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2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프로농구] 용병, 여전히 전력의 핵심

    ... 상승세도 용병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단적으로 보여준다. 함량미달인 루이스를 내보내고 골밑 장악력이 좋은 월터스를 대체 용병으로 영입한 현대는 개막 후 3연패에 빠졌다가 월터스가 합류한 이후 5승2패로 좋은 성적을내고 있다. 또 시드니올림픽 러시아 국가대표 출신 옥사나를 영입한 신세계는 올시즌 정선민이 빠졌는데도 불구하고 현재 단독 2위를 지키며 예상 밖의 고공비행을 계속하고있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기자 jangje@yna.co.kr

    연합뉴스 | 2003.08.01 00:00

  • 정선민, 피닉스전서 4득점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의 정선민(29.시애틀 스톰)이 한달여만에 득점 소식을 전했다. 정선민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시애틀의 키어리나에서 열린 WNBA 정규리그피닉스 머큐리와의 경기에 6분간 출장, 2개의 야투를 모두 림에 꽂아 4득점하고 수비 리바운드도 1개 잡아냈다. 정선민이 경기에 나와 득점한 것은 지난달 23일 샌안토니오 실버스타스와의 홈경기 이후 한달여만에 처음. 그러나 정선민은 팀이 큰 차로 앞서 승부에 지장이 없던 전반과 ...

    연합뉴스 | 2003.07.26 00:00

  • 정선민, 후반 첫 경기 1분 출전 무득점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시애틀 스톰 소속의 정선민(29)이 후반기 들어서도 후보 신세를 면하지 못했다. 정선민은 16일(한국시간) 휴스턴 코메츠와의 후반기 첫 경기에 전반종료 1분여를 남기고 교체 투입됐지만 공을 잡아보지도 못했고 후반에는 아예 코트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채 벤치에 머물렀다. 한편 시애틀은 휴스턴을 69-55로 눌렀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3.07.16 00:00

  • 정선민, 인디애나전 2득점.1리바운드

    정선민(29.시애틀 스톰)이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정규리그 인디애나 피버와의 경기에 6분간 출전해 2득점했다. 정선민은 11일 미국 시애틀의 키어리나에서 열린 경기에서 후반 막판에 교체투입돼 2개의 슛 가운데 1개를 적중시켰고 수비 리바운드도 1개 잡아냈다. 한편 시애틀은 주전 포워드 로렌 잭슨(20점)의 맹활약속에 한국여자농구 우리은행에서 뛰었던 타미카 캐칭(13점.8리바운드) 등이 버틴 인디애나를 78-51로 대파하고 3연패 뒤 3연승을 ...

    연합뉴스 | 2003.06.11 00:00

  • 정선민, 샌안토니오전에서 첫 득점

    한국선수로는 처음으로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에 진출한 정선민(29.시애틀 스톰)이 정규리그 첫 득점을 올렸다. 정선민은 2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의 SBC센터에서 열린 WNBA 2003 정규리그 샌안토니오 실버 스타스와의 경기에서 8분간 뛰며 2득점했다. 전반 8분43초를 남긴 상황에서 에이디아 반스와 교체투입된 정선민은 전반 종료 1분30초전 벤치로 나왔다가 58초를 남기고 재투입됐다. 전반 종료 49초전 샌디 브론델로의 ...

    연합뉴스 | 2003.05.25 00:00

  • 정선민, WNBA 개막전에서 데뷔전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에 진출한 정선민(29.시애틀 스톰)이 23일(한국시간) 데뷔전을 치렀지만 고작 3분가량 밖에 코트를 밟지 못했다. 정선민은 이날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에서 열린 WNBA 2003년 시즌 개막전인 휴스턴 코미츠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종료 9분48초전 로렌 잭슨 대신 교체 투입됐다. 정선민은 전반 종료 7분3초전 다시 로렌과 교체돼 데뷔전 출장 시간은 2분45초에 불과했다. 정선민은 코트에 나서자마자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정선민, WNBA 시범경기 출전

    한국 선수로는 사상 처음으로 농구 본고장인 미국무대에 진출한 정선민(29.시애틀 스톰)이 시범경기로 몸을 풀었다.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2003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1순위 지명을 받았던 정선민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의 타코마돔에서 열린 새크라멘토 모나크스와의WNBA 시범경기에 출전, 7분간 코트를 누볐다. 선발 출장하지 못한데다 출전 시간도 짧았던 정선민은 이날 5개의 필드슛 가운데 3개를 림에 적중시켜 6득점했다. 또 정선민은 ...

    연합뉴스 | 2003.05.12 00:00

  • 美 女프로농구 진출 정선민, 시애틀 스톰과 3년 계약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에 진출한 정선민(29)이 4일(한국시간) 시애틀 스톰과 3년 계약했다. 정선민의 에이전트사인 굿플레이어스측은 "첫 해 연봉은 3만7천달러이며 이후 매년 연봉이 일정 비율로 상승하게 된다"고 밝혔다. 김성훈씨는 정선민이 통역과 주택,자동차 등도 구단측으로부터 지급받으며 성적에 따른 옵션도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

    한국경제 | 2003.05.04 00:00

  • 정선민, 첫해 연봉 3만7천달러에 3년 계약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진출한 정선민(29)이 4일(한국시간) 시애틀 스톰과 3년 계약했다. 정선민의 에이전트사인 굿플레이어스의 김성훈씨는 "첫 해 연봉은 3만7천달러이며 이후 매년 연봉이 일정 비율로 상승하게 된다"고 밝혔다. 김성훈씨는 정선민이 통역과 주택, 자동차 등도 구단측으로부터 지급받으며 성적에 따른 옵션도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선민은 4일 현지에 도착하자마자 바로 훈련에 참가했으며 현지 언론의뜨거운 관심속에 ...

    연합뉴스 | 2003.05.04 00:00

  • thumbnail
    정선민, 美 여자프로농구 진출

    한국여자프로농구의 간판 센터 정선민(신세계)이 26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시코커스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2003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전체 8순위로 시애틀 스톰에 지명돼 미국 진출의 꿈을 이뤘다. (서울=연합뉴스) ?

    한국경제 | 2003.04.26 1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