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3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농구] 박정은, 올스타 왕별 등극

    ... "올스타 MVP는 처음이라서 기분이 남다르다. 팀 동료들이 많이 도와줘서 됐다고 생각한다. 이제는 팀이 4강 플레이오프에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장 팬 투표로 뽑은 인기상에는 전주원(신한은행)이 139표로 정선민(국민은행.95표), 신정자(국민은행.60표)를 따돌리고 최고 인기 선수가 됐다. 하지만 이번 올스타전에 최다득표로 베스트 5로 선정됐던 정선민은 이날 몸이 좋지 않아 평상복 차림으로 벤치를 지켜 아쉬움을 남겼다. 앞서 열린 친선경기에서는 ...

    연합뉴스 | 2005.08.19 00:00

  • [여자프로농구] 2005 여름리그 7일 개막

    ... 춘추전국시대였다. 이번 여름리그도 6개팀들의 전력 차이는 그야말로 종이 한 장 차이에 불과하다. 6개팀 모두가 우승후보이자 꼴찌후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 그러나 굳이 따지자면 '디펜딩 챔피언' 춘천 우리은행과 '바스켓 퀸' 정선민(31)을 보유한 천안 국민은행의 강세가 유력하다. 두 팀은 모두 강력한 골밑을 바탕으로 한 '고공 농구'로 정상 도전에 나선다. 우리은행은 이종애-김계령-홍현희가 지키는 '트리플 포스트'에 센터 용병인 실비아 크롤리까지 가세해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아시아여자농구] 한국, 중국에 패해 준우승

    ... 김영옥(이상 19점)이 분전했지만 중국에 67-73으로 패배, 99년 일본 시즈오카 대회 이후 6년만의 아시아 정상 탈환 꿈이 문턱에서 좌절됐다. 하지만 한국은 2006 브라질 세계여자농구선수권대회 출전 티켓을 따냈다. 한국은 이날 정선민(14점)의 고감도 중거리슛 2방과 변연하, 김영옥의 3점포 3개를 앞세워 1쿼터 중반 17-11까지 앞서갔지만 중국에 연속 3점슛을 허용하고 잇따라 골밑을 내준 끝에 1쿼터를 21-19로 마감했다. 불안한 리드를 이어가던 한국은 2쿼터 ...

    연합뉴스 | 2005.06.27 00:00

  • [여자농구] 남북, 동반우승 가능할까

    ... 도전한다. 예선 4경기를 모두 이기며 1위로 4강에 오른 한국은 안정된 전력을 앞세워 99년 일본 시즈오카 대회 이후 6년만의 우승에 도전장을 냈다. 박명수 감독이 이끌고 있는 한국은 지난 해 아테네 올림픽에 출전하지 못했던 정선민과 전주원이 컴백한데다 변연하 등의 외곽포까지 불을 뿜고 있어 근래 몇 년간 가장 안정된 전력을 갖췄다는 평이다. 한국은 특히 예선에서 중국을 63-56으로 물리쳐 팀 사기도 크게 올라있다. 25일 열리는 일본과의 준결승을 이길 ...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박명수 감독, '중국 킬러'로 명예회복

    ... 3점포로 다시 달아나 승부를 결정지었다'고 전했다. 역전의 위기를 적절한 타임아웃으로 극복해낸 것. 이로써 박명수 감독은 지난 해 아테네 올림픽 부진으로 실추됐던 명예를 회복하게 됐다. 사실 아테네 올림픽 당시에는 대표팀이 정선민과 김지윤의 부상, 전주원의 은퇴 등으로 정상적인 전력이 갖춰지지 않은 상태였다는 것이 농구계의 지적이다. 23일 대만과의 예선 최종전을 이길 경우 예선 4위가 유력한 일본과 준결승을 치르게 되는 한국은 결승에서 다시 중국과 만날 ...

    연합뉴스 | 2005.06.23 00:00

  • 일본여자농구 하은주, 정선민과 맞대결

    ... 드디어 첫 선을 보인다. 7월 2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리는 여자프로농구 천안 국민은행과 샹송화장품 간의 친선 경기에 하은주의 출전이 유력하기 때문이다. 특히 이날 경기에는 국민은행의 주전 센터이자 한국 여자농구의 대들보인 정선민(31.185cm)이 하은주의 매치업 상대로 나설 것으로 보여 팬들의 큰 관심을 끌게 됐다. 지난 20일부터 샹송화장품과 천안 국민은행 연수원에서 합동 훈련 중인 이문규 국민은행 감독은 "부상에서 점차 회복해가는 단계인 듯 했다"면서 "21일 ...

    연합뉴스 | 2005.06.22 00:00

  • [아시아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첫승

    ...구대표팀이 일본을 꺾고 제21회 아시아여자농구선수권대회 첫승을 신고했다. 박명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여자농구팀은 20일(한국시간) 중국 친황다오에서 벌어진 대회 1부리그 첫날 일본과의 경기에서 3점슛 7개를 터트린 변연하(24점)와 정선민(20점)을 앞세워 108-62 완승을 거뒀다. 전반을 40-29로 마친 한국은 후반 들어 일방적으로 일본을 몰아붙이며 무려 46점차로 승리했다. 이날 복귀 후 공식경기에 나선 전주원은 11분간 출장해 3개의 리바운드를 낚았다. 한편 ...

    연합뉴스 | 2005.06.20 00:00

  • [여자농구] 한국, 월드리그 본선 진출권 획득

    ... 변연하와 김경희는 고감도 외곽포로 63-56으로 분위기를 한국 쪽으로 끌고 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4쿼터 시작과 함께 강압수비로 상대 실책을 연발시킨 한국은 김영옥의 노련한 경기운영과 종료 3분58초를 남긴 상황에서 정선민이 연속으로 정확한 미들슛을 터뜨리며 77-64로 리드, 승부를 사실상 결정지었다. 박명수 감독은 "초반 상대 리바운드를 잘 막지 못했으나 후반 시작 전 선수들에게 몸싸움과 박스아웃에 대해 주문을 했는데 선수들이 잘 소화한 것 같다"고 ...

    연합뉴스 | 2005.05.19 00:00

  • [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첫승

    ... 85-65로 물리치고 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이로써 1승을 올린 한국은 19일 강호 러시아, 20일 호주와 차례로 격돌해 상위 2팀에게만 주어지는 결선 티켓을 노린다. 김영옥을 포인트가드로, 골밑에 김계령(13점.7리바운드)과 정선민(13점.10리바운드)을 포진시킨 한국은 초반부터 골밑을 장악한 뒤 변연하, 김경희의 중거리슛이 불을 뿜어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었다. 한국은 1쿼터에서 변연하와 김경희가 3점슛 2개씩을 기록했고 김계령과 정선민이 4개씩의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첫승 ‥ 한국 85-65 일본

    ... 중,장거리포를 앞세워 일본을 85-65로 물리치고 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이로써 1승을 올린 한국은 19일 강호 러시아, 20일 호주와 차례로 격돌해 상위 2팀에게만 주어지는 결선 티켓을 노린다. 김영옥을 포인트가드로, 골밑에 김계령과 정선민을 포진시킨 한국은 초반부터 골밑을 장악한 뒤 변연하, 김경희의 중거리슛이 불을 뿜어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었다. 한국은 1쿼터에서 변연하와 김경희는 3점슛 2개씩을 기록했고 김계령과 정선민이 4개씩의 리바운드를 잡아 내며 29-14로 ...

    연합뉴스 | 2005.05.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