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5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교비 유용 혐의' 황선혜 전 숙명여대 총장에 징역 2년 구형

    황 전 총장 측 "재정신청 기각 확정된 사건 공소 제기 안 돼" 교비를 학교 법인 소송비용 등으로 유용한 혐의로 기소된 황선혜 전 숙명여대 총장에게 검찰이 실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8일 서울남부지법 형사6단독 이주영 판사 심리로 ... 거부처분 취소소송 관련 등의 비용 약 9억9천만원을 교비로 지출한 혐의를 받는다. 사립학교법에 따르면 교비는 학교 교육에 직접 필요한 경비 외에 다른 용도로 사용할 수 없다. 이 사건은 숙명여대 전 교수 윤모씨가 2015년 황 전 ...

    한국경제 | 2020.07.08 19:14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이계선 베트남 대학 한국어과 최초 한국인 학과장

    탕롱대 초대 학과장…24년간 복무한 간호장교 출신의 '군인 정신' 46세에 베트남어 공부 시작해 통·번역…올해 처음 한국어 제자 배출 "군인정신으로 해낸 것 같습니다. " 2016년 한국인으로서는 최초로 베트남 대학의 한국어과 ... 밝혔다. 이 가운데 하나는 산학 연계 프로그램으로, 현지에 진출한 한국 기업 대표들을 초청해 특강을 열고 실무 교육을 병행한 것이다. 한국인과 베트남인 강사도 각각 10명과 12명으로 비슷하게 뒀다. 그는 "한국인이 이끄는 한국어과 ...

    한국경제 | 2020.07.08 09:43 | YONHAP

  • thumbnail
    김기찬 교수 "코로나 고비 넘으려면 '몰입 직원' 늘려야죠"

    ... 그런데 몸과 마음이 함께 출근하는 직원은 몇%나 되나요?” 지난달 25일 서울 대치동에 있는 한 기업 교육장. 김기찬 가톨릭대 경영학부 교수(61·사진)가 100여 명의 기업인 앞에서 이 같은 질문을 던지자 ... 리더십이죠.” 김 교수는 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도전’으로 요약되는 기업가 정신을 강조하며 “지금이야말로 자동차 영업을 위해 비행기를 탈 때”라며 “기업가 정신을 ...

    한국경제 | 2020.07.07 18:07 | 정의진

  • thumbnail
    경희대 '교수의 대학원생 성폭행 의혹' 은폐시도 논란

    ... 실태조사를 방해했다고 주장했다. A교수는 지난해 11월 자신이 지도하던 대학원생 B씨에게 술을 마시게 한 뒤 B씨가 정신을 잃자 성폭행한 혐의(준강간)로 지난달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 A교수 "함정에 빠졌다"…피해자 '꽃뱀'으로 ... 당국자들이 전화를 걸어와 "설문조사 배후가 누구냐", "조사 의도가 무엇이냐"며 운동본부 관계자를 압박하고 해당 대학교수들에게도 운동본부의 실태를 조사하라는 지시를 했다고 한다. 운동본부 관계자는 "설문조사를 시작하기 전부터 학교 ...

    한국경제 | 2020.07.07 07:10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한국유학생들, 대학등록금 15배 인상에 '술렁'

    ... 콩세유데타(국사원)는 지난 1일(현지시간) "외국인 학생에게 대학이 더 높은 등록금을 받는 것이 헌법상 무상교육의 원칙에 어긋나지 않는다"라고 판결했다. 이에 따라 한국 등 비유럽연합(EU) 국가에서 온 외국인 학생의 ... 준비하는 학생 중에는 갑작스러운 소식에 지원을 포기하려는 경우도 꽤 있다고 한다. 전씨는 "프랑스는 교육을 자본의 논리와 분리하는 68혁명의 정신이 남아있는 나라였는데, 이번 결정은 이전까지 지키고자 했던 가치를 망각하는 ...

    한국경제 | 2020.07.06 07:01 | YONHAP

  • thumbnail
    [한경 2020 이공계 대학 평가] '논문 우수' 이화여대, 11계단↑

    ... 1996년 세계 첫 여성공과대학을 설립했다. 2017년에는 공과대학을 엘텍(ELTEC)공과대학으로 개편했다. 엘텍은 공학교육을 통해 성취하려는 5대 핵심 역량인 수월성(E) 리더십(L) 과학기술(T) 기업가정신(E) 융합(C) 등을 뜻하는 ... 실적이 상위권에 들었다. 숭실대는 종합순위 23위에서 18위로 5계단 뛰어오르면서 20위권 안에 처음 진입했다. 교육의 질 부문에서 전년(23위)보다 15계단 뛴 7위에 오른 덕분이다. 숭실대의 엄격한 학사 관리가 이 같은 순위 급등에 ...

    한국경제 | 2020.07.05 17:34 | 양길성

  • thumbnail
    베트남의 숨겨진 보석, 동반 카르스트 고원 [인사이드 베트남]

    ... 나선형 길은 초보 라이더(rider)에겐 너무나 어려운 숙제였다. 급경사 길에서 기어를 바꾸랴, 핸들을 조정하랴 정신이 없다보니 결국 넘어지고 말았다. 다행히 긴팔과 긴바지를 입고 장갑까지 낀 덕분에 크게 다치지는 않았다. 이날의 ... 시설을 찾기 어려웠다. 학교를 세워봐야 교사들이 오지 않으려 하기 때문에 학교 운영 자체가 어렵다고 한다. 이 같은 교육 불평등은 갈수록 고지대와 저지대의 간극을 더 벌려 놓고 있다. 룽꾸를 끝으로 동반 카르스트 여행은 마무리됐다. ...

    한국경제 | 2020.07.05 09:57 | 박동휘

  • thumbnail
    삭감 시늉만 한 '35조 슈퍼 추경'…올해만 나랏빚 111조 급증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올 1학기 수업을 제대로 받지 못한 대학생에게 등록금 일부를 돌려주는 예산이다. 기재부는 “등록금 반환은 대학이 알아서 해야 할 사안”이라며 예산 지원을 반대했지만 국회와 교육부 등의 압박에 밀렸다. 고용유지 지원금은 노사정 합의정신 존중 명목으로 5168억원 증액됐다. 경영난에 빠진 기업이 근로자 휴직을 시행하면 휴업수당 일부를 정부가 보조해주는 사업이다. 청년 역세권 전세임대 융자 사업은 1900억원, ...

    한국경제 | 2020.07.03 23:25 | 서민준/고은이/김소현

  • thumbnail
    [속보]'사상 최대' 35.1조 규모 '3차 추경안' 예결위 통과

    ... 1조3067억원을 증액했지만 이보다 더 많은 1조5110억원을 감액한 결과다. 분야별로 순증액 액수가 가장 큰 분야는 보건·복지·고용이다. 총 4367억원이 순증했다. 최종 타결에는 이르지 못했지만 노사정 대타협 정신을 존중해 고용유지지원금을 증액했다. 교육 분야도 721억원 순증액됐다. 코로나19로 교육권이 침해당한 학생들의 등록금 반환을 촉진하기 위한 대학 간접 지원 한시예산 1000억원 증액도 반영됐다. 반면 순감액 폭이 가장 큰 분야는 ...

    한국경제 | 2020.07.03 22:03

  • thumbnail
    '코로나 극복' 사상 최대 3차 추경 예결위 통과…35.1조원

    ... 1조3천67억원을 증액했지만, 이보다 더 많은 1조5천110억원을 감액한 결과다. 분야별로 순증액 액수가 가장 큰 분야는 보건·복지·고용으로 총 4천367억원이 순증했다. 최종 타결에는 이르지 못했지만 노사정 대타협 정신을 존중해 고용유지지원금을 증액한 결과다. 교육 분야도 721억원 순증액됐다. 이 가운데는 코로나19로 교육권이 침해당한 학생의 등록금 반환을 촉진하기 위한 대학 간접 지원 한시 예산 1천억원 증액이 반영됐다. 순감액 폭이 가장 ...

    한국경제 | 2020.07.03 21: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