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0,1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0만원에 아이디 사요"…지난해 12만건 적발

    ... “불법 거래된 아이디의 상당수가 온라인 쇼핑몰과 카페 등에서 상품 및 서비스를 거짓으로 평가, 홍보하는 데 활용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을 이용한 검색 순위 조작, 불법 도박 등에도 악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개인정보를 거래하는 내용의 게시물 등은 정보통신망법상 불법 정보에 해당한다. 가짜 리뷰 양산 등 불법 행위를 저지르기 위해 개인정보를 거래하는 또 다른 불법 행위가 이어지는 ‘악순환’이 확산된다는 우려가 깊어지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9.18 17:25 | 정지은

  • thumbnail
    송하예 "역시 사필귀정"…'벌금형' 박경 저격?

    ... 가수들의 실명을 거론하며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제기, 명예훼손 혐의로 벌금형을 받은 가운데 가수 송하예가 SNS에 남긴 '사필귀정'이라는 말에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은 지난 11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약식기소된 박경에게 벌금 500만원의 벌금형을 선고했다. 법원이 박경에 대해 유죄를 인정한 것이다. 박경은 지난해 11월 자신의 SNS에 "나도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

    연예 | 2020.09.18 15:26 | 김수영

  • thumbnail
    '자대배치 의혹 제기' 대령·SBS 고발 사건, 경찰 수사 착수

    ... SBS와 이 전 대령을 고발하게 된 경위 등 전반적인 내용을 물어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서 씨의 법률대리인 현근택 변호사는 지난 9일 부대 배치 청탁 의혹을 제기한 이 전 대령과 이를 보도한 SBS를 허위 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및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2016~2018년 카투사(미8군 한국군지원단)에서 군 복무를 한 서 씨는 2017년 6월 오른쪽 무릎 수술과 치료를 받는다는 이유로 23일 간 휴가를 다녀왔다. 군대에 복귀하지 않고 1차 병가, 2차 ...

    한국경제 | 2020.09.18 10:18 | 양길성

  • thumbnail
    박경 벌금형, 6팀 실명 거론하며 '음원 사재기' 의혹 제기

    ... 지난해 11월 자신의 SNS를 통해 "나도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후 실명이 거론된 가수들은 박경을 허위사실 적시에 따른 명예훼손 등을 포함한 정보통신망법 위반죄로 고소했다. 이에 박경은 당초 지난 1월 21일 예정이었던 군 입대를 경찰 조사를 위해 연기한 바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09.17 22:25 | 장지민

  • thumbnail
    박경, 실명 거론하며 사재기 저격→명예훼손 혐의로 500만원 벌금형

    ... 실명을 거론한 것과 관련해 명예훼손 혐의로 벌금형을 받았다. 17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은 지난 11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약식기소된 박경에 대해 유죄를 인정, 벌금 500만원의 ... 불리기까지 했다. 그러나 이후 실명이 언급된 가수들은 일제히 박경을 허위사실 적시에 따른 명예훼손 등을 포함한 정보통신망법 위반죄로 고소했다. 당시 소속사 측은 "실명이 언급된 분들 및 해당 관계자 여러분들에게 불편을 드린 점 ...

    연예 | 2020.09.17 11:33 | 김수영

  • thumbnail
    윤지오의 분노 "검경, 경악스럽다"

    ... 답변 자료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5월 11일 윤지오가 해외로 출국한 것을 이유로 사건을 기소중지 처분했다. 기소중지는 피의자 소재 불명 등으로 수사를 일시 중지하는 것으로 사유가 없어지면 수사를 재개할 수 있다. 윤지오는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후원금 사기 등 여러 혐의로 고소·고발됐고, 지난해 4월 말 캐나다로 출국한 상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

    연예 | 2020.09.17 09:09 | 김예랑

  • thumbnail
    이용수 할머니 "냄새가 난다"던 김어준…방통위는 제재, 경찰은 '무혐의'

    ... 할머니의 2차 기자회견 직후 "냄새가 난다"며 '배후설'을 제기한 방송인 김어준 씨가 불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16일 서울 마포경찰서는 '사법시험준비생모임(사준모)'이 김 씨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한 사건에 대해 지난 14일 "혐의 없음"으로 결론, 불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 씨가 방송에 나와 한 발언이 구체적인 사실의 적시라기보다 자신의 의견을 표명한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09.16 11:08 | 이보배

  • thumbnail
    경찰, '이용수 할머니 배후설' 제기한 김어준 "혐의 없음"

    ... 난다”며 배후설을 제기한 김어준 씨가 경찰 조사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김 씨의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고발 사건을 ’혐의 없음’ 의견으로 서울서부지검에 지난 14일 송치했다고 16일 ...문을 읽어보면 이 할머니가 쓴 게 아닌게 명백해 보인다”, “이 할머니에게 누군가 왜곡된 정보를 드렸다” 등의 배후설을 주장했다. 이에 시민단체 사법시험준비생모임은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

    한국경제 | 2020.09.16 10:13 | 양길성

  • thumbnail
    [한경에세이] 법은 어디서 AS 받나요?

    ... 적이 있었다. 현장에서는 법과 법이 서로 충돌하기도 하고, 좋은 뜻으로 제정한 법이 세상의 변화 속도를 못 따라잡는 일도 있다. 법보다 강한 시행령이 산업계의 발목을 잡는 경우도 부지기수다. 한 예로 업계 숙원이던 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개정안)이 통과됐지만, 행정안전부와 금융위원회가 데이터 결합 절차와 관련해 서로 다른 시행령을 마련하는 바람에 현장에서는 비상이 걸렸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외부 활동을 자제하고 ...

    한국경제 | 2020.09.15 17:55

  • thumbnail
    [단독] '여의도 저승사자' 문찬석 전 검사장, 선능 대표변호사 합류

    ...uo;으로 불리는 법무연수원 기획부장으로 좌천성 전보됐다. 문 전 검사장은 항의 표시로 사표를 던지며 검찰 내부통신망 이프로스에 “잘못된 것에는 단호하게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썼다. 문 전 검사장은 김종오 ... 당시 지청장을 지냈으며, 김 대표변호사는 부장검사였다. 문 전 검사장이 2018~2019년 대검 기획조정부장을 지낼 때, 김 대표변호사는 대검 수사정보1담당관을 지냈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5 11:26 | 이인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