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20,6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다주택자 매각 고민 해법…"살던 집 팔고, 그대로 전세 산다"

    ... 급매가 나오고 있다. 잠실 H공인 관계자는 “집은 처분해야 하지만 이사가기는 싫은 매도자와 매매와 전세 가격의 차이가 적은 물건을 찾는 매수자의 이해가 맞아 이 같은 거래 방식이 늘고 있다”고 전했다. 정부는 지난해 12월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을 발표하면서 올해 6월 말까지 다주택자가 조정대상지역 내 10년 이상 보유한 주택을 양도하면 양도세 중과를 배제하고 장기보유특별공제도 받을 수 있게 했다. 이 기한이 지나면 ...

    한국경제 | 2020.03.31 17:11 | 배정철

  • thumbnail
    김종인, 사흘째 '승부처' 수도권 공략…유승민은 측면 지원

    ... 공략에 나서고 있다. 김 위원장은 31일 서울 강남갑 태구민(태영호)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수도권에 사는 분들은 지난 3년 동안 문재인 정권이 무엇을 했는지 가장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총선에서 정부 실정을 심판해 달라는 의미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정부가 3년간 해온 잘못이 다 묻혔다고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나는 추호도 그런 걱정을 하지 않는다”며 “국민들, 특히 강남 3구 ...

    한국경제 | 2020.03.31 17:11 | 하헌형

  • thumbnail
    "비례로 총선 승부 갈린다"…민주, '더불어 더불어' 마케팅 총력(종합)

    ... 동행했다. 지도부 핵심이자 선거 전략을 주도하고 있는 두 사람의 시민당 지원은 민주당과 시민당의 '밀착관계'를 상징적으로 드러내고 있다는 분석이다. 특히 '친문'(친문재인) 핵심인 양 원장의 공개 행보는 '시민당의 승리가 문재인 정부의 승리'라는 메시지를 강조하기 위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당 핵심 관계자는 "양 원장과 이 위원장의 최근 행보는 민주당을 대표해 시민당 구성 과정에서 깊숙하게 협상하고 함께 의논해온 당사자로서 시민당이 민주당과 함께 가는 정당으로 ...

    한국경제 | 2020.03.31 17:10 | YONHAP

  • thumbnail
    안철수 "400㎞ 국토 종주…꼼수 위성정당과 싸울 것"

    ... 불러온 연동형 비례대표제에 대해 “방향은 좋았지만 구현하는 방법에서 여러 가지 허점이 있었다”며 “21대 국회가 구성되면 어떻게 이 제도를 바꿀지에 대한 논의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해선 “초기 대응에 실패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코로나19 사태는 굉장히 오래 갈 것이고, (방역의) 핵심은 백신이 만들어지기 전까지 시간을 버는 것”이라며 “중국 ...

    한국경제 | 2020.03.31 17:08 | 하헌형

  • thumbnail
    재외동포 "재외선거 우편·인터넷 투표제 도입해야"

    ... 해당하는 8만500명이 참정권 행사를 못 하게 됐다. 선관위는 176개 공관에 설치하는 투표소 외에 추가로 30개 투표소를 만들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베트남·미국·필리핀·호주 등 10곳을 취소했다. 또 52개 공관에서는 현지 정부의 지역 봉쇄나 통행금지 사정 등을 고려해 투표일을 2∼3일로 축소하기로 했다. 지난 20대 총선에서 등록 유권자 15만4천217명 가운데 절반에 못 미치는 41%인 6만3천797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을 대입하면 이번 선거는 9만1천459명 ...

    한국경제 | 2020.03.31 17:08 | YONHAP

  • "헝가리와 수교 위해 1억2500만弗 차관 줬다"

    노태우 정부가 1989년 헝가리와 수교하기 위해 1억2500만달러의 은행 차관을 제공한 사실이 30년 만에 공개된 외교문서를 통해 확인됐다. 헝가리와의 수교는 동유럽 국가 중 처음이었고, 노태우 정부가 추진한 ‘북방외교’의 효시 격이었다. 31일 공개된 1988∼1989년 외교문서에 따르면 한국과 헝가리는 두 차례 협상 끝에 1988년 8월 12일 ‘상주대표부를 설치하고 그 이후 수교 교섭에 들어간다’는 ...

    한국경제 | 2020.03.31 17:07 | 임락근

  • thumbnail
    군함도 희생자 기린다더니…'조선인 괴롭힘 없었다' 왜곡(종합)

    ... 세계유산위원회의 결의에 따라 조성됐다. 전체 역사를 이해할 수 있도록 하라는 것은 군함도나 나가사키(長崎)조선소 등 조선인의 인권을 침해하며 강제로 일을 시킨 현장을 근대 산업 발전의 현장으로 미화할 우려가 있다는 한국 정부의 지적에 유네스코 측이 내놓은 일종의 절충안이다. 일단 세계유산으로 올릴 것이니 징용의 가혹한 실상을 함께 소개하라는 결정인 셈이다. 산업유산국민회의 측은 이날 소수의 관계자를 불러 현장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기념 촬영을 하며 개관식을 ...

    한국경제 | 2020.03.31 17:05 | YONHAP

  • thumbnail
    "처음하는 온라인 수업 어쩌나"…학교·가정 모두 혼란

    ... "한 가정에 학생이 2명 이상 있는 경우 강의를 어떻게 들을 것인지 염되된다"고 지적했다 학부모들은 무엇보다도 수업 집중도가 떨어지지 않을지 걱정했다. 중학생 1학년과 3학년 자녀 2명을 둔 김모(48·여·경기도) 씨는 정부의 '온라인 수업' 방침이 당혹스럽다. 김 씨는 "온라인 수업을 통제할 수 있는 장치가 없어 아무래도 수업 집중도가 떨어질 것 같다"며 "아무래도 스마트폰으로는 한계가 있기에 집에 있는 데스크톱 컴퓨터 1대 외에 컴퓨터 추가 구입을 ...

    한국경제 | 2020.03.31 17:01 | YONHAP

  • thumbnail
    호주선 코로나19 5성급 격리시설도…"호텔·숙박업계 돌파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계속되는 가운데 호주 정부가 해외 입국자를 모두 호텔에서 격리하기로 해 현지 호텔 및 숙박업계에 일종의 '돌파구'가 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지난 28일 이후 코로나19 확산을 늦추기 위한 시도로 시드니의 인터콘티넨탈 호텔, 크라운 리조트의 멜버른 소재 크라운 프롬나드 호텔을 포함해 숙박시설에서 격리 중인 사람이 1천600명을 넘었다. 4성에서 5성급 호텔도 ...

    한국경제 | 2020.03.31 16:58 | YONHAP

  • thumbnail
    인천시, 상위 30%에도 재난지원금 25만원…전체 가구에 혜택

    정부의 소득 하위 70%에 40만∼100만원 지급하는 방안 보완 인천시가 정부의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이 아닌 상위 소득 30% 가구에도 가구당 25만원씩을 일괄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인천 124만 전체 가구는 한 가구도 빠짐없이 가구당 25만∼10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인천시는 소득 하위 70% 이하 가구에 구성원 수에 따라 40만∼10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는 정부안과 연계해, 상위 소득 30% ...

    한국경제 | 2020.03.31 16: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