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2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케이뱅크, 정상영업 길 열렸다

    ... 부족으로 대출상품 판매를 중단했던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가 증자를 통해 정상 영업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국회 정무위원회는 21일 법안심사소위원회를 열고 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개정안은 대주주의 한도초과 지분보유 ... 중단했다. 케이뱅크는 자본을 늘리지 못하면서 대출영업을 잠정 중단한 상태다. 케이뱅크는 인터넷전문은행법 개정안 통과로 자본 확충을 할 수 있게 됐다. 개정안에서 대주주 자격 조건 중 공정거래법 위반 요건이 빠졌기 때문이다. 케이뱅크는 ...

    한국경제 | 2019.11.21 19:55 | 박신영

  • thumbnail
    '빅데이터 3법' 19일 처리한다더니…지각 심사로 무산

    ... 자유한국당·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도 이날 국회에서 만나 논의했지만 결론을 내지 못했다. 지난 14일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소위를 통과한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은 19일 열리는 전체회의에서 표결에 부쳐질 예정이다. 이후 법제사법위원회 심사는 일정이 정해지지 않았다. 신용정보법과 정보통신망법은 각각 정무위원회와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법안소위를 통과하지 못했다. 다만 여야 간 데이터 3법을 처리하기로 한 합의 자체는 유효한 만큼 이달 말로 예상되는 ...

    한국경제 | 2019.11.18 17:18 | 조미현

  • thumbnail
    질질 끌던 '개망신법' 처리 합의…익명 개인정보 활용 길 열린다

    ... 여야 이견이 없는 법안이 정쟁으로 국회에서 막히는 구태는 개선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19일 본회의 통과시키겠다” 여야 원내대표들이 12일 좀처럼 결론을 내지 못해온 빅데이터 3법을 ‘톱다운(지도부 ... 정무위(신용정보보호법)와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정보통신망법)는 아직 법안 논의를 위한 법안 심사 소위 일자를 잡지 못했다. 정무위 민주당 간사인 유동수 위원은 “법안 소위와 정무위 전체회의 일정을 1주일 안에 잡아 일사천리로 통과시키기는 ...

    한국경제 | 2019.11.12 17:26 | 김우섭

  • thumbnail
    1년 묵힌 '데이터 3법' 또 미룬 국회

    국회에서 1년 가까이 잠자던 ‘데이터3법’(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개정안) 중 하나인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국회 통과의 첫 번째 문턱을 또 넘지 못했다.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는 24일 신용정보법 개정안을 포함해 82개 안건을 심의했지만 모두 결론을 내지 못했다. 여야 간사 협의를 거쳐 다음달 회의 날짜를 다시 잡을 것으로 알려졌다. 신용정보법 개정안은 특정인을 식별할 수 없게 ...

    한국경제 | 2019.10.24 17:54 | 임현우/박신영

  • thumbnail
    '데이터 3법'엔 이견 없다면서…국회, 1년간 스타트업 '희망고문'

    ... 같은 작은 회사는 시간이 곧 돈이고 생존입니다.” 보험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A사 관계자는 24일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에서 신용정보법 개정안 처리가 보류됐다는 소식을 듣고 이렇게 하소연했다. 대통령이 강력한 의지를 보였고 여야 간에 큰 이견도 없다는 법안이 기껏 ‘심의’ 단계 하나를 통과하는 데 이렇게 시간이 오래 걸릴 줄은 상상도 못 했다고 했다. 이 회사는 ‘데이터 3법’...

    한국경제 | 2019.10.24 17:42 | 임현우/박신영

  • thumbnail
    "P2P 금융법, 상품 구조·수수료 부과 기준 자율성 보장해야"

    ... 법제화 이후의 방향에 관해 다양한 의견을 쏟아냈다. P2P금융법 법제화 9부 능선 P2P금융법은 지난달 말 국회 정무위원회를 통과해 법제화의 9부 능선을 넘었다. 국회 통과가 이뤄지면 금융업권을 새로 정의하는 별도 법률이 2002년 ... P2P플랫폼을 통해 기관투자가만 접근할 수 있었던 투자자산에 투자할 수 있게 됐다. 법제사법위원회과 국회 본회의 통과 등의 문턱이 아직 남아 있다. 송현도 금융위원회 금융혁신과장은 “법안 통과가 정상적으로 이뤄진다고 가정하면 ...

    한국경제 | 2019.09.29 15:48 | 김대훈

  • thumbnail
    '부동산PF P2P 대출' 테라펀딩, 220억 투자 유치

    ... 협업할 가능성이 높다. KB금융 계열인 KB인베스트먼트와 하나금융의 하나벤처스, 기업은행이 투자했다는 점도 주목된다. 금융권에서도 P2P 대출 중개업의 미래를 밝게 보고 있는 셈이다. 최근 P2P대출중개법(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이 국회 정무위원회를 통과하면서 VC업계에서 P2P 대출 플랫폼 업체의 몸값이 올라가고 있다는 분석도 있다. 한 대출플랫폼 업체 대표는 “최근 VC들이 상위권 플랫폼들에 역으로 투자를 타진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9.09.08 15:20 | 김대훈

  • thumbnail
    P2P 1위 테라펀딩, 220억원 시리즈B 투자 유치

    ... 다양한 문제들을 해결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테라펀딩은 부동산, 금융, IT 분야의 다양한 우수 인재 확보와 심사 시스템 및 리스크 관리 프로세스 고도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 유치 성과는 최근 국회 정무위에서 P2P 법제화 관련 법안이 통과됨에 따라 더욱 의미가 크다. 업계의 오랜 숙원이었던 P2P 금융 법제화와 발맞춰 제도권 금융 입성과 도약을 준비해야 하는 시점에 필요한 자금과 전략적 협력선을 동시에 확보하게 됐다는 평가다. 테라펀딩은 ...

    한국경제 | 2019.09.02 09:13 | 김하나

  • thumbnail
    '국내 1호' 중금리 P2P 대출…"연말부터 투자금 대폭 늘 것"

    ... 법제화 첫발을 넘어선 만큼 중신용자, 중소상공인에게 합리적인 금리로 자금을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지난 14일 국회 정무위원회는 법안심사소위원회를 열고 ‘P2P 대출법(온라인투자연계금융법)’을 심의·의결했다. 법안 발효를 위해선 정무위 전체회의, 법제사법위원회, 국회 본회의 문턱이 남아 있다. 여야 견해차가 크지 않아 통과될 가능성이 높다. 업계 숙원인 제도권 편입을 위한 ‘7부 ...

    한국경제 | 2019.08.18 15:16 | 김대훈

  • [사설] '빅데이터 3법' 지금 국회 통과해도 늦은 것 아닌가

    금융위원회가 금융혁신을 위한 입법과제로 꼽은 총 8개 법안 중 신용정보보호법 개정안 등 일부 법안이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의 논의 대상에 올랐다. 하지만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 정보통신망법 개정안과 함께 ‘빅데이터 ... “한시가 급하다”고 말하고 있다. 은행연합회 등 8개 기관이 모여 신용정보보호법 개정안의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한 것도 그 때문이다. 그러나 정무위는 법안 처리를 뒤로 미루려고만 하고 있다. 개인정보보호법 ...

    한국경제 | 2019.08.15 1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