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예산소위서 '제로페이' 공방…"잘못된 정책" vs "시간줘야"

    '문산∼도라산 고속도로 건설사업'도 도마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14일 예산안조정소위에서는 서울시의 '제로페이' 사업을 두고 여야간 공방이 벌어졌다. 제로페이는 서울시가 역점을 두고 시행 중인 소상공인 전용결제 시스템으로, 중소기업벤처부는 이 사업에 122억원을 편성했다. 지난해 출시 이후 신용카드 대비 사용 건수는 0.018%, 이용금액은 0.007%에 불과해 효용성에 대한 논란이 일었다. 자유한국당은 제로페이를 '오히려 소상공인을 망하게 ...

    한국경제 | 2019.11.14 17:18 | YONHAP

  • thumbnail
    2019년 서울시 10대 정책 투표…따릉이 3년 연속 1위 도전

    서울시는 올해의 10대 정책을 뽑는 시민 투표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2년 연속 1위에 오른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포함해 올해 시행한 굵직한 정책 30개가 후보로 올랐다. 간편결제서비스 제로페이, 서울로7017, 청년수당, 역세권 청년주택, 신혼부부 주거지원, 세운상가 재생사업, 서울형 유급병가, 서울민주주의위원회 등 박원순 서울시장의 역점 사업들이 평가를 받는다. 마곡 서울식물원, 공공 헌책방 서울책보고, 권역별 시립도서관, 동북선 ...

    한국경제 | 2019.11.13 11:15 | YONHAP

  • thumbnail
    부산 지역화폐 운영대행사에 KT…상인단체 "제로페이형 반대"

    일부 소상공인 단체 감사청구와 거부 운동 벌이기로 부산 지역화폐인 '동백전' 운영대행사로 KT가 선정됐다. 일부 상인단체는 이미 실패가 검증된 제로페이형 지역화폐로 전락할 우려가 있다며 감사를 청구하는 한편 거부 운동을 벌이기로 했다. 부산시는 11일 KT가 인천 지역화폐 운영대행사인 코나아이를 누르고 부산 운영대행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T는 부산시가 올해 발행 예정인 300억원 규모 지역화폐와 내년 발행하는 최대 1조원 규모 지역화폐 ...

    한국경제 | 2019.11.11 10:13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내년 예산 500조 못넘긴다…순삭감 목표액 14조5천억"(종합)

    "500조 넘지 못하게…국민분열·대북굴욕·가짜일자리·총선매표용 예산 삭감" 정용기, 신재생에너지·광화문1번가·대북경협사업·제로페이 등 삭감 예고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10일 국회의 내년도 예산안 심사와 관련, "정치적 목적을 위한 예산, 특정 세력을 위한 눈먼 돈 예산, 미래를 생각하지 않는 욜로(YOLO·You Only Live Once) 예산은 모조리 찾아내 삭감할 것"이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예산정책 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2019.11.10 17:58 | YONHAP

  • thumbnail
    코리아 세일페스타 기간 음성 전통시장서 가을축제

    ... 민속놀이가 열리고, 17일에는 비빔밥을 만들어 함께 먹으며 밥 속에 있는 금반지 등 경품을 찾는 이벤트, 김장하기 체험행사가 개최된다. 이날도 시장 방문객들의 흥을 돋우는 무대가 마련된다. QR코드를 이용한 모바일 간편 결제인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해 제로페이로 결제하면 상품권을 준다. 전통시장 내 점포에서 물품을 구매한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TV 등 경품도 지급한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마련한 축제"라며"다양한 지원 시책을 ...

    한국경제 | 2019.11.07 16:31 | YONHAP

  • thumbnail
    가맹점주協 "카카오페이, 제로페이와 수수료 체계 일치시켜야"

    전국가맹점주협의회는 7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카카오페이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수수료를 제로페이 수준으로 낮추라고 요구했다. 협의회는 "카카오페이가 신용카드 수수료 1.5% 내외보다 높은 고율인 2.5% 안팎의 수수료 체계를 유지한 채 제로페이에 참여하기로 했다"며 "제로페이는 자영업자에게만 일방적으로 전가된 부당한 지급 결제 수수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입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카카오페이는 연 매출 3억원 이하 소상공인 대상으로 ...

    한국경제 | 2019.11.07 09:40 | YONHAP

  • thumbnail
    "제로페이는 4차 산업혁명 시대 경부고속道"

    제로페이는 서비스가 아니라 인프라입니다. 비유하자면 제로페이는 경부고속도로, 간편결제 사업자들은 그 위를 달리는 자동차인 셈이죠.”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사진)은 4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제로페이가 ‘관치페이’라는 인식에 갇혀 저평가되고 있다”고 말했다. 재단법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를 민간으로 이양하기 위해 설립된 기관이다. B2B(기업 간 거래) 핀테크 ...

    한국경제 | 2019.11.04 17:20 | 김남영

  • thumbnail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출범…“제로페이 2년 후 사람들 생활될 것”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이 4일 오전 서울시 중구 연세재단세브란스빌딩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 4일 공식 출범하고 제로페이를 세계 최고의 직불 결제 인프라로 만들기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현재 30만개에 불과한 제로페이 가맹점수를 2021년 3월까지 100만개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이날 오전 서울시 중구 연세재단세브란스빌딩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2년 후에는 ...

    조세일보 | 2019.11.04 15:10

  • thumbnail
    제로페이 11개월간 누적결제액 470억원 넘겨…가맹점 30만곳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제로페이 성과 발표…내년 상반기까지 50만곳 확보 계획 소상공인의 카드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난해 말 출시된 간편결제 서비스 '제로페이'가 11개월간 누적 결제액 470억원을 돌파했다고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하 진흥원)이 4일 밝혔다. 제로페이를 운영하는 민간 재단법인인 진흥원은 이날 서울 연세재단세브란스빌딩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제로페이 출시 1년을 앞두고 그동안의 성과를 공유했다. 진흥원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19.11.04 11:38 | YONHAP

  • thumbnail
    가맹점주協 "수수료 높은 카카오페이 제로페이 참여 부적절"

    각종 업계 가맹점주로 이뤄진 가맹점주협의회는 3일 카카오페이가 현행 수수료 체계를 유지한 채 제로페이에 참여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며 반대 입장을 냈다. 협의회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신용카드 수수료 1.5% 안팎보다 높은 2.5% 내외의 고율 수수료를 받는 카카오페이가 현재 수수료 체계를 유지하며 제로페이 플랫폼 사업자로 참여 신청한 것이 승인돼 우려가 크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카카오페이는 소상공인 대상으로 가맹점 수수료를 받지 않는 '판매자 ...

    한국경제 | 2019.11.03 15:4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