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농구대표 12명 최종 확정

    월드리그 예선전과 아시아여자농구대회에 출전할 여자국가농구대표 12명이 최종 확정됐다. 지난 2일 대표 후보 18명을 발표했던 대한농구협회는 6일 센터 정선민(국민은행)을 포함한 12명의 정예 멤버로 압축하고 오는 9일부터 박명수(우리은행) 감독의 지도 아래 강화훈련에 돌입한다. 이번에 최종 선발된 대표팀은 월드리그 예선전(18-20일.부천)과 제21회 아시아선수권대회 겸 세계선수권대회 예선전(6월 19-26일.중국)에 출전한다. ◇여자농구대표 ...

    연합뉴스 | 2005.05.06 00:00

  • 정선민 등 여자농구대표 후보 18명 선발

    월드리그 예선전과 아시아여자농구대회에 출전할 사령탑과 한국여자대표 후보 18명이 선정됐다. 대한농구협회는 2일 제2회 월드리그 예선전과 제21회 아시아여자농구대회를 이끌 사령탑에 박명수 우리은행 감독을 선임하고 `연봉퀸' 정선민(국민은행), 겨울리그 통합 최우수선수(MVP) 김영옥(우리은행) 등 대표 후보를 발탁했다. 박명수 감독은 지난 겨울리그에서 정규리그 및 챔피언전 우승을 일군 명장으로 중국의 벽에 도전하고 일본의 추격을 따돌릴 수 있는 적임자로 ...

    연합뉴스 | 2005.05.02 00:00

  • 하은주, 일본 여자농구대표 전격 발탁

    ... 하은주를 포함한 12명의 선수를 오는 6월 중국에서 열리는 아시아선수권대회에 출전시켜 시험 가동한 뒤 베이징올림픽까지 조련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라 하은주는 향후 국제무대에서 한국대표팀과 잦은 맞대결이 예상돼 `연봉퀸' 정선민(국민은행)이 185㎝에 불과한 한국으로서는 복병을 만난 셈이다. 하지만 "일본에서 챔프전 당시에도 진통제를 맞았다"는 하은주는 고질적인 무릎 부상을 안고 있어 풀타임을 뛰기 힘들다는 약점을 안고 있다. 조승연 전 여자농구연맹 전무는 ...

    연합뉴스 | 2005.04.20 00:00

  •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삼성생명, 챔프전 격돌

    ... 밀러(17점) 등 가드들의 공격력이 그 공백을메웠다. 우리은행은 연장 초반 53-52에서 김영옥의 드라이브인 레이업에 이어 이종애의 골밑슛, 밀러의 3점슛이 차례로 림에 꽂혀 종료 2분41초를 남기고 60-52로 승기를 잡았다. 국민은행은 정선민(23점), 티즐리 등이 3점슛을 시도하며 분발했지만 승부를 다시 뒤집기에는 시간이 모자랐다. 이문규 국민은행 감독은 "올 시즌 용병 농사를 잘못 지은 것 같다. 플레이를 해줘야하는데 공을 잡으면 무조건 집어던지니..."라고 말하며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김영옥, 생애 첫 여자농구 MVP 선정

    ... 비어드는 외국인선수로,7년간의 대만 활동을 접고 국내 무대에 돌아온 정진경(이상 신세계)은 신인선수로각각 뽑혔고 우수후보상(식스맨상)은 최윤아(신한은행)에 돌아갔다. '베스트 5'에는 김영옥과 함께 김지윤(금호생명), 변연하(삼성생명), 정선민,신정자(이상 국민은행)가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통계에 의한 주요 부문별 시상자는 득점상 비어드(544점), 리바운드상겐트(307개.신한은행), 어시스트상 김지윤(130개), 3점상 티즐리(63개.국민은행),스틸상 이미...

    연합뉴스 | 2005.03.08 00:00

  •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 '트리플 타워의 힘'

    ... 노련한 플레이에 말려 들었고, 비교적 정확한 슛 감각을 자랑하는 이종애와김계령 조차 자유투 6개를 모두 놓치면서 그대로 주저 앉을 뻔 했던 것. 그러나 이종애가 3쿼터 중반 터닝슛을 성공시키며 깨끗이 부진을 털어냈고, 홍현희가 정선민의 공을 가로채기 하는데 성공, 정선민의 4반칙을 이끌어내며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이후 5반칙 위기에 몰린 정선민을 앞에 두고 홍현희, 김계령은 국민은행의 코트를 맘껏 휘저으며 승기를 잡았고, 김계령은 4쿼터 ...

    연합뉴스 | 2005.03.07 00:00

  •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 PO 승부 원점

    ... 살렸다. 우리은행은 6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KB스타배 2005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 4강 플레이오프(3전2선승제) 국민은행과의 2차전에서 김영옥(22점.5어시스트)홍현희(15점), 김계령(17점)의 활약에 힘입어 센터 정선민(34점)이 버틴 국민은행을71-62로 꺾었다. 정규리그 1위 우리은행은 이로써 플레이오프 1승1패를 기록, 오는 9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최종 3차전에 승리할 경우 챔피언 결정전에 나갈 수 있게 됐다. 우리은행은 경기시작부터 ...

    연합뉴스 | 2005.03.06 00:00

  • [여자프로농구] 국민은행, 적지서 기선제압

    ... 국민은행이 은행 라이벌 춘천우리은행을 힘겹게 따돌리고 챔피언결정전을 향해 한발 앞서 나갔다. 국민은행은 4일 춘천 호반체육관에서 벌어진 KB스타배 2005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 4강 플레이오프(3전2선승제) 1차전에서 23점을 몰아친 정선민(11리바운드.4어스트)과 리바운드를 15개나 걷어낸 신정자(7점)를 앞세워 우리은행을 56-51로 따돌렸다. 외국인 가드 니키 티즐리도 16득점, 6리바운드을 보태며 승리를 거들었다. 국민은행은 이로써 1승만 보태면 챔피언결정전에 ...

    연합뉴스 | 2005.03.04 00:00

  • [여자프로농구] 은행.보험업계 라이벌 PO '빅뱅'

    ... 듀오' 김영옥과 김계령이 건재한 데다 이종애, 홍현희 등장신 센터진이 즐비해 켈리 밀러와 김은혜의 외곽포만 살아난다면 국민은행을 쉽사리 잡을 수 있다는 판단이다. 박명수 우리은행 감독은 "우리가 기술이나 파워 면에서는 앞선다. 문제는 정선민과 티즐리의 노련한 플레이에만 말리지 않는다면 2연승으로 끝낼 수 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어렵사리 4강 플레이오프 막차 티켓을 거머쥔 국민은행은 업계 라이벌 우리은행과 맞붙는 만큼 큰 경기에 강한 센터 정선민과 최근 상승세인 신정자를 ...

    연합뉴스 | 2005.03.02 00:00

  • [여자프로농구] 국민은행, 삼성생명 제압 2연승

    ... 티즐리(16점.10리바운드)를 앞세워 삼성생명을 68-53으로 제압했다. 국민은행은 이로써 7승8패로 인천 금호생명과 함께 공동 3위로 올라섰고 삼성생명은 3연패 수렁에 빠졌다. 특히 국민은행은 20개의 턴오버를 기록하면서도 장신의 정선민-신정자-곽주영을이용, 압도적인 리바운드(44-21)를 잡으며 유리하게 경기를 이끌었지만 삼성생명은센터 아드리안 윌리엄스의 결장이 뼈아팠다. 1,2차전을 사이좋게 한 게임씩을 가져간 양팀은 라이벌전답게 초반부터 시소게임을 벌이며 진땀 승부를 ...

    연합뉴스 | 2005.02.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