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7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BS '1합시다' 與편향?…홍남기 "지하철 1번출구도 문제냐"(종합)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19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4·7 재보선을 편파적으로 관리했다는 국민의힘의 주장에 "선관위 판단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홍 총리대행은 이날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의 질의에 "선관위 판단에 대해 제가 이렇다고 저렇다고 말할 수 있는 위치가 아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 총리대행은 허 의원의 거듭된 질문에 "제가 답변하기 적절한 질문이 아니다"라며 최대한 의견 제시를 자제했다. 허 의원은 TBS의...

    한국경제 | 2021.04.19 21:00 | YONHAP

  • thumbnail
    TBS '1합시다' 與편향?…홍남기 "지하철 1번출구도 문제냐"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19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4·7 재보선을 편파적으로 관리했다는 국민의힘의 주장에 "선관위 판단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홍 총리대행은 이날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의 질의에 "선관위 판단에 대해 제가 이렇다고 저렇다고 말할 수 있는 위치가 아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 총리대행은 허 의원의 거듭된 질문에 "제가 답변하기 적절한 질문이 아니다"라며 최대한 의견 제시를 자제했다. 허 의원은 TBS의...

    한국경제 | 2021.04.19 17:20 | YONHAP

  • thumbnail
    한글 '매력'에 빠진 외국인…해외브랜드 곳곳에 한글 디자인

    ... 디자인을 선보였다. 같은 해 벨기에 유명 패션 디자이너 라프시몬스는 '상주곶감', '법성포 굴비' 등 한글이 쓰인 보자기 원단의 가방을 선보였다. 2019년에는 이탈리아의 고급 남성 패션 브랜드 에르메네질도 제냐가 가을·겨울 상품을 선보이며 브랜드명을 한글로 써넣은 점퍼와 니트를 출시했다. 한 패션업계 관계자는 "그룹 BTS의 인기로 한류가 널리 퍼졌고 이것이 한글에 대한 관심으로도 이어졌다"며 "특히 ...

    한국경제 | 2021.04.08 07:46 | 이미경

  • thumbnail
    스웨덴 아동복에 한글이?…글로벌 패션브랜드의 디자인 이유는

    ... 출시했다. 같은 해 벨기에 유명 패션 디자이너 라프시몬스는 '상주곶감', '법성포 굴비' 등 한글이 쓰인 보자기 원단의 가방을 선보였다. 2019년에는 이탈리아의 고급 남성 패션 브랜드 에르메네질도 제냐가 가을·겨울 상품으로 브랜드 이름을 한글로 써넣은 점퍼와 니트를 내놨다. 유명 브랜드 외에도 중국 전자상거래사이트 타오바오에서 판매하는 보세 의류에 '성동일' 등 한글이 새겨진 것이 국내에 알려져 화제가 ...

    한국경제 | 2021.04.08 06:30 | YONHAP

  • thumbnail
    세금 30만원 더 냈다고 투표소 공고문…野 "망신주기" 반발

    ... 액수는 1억1967만7000원이라며 실제로는 30만원을 더 낸 것이라고 지적했다. 선관위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이러한 내용을 담은 공고문을 투표소에 게시했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국민의힘 측은 "세금을 더 낸 것이 무슨 문제냐"며 "선관위가 '누락'이라는 악의적 단어를 사용해 망신주기를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철근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세금을 더 납부했는데 누락이라니 선관위 ...

    한국경제 | 2021.04.07 14:24 | 김명일

  • thumbnail
    "미나리·BTS 인기 와중 애틀랜타 총격…한국사회 큰 충격"[WSJ]

    ... 남부 아칸소주 농장으로 이주한 한인 가족 이야기를 담은 한국계 미국인 리 아이작 정(정이삭) 감독의 자전적 영화 '미나리'가 아카데미상 6개 부문 후보에 오르자 한국인들은 극장으로 달려가기도 했다.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는 제냐 리(25)씨는 10대 때 2년을 애틀랜타에서 지냈다. 그녀는 영화 '미나리'를 본 뒤 아시아계 미국인들이 영원히 외국인이자 보이지 않는 이들이 될 수도 있다고 생각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국 언론들도 애틀랜타 총격 사건에 ...

    한국경제 | 2021.03.22 16:21 | YONHAP

  • thumbnail
    [다산 칼럼] 제왕적 대통령제가 낳은 '윤석열 현상'

    ... 현상’은 대통령제 선거제도의 부산물임이 본질이다. ‘예측 가능한 정치’라는 측면에서 5년마다 ‘윤석열급’ 의외의 인물이 다시 나오는 현상이 바람직한지 의문이다. 하지만 윤석열 현상의 재발을 원천적으로 방지하기 위해서는 대통령제 권력 구조를 바꾸는 방법밖에 없다. 그러나 내각제냐 대통령제냐의 선택은 국민의 몫이고 국민은 압도적으로 대통령제를 선호한다. 또 5년 뒤 다른 윤석열의 등장이 숙명처럼 느껴진다.

    한국경제 | 2021.03.21 18:45

  • thumbnail
    與, '양산 사저' 野공세에 "역대급 폄훼 좌시 않겠다"

    ... 수용하지 않는 국민의힘은 LH 투기, 부동산 관련해 비판할 자격이 없다"고 직격했다. 김태년 대표 직무대행 겸 원내대표는 선대위에서 "퇴임 후 고향에 귀농해 자연인, 시민으로 평범하게 여생을 보내시겠다는 것이 정쟁 도구로 활용할 문제냐"며 "대통령을 선거판 정쟁에 끌어들이지 말라"고 말했다. 영농 관련 지출 내역을 공개하라고 촉구한 주호영 원내대표에게는 "비료비, 농약비 내역까지 공개하라는 것은 정말로 좀스럽지 않나. 민망하다"고 지적했다. 이낙연 공동 상임선대위원장도 ...

    한국경제 | 2021.03.15 11:33 | YONHAP

  • thumbnail
    아일랜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용 일시중단 결정

    ... 정보를 받고 신뢰를 확보할 때까지는 임시 중단 조치가 "필수"라고 덧붙였다. 버틀러 교수는 이번 주말까지는 조사를 마치길 바란다며 혈전은 백신 접종과는 관계없이 발생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특정 `제조단위(batch)`의 문제냐는 질문에 "여러 제조단위"에 걸친 사안이라고 답했다. 노르웨이 보건 당국은 13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고 출혈, 혈전,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을 보이는 사례에 관해 유럽연합(EU)의 의약품 규제당국인 유럽의약품청(EMA)과 함께 ...

    한국경제TV | 2021.03.14 23:12

  • thumbnail
    아일랜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용 일시중단…"예방조치 차원"

    ... 정보를 받고 신뢰를 확보할 때까지는 임시 중단 조치가 "필수"라고 덧붙였다. 버틀러 교수는 이번 주말까지는 조사를 마치길 바란다며 혈전은 백신 접종과는 관계없이 발생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특정 '제조단위(batch)'의 문제냐는 질문에 "여러 제조단위"에 걸친 사안이라고 답했다. 노르웨이 보건 당국은 13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고 출혈, 혈전,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을 보이는 사례에 관해 유럽연합(EU)의 의약품 규제당국인 유럽의약품청(EMA)과 함께 ...

    한국경제 | 2021.03.14 23: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