%, 한국 기준금리가 0.50%로 거의 같아 양국의 금리 차이로 수익을 보기도 어렵다. 은행 PB들은 이때문에 달러를 가지고 직접 투자할 ...

    한국경제 | 2020.06.14 06:31 | YONHAP

  • thumbnail
    '믿을 건 달러뿐?'…코로나 후 시중은행 달러예금 30% 늘어

    ... 강세가 예상되면서 우리나라 투자자들도 갈수록 달러화를 많이 사들여 은행에 쌓아두고 있다. 이미 국내 시중은행의 달러예금 규모가 작년 같은 기간보다 약 30%나 불었다. 14일 은행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middo... 기축통화인 달러는 대표적인 안전자산으로, 불확실성이 클수록 상대적으로 강세를 보인다. 금리만 놓고 보면 달러 정기예금은 다른 상품과 다름없이 연 1%도 채 되지 않지만,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글로벌 경기가 침체되고 금융시장 변동성이 ...

    한국경제 | 2020.06.14 06:31 | YONHAP

  • thumbnail
    '은행 이자' 일제히 하락…대출금리 인하는 내주 시작될듯

    ... 것으로 보인다. 신한은행은 12일 60여개 예·적금 상품의 금리를 일제히 내렸다. 신한은행은 거치식 예금 상품인 '신한 S드림 정기예금' '쏠편한 정기예금'의 기본 금리를 0.3%포인트 내렸다. ... 여행적금'의 1년 만기 기준 금리도 연 0.9%에서 연 0.60%로 0.3%포인트 인하했다. 농협은행도 같은날 거치식 예금 상품의 기본 금리를 0.25%포인트 내렸다. 1년 만기(만기 이자 지급식) 금리는 연 0.7%에서 연 0.45%로 ...

    한국경제 | 2020.06.12 14:40 | 윤진우

  • thumbnail
    포스코건설 컨소시엄, 의정부 캠프 라과디아 수주

    ... 좋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통보받은 날로부터 90일 이내 의정부시와 사업협약을 맺을 예정이다. 사업협약에는 사업자의 자금조달계획과 설계 및 시공에 관한 사항, 수익금 산정방법, 개발이익의 공익환원계획 등이 담긴다.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사업협약의 이행을 보증하기 위해 10일 이내에 현금 10억원 혹은 정기예금증서 등을 의정부시에 제출해야 한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12 13:52 | 김진수

  • thumbnail
    [바른 김상훈의 이렇게 이혼·상속] (8) 부부간 예금 이체는 증여로 추정될까?

    ... 방법으로 A 명의의 은행 계좌에 입금했다. A는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자금 약 29억 7100만원과 B로부터 이체받은 자금을 합해 펀드 투자 및 정기적금에 적립해 운용한 후 다시 자기 명의의 계좌에 입금했다. 그러자 피고 마포세무서장(이하 ‘피고’라 한다)은 B가 A에게 예금을 이체한 것을 증여로 추정하여 A에게 증여세를 부과했다. ◆ 소송경과 A는 이 사건 금전은 증여가 아니라 투자 목적으로 받은 것이라 주장하면서, ...

    한국경제 | 2020.06.12 13:17

  • thumbnail
    농협은행 수신금리 0.15∼0.4%p 인하

    ... 기본금리는 0.15∼0.25%포인트 인하했다. 기본상품인 일반 정기예금과 자유적립 정기예금 1년 이상 2년 미만 금리가 기존 연 0.70%에서 연 0.45%로 0.25%포인트 내려갔다. 적립식 예금 기본금리는 0.15∼0.40%포인트 낮아졌다. 기본 개인 정기적금의 1년 이상 2년 미만 금리가 기존 연 0.90%에서 연 0.70%로 0.20%포인트 내려갔다. 주택청약예금 1년 금리는 연 1.25%에서 연 1.05%로, 주택청약부금 3년 금리는 연 ...

    한국경제 | 2020.06.12 06:55 | YONHAP

  • thumbnail
    묻어둬도 돈 안되고 벌자니 손실 무섭고…5060 진퇴양난

    ... 대책을 세우지 않았기 때문이다. 은퇴 후 국민연금을 수령하는 65세까지 받는 연금은 월 90만원뿐이다. 2억원가량의 정기예금에서 나오는 이자는 월 10만원대에 불과하다. A씨는 “금리가 크게 떨어지면서 은퇴 후 생활비에 대한 불안이 ... 금리를 0.2~0.3%포인트 인하했다. 한은이 기준금리를 연 0.5%로 내린 데 따른 후속 조치다. 1년짜리 만기 예금은 각종 우대금리를 받아도 이자가 연 0.8% 안팎에 불과하다. 2000년대 초 예금 금리가 최고 연 8%가량이었음을 ...

    한국경제 | 2020.06.11 17:42 | 정소람/김대훈/송영찬

  • thumbnail
    새마을금고·신협 '공세'…속타는 지역 저축銀

    저축은행의 예금금리가 신협과 새마을금고 등 상호금융권 예금금리보다 낮아지는 역전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대출금리도 저축은행이 상호금융권보다 높아 상호금융권이 공격적으로 저축은행의 영업 기반을 뒤흔들고 있다는 얘기가 나온다. 경기 ... 뒤인 8일에는 연 1.88%까지 하락했다. 이 같은 현상은 대형 저축은행도 마찬가지다. SBI저축은행은 9일 정기예금 금리를 연 1.80%에서 연 1.65%로 내렸다. OK저축은행도 정기예금 금리를 연 1.80%에서 연 1.70%로 ...

    한국경제 | 2020.06.11 17:27 | 박진우

  • thumbnail
    전북 사학법인 법정부담금 부담률 10.6%…전국 평균 밑돌아

    ... 대부분이 재정 여건이 영세하기 때문"이라며 "법인 수익용 재산이 임야, 밭 등으로 높은 수익을 내기 어렵고, 법인 예금도 저금리 기조 등으로 수익이 더욱 감소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김 교육감은 "반면 교직원 인건비와 보험료 인상 ... 현상은 전북도뿐만 아니라 전국적 공동 관심 사항"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문제 해결을 위해 "수익용 기본재산의 정기 지도·점검 주기를 3년에서 2년을 줄이고 법인이 의무전출액을 전액 전출하지 않은 학교에 대해 다음연도 재정결함보조금 ...

    한국경제 | 2020.06.11 16:50 | YONHAP

  • thumbnail
    저금리에 넘치는 돈…지갑 못 열고 증시 달궜다

    ... 작년 4월 대비 통화량 증가율은 9.1%였다. 2015년 6월(9.6%) 후 가장 높았다. M2는 현금과 요구불예금, 만기 2년 미만의 정기 예·적금, 만기 2년 미만의 금융채, 머니마켓펀드(MMF) 등을 포함한 넓은 ... 3.1%(46조1066억원), 3.8%(30조8769억원) 늘었다. 통화량 가운데 현금과 언제든 현금으로 바꿀 수 있는 요구불예금·수시입출금식 저축성예금·MMF·종합자산관리계좌(CMA) 등 단기금융상품을 합친 ...

    한국경제 | 2020.06.10 17:18 | 김익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