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시아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첫승

    ...구대표팀이 일본을 꺾고 제21회 아시아여자농구선수권대회 첫승을 신고했다. 박명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여자농구팀은 20일(한국시간) 중국 친황다오에서 벌어진 대회 1부리그 첫날 일본과의 경기에서 3점슛 7개를 터트린 변연하(24점)와 정선민(20점)을 앞세워 108-62 완승을 거뒀다. 전반을 40-29로 마친 한국은 후반 들어 일방적으로 일본을 몰아붙이며 무려 46점차로 승리했다. 이날 복귀 후 공식경기에 나선 전주원은 11분간 출장해 3개의 리바운드를 낚았다. 한편 ...

    연합뉴스 | 2005.06.20 00:00

  • [여자농구] 한국, 월드리그 본선 진출권 획득

    ... 변연하와 김경희는 고감도 외곽포로 63-56으로 분위기를 한국 쪽으로 끌고 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4쿼터 시작과 함께 강압수비로 상대 실책을 연발시킨 한국은 김영옥의 노련한 경기운영과 종료 3분58초를 남긴 상황에서 정선민이 연속으로 정확한 미들슛을 터뜨리며 77-64로 리드, 승부를 사실상 결정지었다. 박명수 감독은 "초반 상대 리바운드를 잘 막지 못했으나 후반 시작 전 선수들에게 몸싸움과 박스아웃에 대해 주문을 했는데 선수들이 잘 소화한 것 같다"고 ...

    연합뉴스 | 2005.05.19 00:00

  • [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첫승

    ... 85-65로 물리치고 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이로써 1승을 올린 한국은 19일 강호 러시아, 20일 호주와 차례로 격돌해 상위 2팀에게만 주어지는 결선 티켓을 노린다. 김영옥을 포인트가드로, 골밑에 김계령(13점.7리바운드)과 정선민(13점.10리바운드)을 포진시킨 한국은 초반부터 골밑을 장악한 뒤 변연하, 김경희의 중거리슛이 불을 뿜어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었다. 한국은 1쿼터에서 변연하와 김경희가 3점슛 2개씩을 기록했고 김계령과 정선민이 4개씩의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여자농구] 한국, 일본 꺾고 첫승 ‥ 한국 85-65 일본

    ... 중,장거리포를 앞세워 일본을 85-65로 물리치고 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이로써 1승을 올린 한국은 19일 강호 러시아, 20일 호주와 차례로 격돌해 상위 2팀에게만 주어지는 결선 티켓을 노린다. 김영옥을 포인트가드로, 골밑에 김계령과 정선민을 포진시킨 한국은 초반부터 골밑을 장악한 뒤 변연하, 김경희의 중거리슛이 불을 뿜어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었다. 한국은 1쿼터에서 변연하와 김경희는 3점슛 2개씩을 기록했고 김계령과 정선민이 4개씩의 리바운드를 잡아 내며 29-14로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여자농구대표 12명 최종 확정

    월드리그 예선전과 아시아여자농구대회에 출전할 여자국가농구대표 12명이 최종 확정됐다. 지난 2일 대표 후보 18명을 발표했던 대한농구협회는 6일 센터 정선민(국민은행)을 포함한 12명의 정예 멤버로 압축하고 오는 9일부터 박명수(우리은행) 감독의 지도 아래 강화훈련에 돌입한다. 이번에 최종 선발된 대표팀은 월드리그 예선전(18-20일.부천)과 제21회 아시아선수권대회 겸 세계선수권대회 예선전(6월 19-26일.중국)에 출전한다. ◇여자농구대표 ...

    연합뉴스 | 2005.05.06 00:00

  • 정선민 등 여자농구대표 후보 18명 선발

    월드리그 예선전과 아시아여자농구대회에 출전할 사령탑과 한국여자대표 후보 18명이 선정됐다. 대한농구협회는 2일 제2회 월드리그 예선전과 제21회 아시아여자농구대회를 이끌 사령탑에 박명수 우리은행 감독을 선임하고 `연봉퀸' 정선민(국민은행), 겨울리그 통합 최우수선수(MVP) 김영옥(우리은행) 등 대표 후보를 발탁했다. 박명수 감독은 지난 겨울리그에서 정규리그 및 챔피언전 우승을 일군 명장으로 중국의 벽에 도전하고 일본의 추격을 따돌릴 수 있는 적임자로 ...

    연합뉴스 | 2005.05.02 00:00

  • 하은주, 일본 여자농구대표 전격 발탁

    ... 하은주를 포함한 12명의 선수를 오는 6월 중국에서 열리는 아시아선수권대회에 출전시켜 시험 가동한 뒤 베이징올림픽까지 조련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라 하은주는 향후 국제무대에서 한국대표팀과 잦은 맞대결이 예상돼 `연봉퀸' 정선민(국민은행)이 185㎝에 불과한 한국으로서는 복병을 만난 셈이다. 하지만 "일본에서 챔프전 당시에도 진통제를 맞았다"는 하은주는 고질적인 무릎 부상을 안고 있어 풀타임을 뛰기 힘들다는 약점을 안고 있다. 조승연 전 여자농구연맹 전무는 ...

    연합뉴스 | 2005.04.20 00:00

  •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삼성생명, 챔프전 격돌

    ... 밀러(17점) 등 가드들의 공격력이 그 공백을메웠다. 우리은행은 연장 초반 53-52에서 김영옥의 드라이브인 레이업에 이어 이종애의 골밑슛, 밀러의 3점슛이 차례로 림에 꽂혀 종료 2분41초를 남기고 60-52로 승기를 잡았다. 국민은행은 정선민(23점), 티즐리 등이 3점슛을 시도하며 분발했지만 승부를 다시 뒤집기에는 시간이 모자랐다. 이문규 국민은행 감독은 "올 시즌 용병 농사를 잘못 지은 것 같다. 플레이를 해줘야하는데 공을 잡으면 무조건 집어던지니..."라고 말하며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김영옥, 생애 첫 여자농구 MVP 선정

    ... 비어드는 외국인선수로,7년간의 대만 활동을 접고 국내 무대에 돌아온 정진경(이상 신세계)은 신인선수로각각 뽑혔고 우수후보상(식스맨상)은 최윤아(신한은행)에 돌아갔다. '베스트 5'에는 김영옥과 함께 김지윤(금호생명), 변연하(삼성생명), 정선민,신정자(이상 국민은행)가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통계에 의한 주요 부문별 시상자는 득점상 비어드(544점), 리바운드상겐트(307개.신한은행), 어시스트상 김지윤(130개), 3점상 티즐리(63개.국민은행),스틸상 이미...

    연합뉴스 | 2005.03.08 00:00

  •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 '트리플 타워의 힘'

    ... 노련한 플레이에 말려 들었고, 비교적 정확한 슛 감각을 자랑하는 이종애와김계령 조차 자유투 6개를 모두 놓치면서 그대로 주저 앉을 뻔 했던 것. 그러나 이종애가 3쿼터 중반 터닝슛을 성공시키며 깨끗이 부진을 털어냈고, 홍현희가 정선민의 공을 가로채기 하는데 성공, 정선민의 4반칙을 이끌어내며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이후 5반칙 위기에 몰린 정선민을 앞에 두고 홍현희, 김계령은 국민은행의 코트를 맘껏 휘저으며 승기를 잡았고, 김계령은 4쿼터 ...

    연합뉴스 | 2005.03.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