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4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야, 임대차보호·인터넷은행·규제프리존 법 '막판 논의'

    ... 본회의에서 상가임대차보호법 개정안과 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 규제개혁 관련 법 등 민생법안을 처리하기로 합의했지만 본회의 통과까지는 불투명한 상황이다. 여야가 법안의 처리를 위한 논의를 하고 있지만 26일 현재까지 소관 상임위에서 처리된 ...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가장 최근까지 치열한 논의가 이뤄진 것은 인터넷전문은행 규제 완화를 위한 특례법이다. 정무위원회는 지난 24일 법안심사 1 소위원회를 열고 해당 법안을 심사했지만, 최종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다. 현재 4%인 ...

    한국경제 | 2018.08.26 08:32 | 강경주

  • thumbnail
    SK텔레콤 직원이 국회 정무위 의원실 찾는 이유는 유료

    (하헌형 정치부 기자) SK텔레콤 대관 부서 담당자들은 요즘 하루가 멀다 하고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의원실을 찾아온다고 합니다. 정무위 소속 여야 의원들이 추진 중인 ‘인터넷전문은행 설립 및 운영에 관한 특례법’ ... 지분 한도(현재 4%)를 25~50%로 늘려주는 조항을 넣을지 검토 중입니다. 이 조항을 포함한 특례법이 국회에서 통과되면 KT(자산 30조7360억원)는 케이뱅크에 대규모 투자금을 쏟아부어 사업을 확장시킬 수 있습니다. 하지만 SK텔레콤은 ...

    모바일한경 | 2018.08.25 14:46 | 하헌형

  • thumbnail
    원점으로 돌아간 인터넷銀 규제 완화… 8월 개혁국회 '빈손' 되나

    ... 번째 심사 법안이 막히자 핀테크(금융기술) 기업 활성화를 위한 금융혁신지원 특별법도 논의조차 하지 못했다. 여야 원내대표가 규제혁신 법안을 대거 통과시키기로 약속한 8월 임시국회가 ‘빈손’으로 끝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대기업 참여 놓고 팽팽한 대립 여야는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를 열고 △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 △금융혁신지원 특별법 △기업구조조정촉진법 개정안 등 3개 법안을 심사 대상에 올렸지만 합의를 ...

    한국경제 | 2018.08.24 22:23 | 김우섭/박종필

  • thumbnail
    논의조차 못한 '기촉법'

    ... ‘기업구조조정 촉진법(기촉법)’의 재입법과 관련해선 논의조차 제대로 하지 못했다.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 제1소위원회는 이날 회의를 열어 기촉법 재도입(유효기간 연장) 등과 관련한 의원 발의 제·개정안 ... 차례 실효와 재도입을 반복했다. 지난 6월 네 번째로 일몰 폐지됐다. 여야는 인터넷전문은행법만 법안심사 소위에서 통과되면 기촉법도 무난하게 처리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정무위 소속 한 민주당 의원은 “정무위 여야 간사(...

    한국경제 | 2018.08.24 22:20 | 하헌형/배정철

  • thumbnail
    [취재수첩] 가계대출 증가가 인터넷銀 탓이라니

    ... 것”이라며 “인터넷은행 때문이라는 건 비약”이라고 지적했다. 인터넷은행 특례법 통과 조건으로 기업·가계대출 금지를 내건 데 대해선 여당 정무위 의원들도 “손발을 다 묶어놓는다면 ... ‘재벌의 사금고’가 되지 않는 다양한 장치는 이미 마련돼 있다. 이번 인터넷은행 특례법 법안 통과 과정에서 충분한 논의가 이뤄지지 않았다는 비판은 여당 지도부도 달게 받아야 한다. 그러나 면밀한 검토 없이 무턱대고 ...

    한국경제 | 2018.08.23 18:52 | 김우섭

  • thumbnail
    이학영 의원의 결심? … 이번엔 인터넷銀 규제완화 될수 있을까? 유료

    ... 뭡니까. 정권이 바뀌었다고 원칙을 바꾸는 게 더 이상한 것이죠”라고도 설명했습니다. 그러나 21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선 인터넷은행의 규제 완화에 찬성하는 뉘앙스로 바뀐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 의원은 이날 최종구 금융위원장에게 ... ICT(정보통신기술) 기업이 인터넷은행의 경영권을 확실히 가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국회 정무위는 오는 24일 법안 소위를 열고 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 심사에 들어갑니다. 8월 임시국회 통과가 이번엔 이뤄질 수 ...

    모바일한경 | 2018.08.22 20:51 | 김우섭

  • 민주, '인터넷은행 특례법' 처리 내홍… "ICT대기업에 1대 주주 권한 줘도 되나"

    ... 전문은행 설립 및 운영에 관한 특례법안’ 처리와 관련해 당내 의원들의 반대에 부딪히고 있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일부 의원을 중심으로 반발 기류가 형성된 가운데 지난 20일 열린 정책의총을 기점으로 “절차상 문제가 있다”고 비판하는 의원들이 늘어나면서 갈등이 증폭되는 양상이다. 민주당은 8월 임시국회에서 정무위 간사인 정재호 의원이 발의한 법안을 토대로 특례법안을 통과시킨다는 방침이다. 정 의원은 산업자본의 인터넷전문은행 의결권 ...

    한국경제 | 2018.08.22 17:49 | 배정철

  • [사설] 국회 정무위원들의 유럽 핀테크 견학, 본 대로만 해 보라

    국회 정무위원회 여야 간사단이 ‘핀테크 강국’ 독일과 스위스를 5박7일간 둘러보고 엊그제 귀국했다. 민병두 정무위원장, 정재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 추혜선 정의당 의원이 핀테크발(發) 혁신의 현장을 동반견학한 것이다. ‘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의 8월 임시국회 통과를 위한 정보수집이 출장의 주요 목적이었다. 독일과 스위스는 금융 규제가 상대적으로 강한 나라다. 그런데도 두 나라 모두 ...

    한국경제 | 2018.08.20 18:19

  • '인터넷銀 은산분리 완화' 법안 이달 처리될 듯

    ... 산업자본의 지분율을 두고 여야 간 다소 견해차가 있지만 큰 틀에서 규제개혁에 뜻을 모은 만큼 이달 말 무리 없이 국회를 통과할 것이란 관측이다. 7일 국회에 따르면 은산분리 완화를 위해 은행법 개정안과 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 제정안 등 관련 ... 주식한도를 50%까지 확대하는 유사법안을 제출했다. 주식한도 등에서 이견이 있지만 이달 임시국회 문턱을 무난히 통과할 것이란 의견이 지배적이다. 한국경제신문이 국회 정무위 소속 여야 국회의원 20명을 전수 조사한 결과, 17명이 ...

    한국경제 | 2018.08.07 17:44 | 박재원

  • thumbnail
    정무위 20명 중 17명 "인터넷은행에 대한 銀産분리 완화 찬성"

    정무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 절대다수가 인터넷전문은행에 ‘은산분리(산업자본의 은행 지분 보유 제한)’ 규정을 완화해주는 특례법에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보건·의료분야 포함을 놓고 이견을 보이는 ... 우려가 있는 건 사실”이라며 “기본적으로 규제 완화엔 찬성하기 때문에 부작용만 보완된다면 통과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은 당론으로 보건·의료분야를 포함한 법안 통과가 필요하다고 ...

    한국경제 | 2018.08.05 18:34 | 김우섭/박종필/박재원/배정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