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3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농구] 신한은행 14연승…강영숙 더블더블

    여자프로농구 최강 안산 신한은행이 `더블더블'을 기록한 강영숙과 정선민의 활약으로 부천 신세계를 완파하고 14연승을 달렸다. 신한은행은 11일 오후 안산 와동체육관에서 열린 THE Bank 신한은행 2009-2010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센터 강영숙(25점 11리바운드)과 `바스켓 퀸' 정선민(12점 12리바운드 9어시스트)이 사이좋게 더블더블을 기록하면서 신세계를 82-73으로 눌렀다. 이로써 올해 신세계와 다섯 차례 맞대결에서 ...

    연합뉴스 | 2010.01.11 00:00

  • 여자농구 4라운드 MVP에 정선민

    만능선수 정선민(36.안산 신한은행)이 2009-2010시즌 여자프로농구 4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여자농구연맹은 정선민이 언론사 투표에서 전체 49표 가운데 30표를 얻어 이미선(용인 삼성생명)과 변연하(천안 국민은행.이상 8표) 등을 제치고 MVP로 뽑혔다고 7일 밝혔다. 정선민은 4라운드 5경기에 모두 출전해 경기당 평균 34분54초를 뛰면서 21득점, 5어시스트, 6리바운드를 기록하면서 신한은행의 전승을 이끌었다. 한편 ...

    연합뉴스 | 2010.01.07 00:00

  • thumbnail
    2010년 포효할 '젊은 호랑이'는 누구?

    ...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1986년생인 김동찬(경남 FC)과 한동원(성남 일화)도 내년 시즌 그라운드를 책임질 예비 스타로 부족함이 없다. 농구에서는 노장인 서장훈(인천 전자랜드),추승균(전주 KCC),박훈근(서울 삼성),정선민(안산 신한은행 · 이상 1974년생) 등이 관록이 묻어나는 플레이를 펼치고 있다. 서장훈은 지난 15일 사상 처음으로 정규리그 리바운드 4500개를 돌파했다. '1986년생 범띠'인 변현수(서울 SK),김강선(대구 오리온스) 등은 코트에 ...

    한국경제 | 2009.12.22 00:00 | 김진수

  • [여자농구] 하은주 22점…신한은행 9연승

    ... Bank 신한은행 2009-2010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신세계와 원정 경기에서 79-76으로 승리했다. 최근 9연승을 거둔 신한은행은 16승3패가 돼 2위 용인 삼성생명(13승5패)을 2.5경기 차로 따돌렸다. 1쿼터에는 정선민(20점.7리바운드.7어시스트)이 10점, 2쿼터에는 하은주가 10점을 넣으며 공격을 이끈 신한은행은 3쿼터에는 또 다른 센터 강영숙(14점.7리바운드)이 10점을 뽑으며 점수 차를 벌려 나갔다. 세 명의 센터가 매 쿼터별로 착실히 ...

    연합뉴스 | 2009.12.16 00:00

  • [여자농구] 신정자, 생애 첫 트리플더블

    ... 작성하며 소속팀의 78-65승리를 이끌었다. 지난 1999년 겨울 시즌 국민은행 유니폼을 입고 선수 생활을 시작한 신정자는 지난 시즌 리바운드왕에 올랐지만 트리플더블을 하기는 데뷔 후 10년 만에 처음이다. 올 시즌 들어서는 정선민(신한은행)에 이어 두 번째. 금호생명은 신정자와 한채진(22점), 강지숙(20점)의 활약으로 연패 위기에서 벗어나며 시즌 6승9패로 공동 3위였던 국민은행을 공동 5위로 밀어내고 단독 3위가 됐다. 반면 나흘 전 신세계를 제물로 ...

    연합뉴스 | 2009.12.02 00:00

  • [여자농구] 우리은행, 신한은행 24연승 저지

    ... 48-37로 여유 있게 마쳤다. 신한은행은 최장신 센터(202㎝) 하은주를 3쿼터에 투입해 반전을 노렸으나 우리은행은 전반에만 21점을 사냥한 김은경의 외곽포와 김계령의 효과적인 골밑 플레이로 54-40으로 도망갔다. 신한은행은 정선민의 미들슛과 이연화의 레이업으로 점수를 쌓아가며 54-60, 6점차까지 추격하고 4쿼터 초반에는 정선민과 김단비의 연속 득점으로 60-63까지 따라붙었다. 그러나 우리은행은 김은혜가 시원한 3점슛으로 림을 가르고 김계령과 임영희의 ...

    연합뉴스 | 2009.10.24 00:00

  • [여자농구] 신한은행, 국민은행 상대 20연승

    ... 23까지 늘린 신한은행은 국민은행에게 2006년 7월 패배 이후 20차례 모두 이기는 진기록을 계속했다. 1쿼터를 21-14로 앞선 신한은행은 2쿼터에도 9점을 더 앞서며 전반을 16점 차로 끝내 일찌감치 기선을 제압했다. 정선민이 18점, 13리바운드, 5어시스트를 기록했고 전주원도 7점에 리바운드와 어시스트를 6개씩 해냈다. 국민은행은 주포인 변연하가 20점을 넣고 리바운드 6개, 어시스트 4개, 가로채기 3개로 분전했지만 신한은행에게 치욕의 20연패를 ...

    연합뉴스 | 2009.10.22 00:00

  • [아시아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4연승

    ... 82-68로 이겼다. 1쿼터를 14-23으로 뒤진 한국은 전반까지 35-42로 뒤지는 등 힘든 경기를 했다. 한국은 후반부터 본격적인 반격에 나섰다. 3쿼터 시작과 함께 박정은(삼성생명)의 3점슛, 김계령(우리은행)의 2점슛, 정선민(신한은행)의 자유투로 간격을 좁힌 뒤 김정은(신세계)의 2득점으로 연속 8득점, 전세를 뒤집었다. 기세가 오른 한국은 김계령의 2점슛, 변연하(국민은행)의 2점슛 등으로 오히려 점수 차를 더 벌렸다. 3쿼터에 한국은 26점을 ...

    연합뉴스 | 2009.09.21 00:00

  • '최강'에서 '꼴찌' 전락한 여자농구 우리은행

    ...프로농구는 부침이 심한 곳이다. 한 때는 적수가 없을 정도로 천하를 호령하던 팀도 불과 몇 년을 넘기지 못하고 바닥으로 떨어지는 예가 종종 있기 때문이다. 부천 신세계도 그런 경우였다. 여자프로농구가 출범한 1998년 이후 정선민, 양정옥, 장선형, 이언주 등 쟁쟁한 멤버들을 앞세워 우승 4회, 준우승 2회 등을 했지만 정선민, 이언주 등이 팀을 떠나면서 하위권으로 밀려났다. 정인교 감독의 지도 아래 팀을 재건한 신세계는 2008-2009 시즌에 4강 ...

    연합뉴스 | 2009.03.14 00:00

  • [여자농구] 신한 13연승, 신세계 4강 확정

    ... 없다. 전반에 4점을 앞선 신한은행은 51-47로 앞서던 3쿼터 중반 하은주가 혼자 6점을 내리 넣으며 10점 차로 달아나 승기를 잡았다. 신한은행 하은주는 17점, 5리바운드를 기록했고 팔꿈치 부상으로 2일 경기에 빠졌던 정선민도 17점, 8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변함없는 기량을 과시했다. 국민은행은 변연하가 29점에 6어시스트, 5가로채기, 4리바운드로 맹활약했지만 신한은행을 상대로 승리를 가져오지는 못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emaili...

    연합뉴스 | 2009.0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