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검언유착' 수사심의위, 한동훈 수사중단·이동재 기소 권고

    ... 의견서에는 이 전 기자에 강요 미수 혐의를 적용하기 어렵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검언유착' 사건은 이 전 기자가 올해 초 신라젠 의혹을 취재하면서 한 검사장과 공모해 이철 전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대표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비리를 제보하라고 협박했다는 의혹이 골자다. 검찰 내부에서는 이번 사건이 제보자 지모 씨와 일부 정치인·언론 등이 모의한 '함정 취재'에서 시작됐다며 '권언유착' 의혹도 제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4 21:00 | YONHAP

  • thumbnail
    이철 측 변호사 "'검언유착' 몸통은 한동훈, 기자는 대리인"

    ... 전 대표에게 유 이사장이 VIK에서 강연을 하고 받은 강연료 액수를 물었고 이 전 대표는 60만원이라고 답했다고 장 변호사는 전했다. '검언유착' 사건은 이 전 기자가 올해 초 신라젠 의혹을 취재하면서 한 검사장과 공모해 이 전 대표에게 유 이사장 비리를 제보하라고 협박했다는 의혹이 골자다. 검찰 내부에서는 이번 사건이 제보자 지모 씨와 일부 정치인·언론 등이 모의한 '함정 취재'에서 시작됐다며 '권언유착' 의혹도 제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4 18:24 | YONHAP

  • thumbnail
    서울대, 조국 논문 표절 '위반 정도 경미' 결론

    ... 1997년 미국 버클리 캘리포니아대 로스쿨에 제출한 박사학위 논문이 영국과 미국 교수의 논문을 수십 곳 베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서울대는 두 의혹에 대해 예비조사, 본조사를 거친 뒤 연진위 조사에 착수했다. 서울대 관계자는 "오늘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 최종 결과를 조 전 장관 본인과 의혹 제보자들에게 송부했다. 페이스북에 게시된 내용이 맞다"며 "조 전 장관에 대한 연구진실성위원회는 공식 종결됐고 징계는 없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4 18:19 | YONHAP

  • thumbnail
    '검언유착' 수사심의위 시작…'유시민 털기' 공모여부 쟁점

    ... 의혹을 캐내기 위해 이 전 대표에게 다섯 통의 편지를 보내 협박한 것으로 의심한다. 이 과정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의 최측근으로 알려진 한동훈 검사장이 이 전 기자와 공모했다는 의혹도 제기된 상황이다. 이 전 대표의 대리인을 자처한 제보자 지모 씨 등이 '검언유착' 프레임을 만들기 위해 '공작'을 꾸몄는지도 쟁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수사팀과 사건관계인들은 이날 30페이지 이내의 의견서를 수사심의위에 제출하고 각자의 의견을 발표할 예정이다. 대검 형사부도 이 전 기자에게 ...

    한국경제 | 2020.07.24 14:22 | YONHAP

  • thumbnail
    '한동훈-채널A 기자 녹취록' KBS 제보자 검찰 고발돼

    법치주의 바로 세우기 행동연대(법세련)는 '성명불상 취재원'이 이동재(35·구속) 전 채널A 기자와 한동훈(47·사법연수원 27기) 검사장의 허위 녹취록을 KBS에 제보해 수사 개입을 시도했다며 24일 취재원을 위계에 의한 업무방해 혐의로 서울남부지검에 고발했다. 법세련은 "이번 KBS 오보 내용은 '검언유착 사건' 수사와 수사심의위원회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점에서 사안이 심각하다"며 "사실상 보도를 통해 수사 개입을 시도한 것과 마찬가지...

    한국경제 | 2020.07.24 10:50 | YONHAP

  • thumbnail
    '검언유착' 수사심의위 오늘 개최…수사·기소 여부 판단

    ... 제시돼 검토될 것으로 보인다. 이 전 기자와 한 검사장은 모두 관련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이철 전 대표는 이 전 기자의 편지를 받고 공포심을 느꼈다는 취지로 검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대표의 대리인을 자처한 제보자 지모 씨 등이 '검언유착' 프레임을 만들기 위해 '공작'을 꾸몄는지도 쟁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전 기자 측은 지씨가 한 검사장과의 친분을 과시하도록 이 전 기자를 유도한 뒤에 이를 '검언유착' 정황으로 만들어 MBC에 제보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7.24 05:00 | YONHAP

  • thumbnail
    24일 '검언유착' 수사심의委…'대검-중앙지검 공방' 예고

    ...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대표 측을 협박하고 여권 인사의 비리를 캐내려 했다는 의혹을 수사하고 있다. 대검 측은 이 전 기자와 한 검사장이 지난 2월 13일 부산고검에서 나눈 녹취록, 이 전 기자와 의혹을 처음 제보한 ‘제보자 X’(지모씨) 간 대화록 등을 분석할 때 강요미수죄 적용이 어렵다는 내용을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수사심의위 운영 지침에 따르면 심의에 필요한 경우 심의위는 관련 부서의 의견을 듣거나 관련 부서로부터 자료를 받을 ...

    한국경제 | 2020.07.23 17:33 | 안효주

  • thumbnail
    '제보자들' 트레일러 기사를 죽음으로 몰아간 사연은?

    제보자들’ 억울한 죽음을 맞은 트레일러 기사의 사연이 밝혀진다. 금일 저녁(22일) 8시 55분 방송되는 KBS2TV ‘제보자들’에는 하청업체 건설 근로자로 일하고 있던 44살 故고정남 씨의 죽음에 대해 알아본다. 지난 2일 사촌 동생의 죽음이 억울해 도와달라는 제보 한 통이 들어왔다. 트레일러 운전기사였던 동생이 도로를 청소하는 기계에 깔려 사망했다는 것이다. 제보자이자 정남 씨의 사촌 형인 진성(가명) ...

    스타엔 | 2020.07.22 19:43

  • thumbnail
    이동재 측 "녹취록 공개, '환담'이 공모냐"…한동훈 검찰 조사

    ... 대화에서 협박 수단인 편지의 내용이나 발송 시점, 수사 상황 등에 대한 구체적인 상의가 없으므로 공모라고 볼 수 없으며 '덕담' 취지의 발언이었다고 주장한다. 앞서 한 검사장은 "이 기자와 '제보자X'(지모씨) 간 (녹취록) 대화에서 언급되는 내용의 발언을 하거나 취재에 관여한 사실이 전혀 없다"며 "저를 끌어들이려는 (지씨의) 계획에 넘어간 이 기자가 제 이름을 도용한 것으로, 저는 그 피해자"라고 ...

    한국경제 | 2020.07.22 16:37 | 안효주/양길성

  • thumbnail
    "제보자, 채널A 기자 몰카 찍고 왜 또 만났나" 변호인 공개질의

    '녹취록 편집' 의혹 제기에 "녹음파일도 공개하겠다"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으로 구속된 이동재(35) 전 채널A 기자의 변호인이 최근 공개한 한동훈(47·사법연수원 27기) 검사장과의 대화 녹취록이 편집됐다는 의혹 제기에 "녹음파일을 공개하겠다"며 반박했다. 이 기자 측은 의혹을 MBC에 제보한 지모(55)씨가 지난 3월 이 기자와 만남을 몰래 촬영한 뒤 취재를 중단시키지 않고 재차 만난 이유가 뭔지 공개적으로 질의했다. 이 기자를 변호...

    한국경제 | 2020.07.22 11: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