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코로나쇼크] ② 구기 종목, 호흡이 중요한데 '개점 휴업'

    ... 3위를 차지해 도쿄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이후 최종예선을 지휘한 이문규 감독이 2월 말로 계약 기간이 만료돼 대한민국농구협회는 본선을 이끌 사령탑을 공개 모집하기로 했다. 현재 최종 후보는 전주원 아산 우리은행 코치와 정선민 전 인천 신한은행 코치로 압축됐다. 여자프로농구 역시 코로나19로 정규리그가 중단된 상황이라 사령탑이 선임되더라도 대표팀 일정은 상황을 좀 더 지켜봐야만 정할 수 있다. 남자 농구 대표팀은 6월 리투아니아에서 열리는 도쿄올림픽 ...

    한국경제 | 2020.03.19 06:01 | YONHAP

  • thumbnail
    여자농구 국가대표 사령탑 후보 전주원·정선민으로 압축(종합)

    여자농구 국가대표 사령탑 최종 후보로 전주원(48) 아산 우리은행 코치와 정선민(46) 전 인천 신한은행 코치가 선정됐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협회 대회의실에서 경기력 향상위원회를 열고 올해 도쿄올림픽 본선에서 대표팀을 지휘할 후보로 전주원 코치, 정선민 전 코치 2명을 선정했다. 한국 여자농구 대표팀은 2월 초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에서 올림픽 본선 티켓을 획득, 2008년 베이징 ...

    한국경제 | 2020.03.10 15:38 | YONHAP

  • thumbnail
    한국 올림픽 단체 구기 첫 여성 감독…전주원이냐, 정선민이냐

    농구협회, 이달 중 이사회에서 도쿄올림픽 본선 사령탑 결정 한국 올림픽 출전 사상 단체 구기 종목 첫 한국인 여성 사령탑의 영예는 전주원(48) 아산 우리은행 코치 또는 정선민(46) 전 인천 신한은행 코치 중 한 사람에게 돌아가게 됐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협회 대회의실에서 경기력 향상위원회를 열고 올해 도쿄 올림픽 본선에서 여자농구 국가대표팀을 지휘할 사령탑 최종 후보로 전주원 코치, 정선민 전 코치를 선정했다. ...

    한국경제 | 2020.03.10 15:34 | YONHAP

  • thumbnail
    여자농구 국가대표 사령탑 후보 전주원·정선민으로 압축

    여자농구 국가대표 사령탑 최종 후보로 전주원(48) 아산 우리은행 코치와 정선민(46) 전 인천 신한은행 코치가 선정됐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협회 대회의실에서 경기력 향상위원회를 열고 올해 도쿄올림픽 본선에서 대표팀을 지휘할 후보로 전주원 코치, 정선민 전 코치 2명을 선정했다. 한국 여자농구 대표팀은 2월 초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에서 올림픽 본선 티켓을 획득, 2008년 베이징 ...

    한국경제 | 2020.03.10 13:46 | YONHAP

  • thumbnail
    여자농구, 올림픽 단체 구기 사상 최초 한국인 여성 감독 나올까

    한국 단체 구기 종목 올림픽 본선에 여성 감독 사례 아직 없어 전주원·정선민·하숙례 등 국가대표 출신들 도전장 올림픽 단체 구기 종목 사상 최초로 한국인 여성 감독이 등장할 것인가.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이후 12년 만에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한 여자농구 국가대표팀을 여성 감독이 지휘할 가능성이 커지면서 한국의 올림픽 단체 구기 종목 역사가 새롭게 쓰일 것인지 주목된다. 한국 여자농구는 2월 초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

    한국경제 | 2020.03.08 08:09 | YONHAP

  • thumbnail
    女농구 대표 감독 공모에 김태일·전주원·정선민·하숙례 지원

    여자농구 국가대표 감독 공개모집에 4명의 지도자가 지원했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6일 오후 마감한 여자농구 대표팀 감독 공개모집에 김태일(60), 전주원(48), 정선민(46), 하숙례(50·이상 신청 순서) 씨 등 4명이 지원했다"며 "10일 경기력향상위원회를 통해 면접 등 이후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리나라 여자농구 대표팀은 2월 초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최종 예선을 통과, 2008년 베이징올림픽 이후 12년 ...

    한국경제 | 2020.03.06 16:35 | YONHAP

  • thumbnail
    강이슬, 훈련 캠프 계약…WNBA 한국 선수 3명 진출 가능성 ↑

    ... 박지현이 신인 드래프트를 통해 지명을 받을 경우 이미 WNBA에서 두 시즌을 뛴 박지수와 함께 한국 선수 3명이 동시에 WNBA 유니폼을 입을 수도 있다. 물론 WNBA에서 당장 많은 출전 시간을 확보하기는 어렵겠지만 이들이 세계 최고의 리그에서 발전하는 모습을 보인다면 한국 여자농구의 전체적인 기량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금까지 WNBA 정규리그 경기에 출전한 한국 선수는 정선민(46·은퇴)과 박지수 두 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01 09:41 | YONHAP

  • thumbnail
    천신만고 끝 올림픽 복귀 한국 여자농구 '재도약 발판 마련했다'

    ... 4강, 2008년 베이징 올림픽과 2010년 세계선수권 8강 등의 성적을 냈다.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땄지만 이때는 중국과 일본이 같은 기간 열린 세계선수권에 정예 멤버를 보낸 덕을 본 것이 사실이다. 전주원, 정선민, 김영옥, 이종애, 박정은 등이 2010년 이전에 대표팀을 떠났고, '마지막 황금 세대'로 불리는 변연하, 신정자, 하은주 등도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을 마지막으로 태극 마크와 작별하면서 한국 여자농구의 국제 경쟁력은 급격히 약해졌다. ...

    한국경제 | 2020.02.10 00:14 | YONHAP

  • thumbnail
    여자농구 '한국 부흥' vs '영국 새 시대'…8일 '벼랑 끝 대결'

    ... 이기는 쪽은 올림픽 본선 진출에 매우 유리한 고지에 오르게 된다. 두 팀을 관통하는 분위기는 '간절함'이다. 먼저 우리나라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이후 12년 만에 본선 진출을 노리고 있다. 베이징 올림픽 당시 우리나라는 정선민, 김영옥, 이종애, 박정은, 진미정, 이미선, 김계령, 변연하, 신정자, 하은주, 최윤아 등 쟁쟁한 선수들이 출전해 8강까지 진출했다. 현재 국가대표 주장 김정은이 당시 대표팀 막내로 올림픽에 함께 했다. 하지만 당시 '황금 세대'들이 ...

    한국경제 | 2020.02.07 08:15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통산 7천득점 돌파…우리은행, 삼성생명 4연승 저지

    ... 18점), 박지현(14점 8리바운드), 김소니아(13점 7리바운드)까지 선발로 나선 다섯 명이 모두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면서 여유 있게 삼성생명을 따돌렸다. 특히 이날 경기 전까지 개인 통산 6천990득점을 기록 중이던 김정은은 정선민(8천140점), 변연하(7천863점), 김지윤(7천20점)에 이어 역대 4번째로 7천 득점을 돌파했다. 현역 선수 중에서는 김정은이 최다 득점자다. 이날 승리로 최근 2연승한 우리은행은 시즌 성적 14승 5패가 돼 선두 청주 KB와 ...

    한국경제 | 2020.01.19 19: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