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4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전·세종·충남 총선 후보 등록 첫날 오전 41명 접수

    ... 민주당 10명, 통합당 9명, 우리공화당 1명, 국가혁명배당금당 1명, 무소속 2명 등 모두 23명이 후보 등록과 함께 선거전에 뛰어들었다. 충청권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공주·부여·청양에서는 민주당 박수현 전 의원과 통합당 정진석 의원이 오전 일찍 등록을 마쳤다. 문재인 정부 청와대 첫 대변인을 지낸 박 전 의원은 등록 직후 기자들과 만나 "대통령의 입이 아닌 공주·부여·청양 주민의 입이 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고,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지낸 정 의원은 ...

    한국경제 | 2020.03.26 12:09 | YONHAP

  • thumbnail
    [재산공개] 국회의원 평균재산 1위 정당은 통합당…34억3천만원

    ...6천218만2천원)·김삼화(100억9천384만원) 의원의 재산이 100억원을 넘었다. 통합당 의원 중 재산이 50억원 이상 100억원 미만인 자산가는 심재철·이은재·정우택·정진석·홍철호 의원 등 15명에 달했다. 민생당에서는 장병완 의원이 90억2천306만3천원으로 재산이 가장 많았고, 신용현(73억6천281만6천원)·주승용(71억1천135만6천원)·박주현(45억9천572만1천원) ...

    한국경제 | 2020.03.26 00:01 | YONHAP

  • thumbnail
    [재산공개] 다이아 반지·비올라·미술품…국회의원 이색 재산은

    ... 의원도 본인 명의의 JW메리어트호텔마르케스 헬스 회원권(3천200만원)과 배우자 명의 반얀트리 클럽엔스파 회원권(1억 2천만원)을 갖고 있었다. 윤 의원은 이스트밸리CC와 제일CC 등 2곳의 골프장 회원권도 보유했다. 통합당 정진석·이종구·강석호 의원은 신라호텔, 민생당 조배숙·민주당 조응천 의원은 리츠칼튼호텔(현 르메르디앙)의 헬스크럽 회원권을 신고했다. 이밖에 복수의 골프장 또는 리조트 회원권을 보유한 명단에는 최운열(3건) ...

    한국경제 | 2020.03.26 00:01 | YONHAP

  • thumbnail
    통합당 충남 후보들 "민주당 심판하고 자유민주주의 지켜달라"

    ... 이번 선거 전망에 관한 질문에 "총 11석에서 다수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날 합동 출정식에는 김태흠 도당위원장(보령‧서천)을 비롯해 천안갑 신범철, 천안을 이정만, 천안병 이창수, 아산갑 이명수, 아산을 박경귀, 당진 김동완, 서산‧태안 성일종, 공주‧부여‧청양 정진석, 홍성‧예산 홍문표, 논산·계룡·금산 박우석 예비후보와 박상돈 천안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 윤종일 천안5선거구 충남도의원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참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5 15:30 | YONHAP

  • thumbnail
    4·15 총선 '빅매치 대진표' 곳곳서 격전…종로·광진을·의정부갑

    ... 전북 전주병에서는 김성주 민주당 후보(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와 정동영 민생당 후보가 '리턴매치'를 벌인다. 충청권에서는 충남 공주·부여·청양에서 박수현 민주당 후보(전 청와대 대변인)와 정진석 통합당 후보(현 의원)가 다시 맞붙는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민주당 후보는 통합당 박덕흠 의원과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에서 대결한다. 도종환 민주당 의원은 충북 청주흥덕구에서 3선 고지에 오를지 주목된다. 노영민 ...

    한국경제 | 2020.03.24 09:48 | 김명일

  • thumbnail
    세월호 유가족, 총선 부적격 후보 명단 발표…황교안·이주영·조원진·차명진 등

    ... 18명이다.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를 포함해 김용남·김진태·김태흠·배준영·심재철·안상수·안홍준·이진숙·정유섭·정진석·주호영·차명진 등 미래통합당 전·현직의원 14명, 이정현·이주영 의원 등 무소속 2명, 조원진 자유공화당 공동대표, 홍문종 친박신당 대표 등이 명단에 포함됐다. 주최 측이 밝힌 ...

    한국경제 | 2020.03.19 15:26 | 김명일

  • thumbnail
    [4·15 격전지를 가다] 공주·부여·청양…통합 수성vs민주 탈환

    정진석 "문재인 정권 심판해야" vs 박수현 "저의 태도·정성 봐 달라" 전·현직 리턴매치…통합당 컷오프 김근태 무소속 출마 변수 미래통합당 정진석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전 의원의 진검승부가 성사된 공주·부여·청양은 충남지역 11개 선거구 가운데 최대 빅매치가 벌어지는 지역이다. 이 지역은 고(故) 김종필(JP) 전 총리와 이완구 전 총리의 ...

    한국경제 | 2020.03.15 06:12 | YONHAP

  • thumbnail
    [총선 D-30] 충남, 북부 민주·남부 통합 강세 속 곳곳 리턴매치

    ... 16년 만의 리턴매치를 벌이게 됐다. 아산을에서는 민주당 현역 강훈식 의원과 통합당 박경귀 전 한국당 당협위원장이 진검승부를 벌일 예정이다. 또 다른 관전 포인트는 전·현직 의원 간 리턴매치다. 공주·부여·청양에서는 통합당 현역 정진석 의원과 민주당 박수현 전 의원의 한판 대결이 다시 펼쳐진다. 20대 총선에서 정 의원은 박 전 의원을 3천367표 차로 따돌리고 당선됐다.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지낸 정 의원과 문재인 정부 청와대 초대 대변인으로 활동한 박 전 의원은 ...

    한국경제 | 2020.03.15 06:11 | YONHAP

  • thumbnail
    '국민 개헌 발안제 도입' 놓고 통합당 내 이견

    ... 1972년 유신헌법으로 폐지된 국민의 권리를 되돌려줘 민주주의를 회복하는 취지"라며 "당장 추진되는 것이 아니다. 진정한 논의는 4·15 총선으로 구성되는 21대 국회에서 국민의 뜻에 따라 이뤄질 것"이라 했다. 공동 발의자인 정진석 의원도 페이스북에서 "국민이 헌법 개정의 직접 주체가 되는 국민 발안제에 공감해 서명했다. 하지만 이렇게 총선을 코앞에 둔 시점에, 충분한 여론 수렴 없이 진행되는 무리한 개헌 논의에는 반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5월 새로 ...

    한국경제 | 2020.03.09 16:58 | YONHAP

  • thumbnail
    여야 공천 후폭풍…대전·충남 컷오프 인사들 무소속 출마

    ... 정 예비후보는 "제가 당을 배신한 게 아니라 당이 먼저 저를 배신했고, 당이 당원들을 버렸다"며 "당은 경쟁력 있는 후보 공천을 요구하는 당진시민을 철저히 무시했다"고 주장했다. 같은 당 김근태 공주·부여·청양 예비후보도 정진석 의원의 단수 공천에 반발하며 탈당했다. 그는 "경쟁자가 있음에도 민심을 묻는 경선 과정조차 생략한 채 일방적으로 공천을 행사한 정당을 탈당한다"며 "기득권을 비호하는 세력에 의한 일방적인 공천에 굴복하거나 좌시하지 않고 도전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0.03.09 10: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