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쟁 휩싸인 4월 국회…서비스발전법 2년7개월째 표류

    ... 2020년까지 청년 일자리가 무려 35만개 창출되고 국내총생산(GDP)을 1% 높이는 효과가 있는 만큼 반드시 통과시켜야 한다”고 야당을 압박했다. 여야는 24, 28일 경제재정소위원회를 열어 서비스발전기본법 등 주요 ... 지지부진하다. 이 법안은 온라인펀딩포털을 통해 다수의 소액투자자에게 공모증권을 발행하는 것을 허용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정무위 여당 측 간사인 김용태 새누리당 의원은 “가능한 한 27일 처리를 목표로 여야 간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15.04.23 21:28 | 조수영/진명구

  • [새 시장 만드는 크라우드 펀딩] 국내 '크라우드펀딩법', 2년째 국회서 발 묶여

    ... 법률’ 개정안이 2년째 국회에 발이 묶여 있다. 2013년 6월 개정안이 마련됐지만 1차 관문인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도 통과하지 못했다. 크라우드펀딩은 온라인을 통해 불특정 다수의 소액투자자로부터 자금을 조달하는 ... 법안’으로 관심을 끌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해 530억원 안팎인 국내 크라우드펀딩 규모가 개정안이 통과되면 매년 2000억원씩 늘어나 5년 뒤에는 총투자 규모가 1조원 수준으로 커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벤처캐피털이나 ...

    한국경제 | 2015.04.10 21:13 | 추가영

  • thumbnail
    [김정호 칼럼] 김영란 뒤에 숨은 226명 볼스테드들이여!

    ... 볼스테드는 단지 청부 입법을 주도한 인물일 뿐이다. 수정헌법 18조와 실행법률 볼스테드법을 직접 작성하고, 의회 통과 과정을 주무른 인물은 시민운동으로 막강한 영향력을 쌓은 윌러였다. 금주법의 부작용은 우리가 잘 아는 대로다. 도덕주의자들과 ... 이해충돌 방지법’에서 ‘부정청탁 금지 및 금품 등 수수 금지법’으로 바꾼 건 국회 정무위원회다. 이해충돌 방지 부분을 빼놓고 “미흡한 점을 이유로 더 이상 법안 처리를 미루는 건 국민에 대한 ...

    한국경제 | 2015.03.11 20:34

  • thumbnail
    '인스턴트 입법' 남발…김영란법 파동 불렀다

    ... 한국에서는 불과 3~4쪽 분량의 법안을 보도자료 내듯 발의한다”고 말했다. 공청회를 비롯한 심의 절차도 제대로 지키지 않는다. 3일 국회에서 통과된 ‘부정 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은 2013년 8월 국회에 넘어왔지만 국회 정무위원회에서는 공청회를 단 한 번만 열었다. 법 적용 대상을 언론인과 사립학교 교원으로 확대하는 데 대해 전문가들의 반대가 많았지만 정무위는 이를 무시하고 법안을 ...

    한국경제 | 2015.03.04 22:01 | 손성태

  • [김영란法 통과] 1년6개월 뒤 시행…"19대 국회는 적용 제외 꼼수"

    여야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 처리에 합의했지만 앞으로 불러올 파장에 대해 정치권은 책임지지 않겠다는 모양새다. 여야가 합의한 국회 정무위원회 수정안은 논란이 되는 조항들을 모호하게 규정한 데다 구체적인 부분은 향후 대통령령을 통해 시행토록 했다. 시행 시기를 1년에서 1년6개월 후로 연장한 것은 국회의원들의 ‘꼼수’가 숨어 있다는 지적이 많다. 내년 4월 치러질 ...

    한국경제 | 2015.03.03 22:55 | 은정진

  • thumbnail
    '김영란法' 확정…법 적용대상 친인척, 배우자로 축소

    ... 교원·언론인도 포함 유승민 새누리당, 우윤근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가 이날 합의한 김영란법은 국회 정무위원회에서 마련된 안의 큰 틀은 유지하면서도 적용 대상 가운데 공직자의 가족은 배우자로 한정했다. 민법상 가족까지 포함된 ... 많은 민생법에 대해 논의했지만 오늘 합의를 이루지 못한 법들은 여야가 민생을 챙기는 일념으로 노력해 4월 국회에서 통과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광진흥법 등 4월 국회로 여야는 이와 함께 3일 본회의에서 안심...

    한국경제 | 2015.03.02 21:04 | 조수영

  • 국회, 임시국회 종료 D-1…'김영란법' 처리 여부 주목

    ... 대한 심사를 벌인다. 법사위는 영유아보육법 개정안을 비롯해 80여건의 법안을 심사한다. 특히 담당 상임위인 정무위통과했지만 진통을 겪고 있는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에 관한 법률)'의 처리 여부가 ... 수화 언어 관련 법안, 인문학·인문정신 진흥 관련 법안에 대한 공청회를 각각 개최한다. 외통위와 정무위는 각각 홍용표 통일부장관 후보자, 임종룡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실시계획서를 채택하고 소관 법률안에 ...

    한국경제 | 2015.03.02 07:55 | 강지연

  • 법사위 '김영란법' 공청회, 언론인·사립학교 교직원 적용대상 포함 놓고 공방

    ... 공무원을 대상으로 삼는 게 적합하며, 김영란법 원안대로 사립학교나 언론을 포함시키지 않는 것을 차선책으로 고려하는 것도 가능하다”는 의견을 냈다. 반면 이완기 민주언론시민연합 상임대표는 “정무위 안대로 신속하게 통과시키는 게 국민 대다수가 바라는 일”이라며 “언론과 표현의 자유를 진전시키는데도 오히려 이 법이 필요하다”고 정무위통과를 촉구했다. 진명구 기자 pmgj@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2.23 21:05 | 진명구

  • 2월 국회 쟁점 '경기 활성화'…여야 경제입법 대결

    ... 치중하는 정당으로 비친다면 국민으로부터 외면받을 수밖에 없다는 위기감도 엿보인다. 집권 여당인 새누리당은 아직 통과되지 못하고 남아있는 경제활성화법안을 2월 임시국회에서 반드시 처리해 서민 경기를 조속히 활성화하겠다고 약속했다. ...면서 "야당이 반대하는 부분은 수정·보완을 해서라도 처리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해달라고 정무위, 기획재정위,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 보건복지위 등에 부탁한다"고 호소했다. 새정치연합은 '유능한 ...

    한국경제 | 2015.02.23 11:25 | 최유리

  • thumbnail
    [시사이슈 찬반토론] 김영란법 적용대상 민간영역으로 확대 해야하나요

    ... 논란을 알아본다. ○ 찬성 “형평성 문제 감안 공적기능 있다면 대상 확대해야” 국회 정무위원장인 정우택 새누리당 의원은 “논란이 있을 수 있지만 형평성 문제를 이야기하지 않을 수 없다. 공립학교 ... 공적기능이 워낙 강하므로 구분할 필요가 없다고 판단했다. 형평성을 더 우선적인 관점으로 반영했다”며 정무위 통과 배경을 설명했다. 새정치민주연합 초·재선 국회의원 모임 ‘더좋은미래’는 ...

    한국경제 | 2015.02.06 1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