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펀치' 김래원, 거듭된 좌절에도 포기는 없다 "법은 하나"

    ... 싸우고 있는 상황. '박정환 게이트'를 공모하며 정환의 무덤에 모든 허물을 덮어씌우려는 둘을 상대로 “법은 하나”라는 선전포고 속에 마지막 불꽃을 태우고 있다. 하지만 상황은 절망적이다. 이태준의 목줄을 잡기 위해 20년 오른팔 조강재(박혁권 분)를 쳐내고, 청와대 비서실장의 비위행위를 덮어주는 대가로 검찰총장 자리에서 이태준을 몰아낼 거래를 성사시켰지만, 순간순간의 상황 변화와 각자의 욕망에 충실한 이들은 약속을 헌신짝처럼 내버리기 일쑤였다. 검찰 '악의 축'이라며 이태준을 ...

    한국경제TV | 2015.01.27 10:13

  • thumbnail
    '펀치' 조재현 vs 최명길, 대권 야망 바통터치…'끝 없는 아귀다툼'

    ... 위한 다음 스텝으로 총리직을 노렸다. 유력한 총리 후보들을 이태준을 시켜 모두 제거했고, 우아함을 잃지 않은 채 총리지명을 수락하는 것으로 대권에 한발자국 다가섰다. 하지만 이태준의 반격의 칼날도 무뎌지진 않았다. 20년 심복 조강재(박혁권)를 잃은 뒤 잠시나마 무력했던 이태준은 “대가댁 마님 청지기나 할라고 요래 살아온 기 아이데이”라며 오른팔을 다시 장착하는 것으로 윤지숙의 청와대행을 가만히 지켜보고만 있지 않을 것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박정환의 ...

    bntnews | 2015.01.27 09:56

  • thumbnail
    '펀치' 김래원, 분노와 절망이 만든 불꽃같은 생명력…'포기는 없다'

    ... 있는 상황. '박정환 게이트'를 공모하며 박정환의 무덤에 모든 허물을 덮어씌우려는 둘을 상대로 “법은 하나”라는 선전포고 속에 마지막 불꽃을 태우고 있다. 하지만 상황은 절망적인 편이다. 이태준의 목줄을 잡기 위해 20년 오른팔 조강재(박혁권)를 쳐내고, 청와대 비서실장의 비위행위를 덮어주는 대가로 검찰총장 자리에서 이태준을 몰아낼 거래를 성사시켰지만, 순간순간의 상황 변화와 각자의 욕망에 충실한 이들은 약속을 헌신짝처럼 내버리기 일쑤다. 검찰 '악의 축'이라며 이태준을 ...

    bntnews | 2015.01.27 09:27

  • `펀치` 최명길, 조재현 목줄 쥐고 `법무부 장관에서 대통령으로` 기대UP

    ... 조재현이 검찰총장 자리를 지키려고 최명길의 개가 됐다. 26일 방송된 SBS 드라마 `펀치`에서 이태준(조재현)은 윤지숙(최명길)에게 충성을 맹세했다. 이태준은 박정환에 의해 검찰총장 퇴임 위기에 놓였다. 막막한 이태준은 교도소로 조강재를 찾아갔고, 조강재는 20년 함께해온 이태준에게 마지막으로 윤지숙을 찾아가 뒤를 봐주고 기회를 노리라고 조언했다. 이에 이태준은 지푸라기를 잡는 심정으로 윤지숙을 찾아가 윤지숙 아들 이상영의 병역비리가 저장된 칩을 내밀며 "내가 ...

    한국경제TV | 2015.01.27 09:14

  • thumbnail
    '펀치' 조재현 최명길, 대권 야망 바통터치 '끝 없는 욕망'

    ... 단계로 총리직을 노렸다. 잠시나마 윤지숙의 ‘개’가 된 이태준은 유력한 총리 후보들을 모두 제거했고, 이에 윤지숙은 총리지명을 수락하는 것으로 대권에 한발 다가섰다. 하지만 이태준은 반격도 준비했다. 조강재(박혁권)를 잃은 뒤 잠시 무력했던 이태준은 “대가댁 마님 청지기나 할라고 요래 살아온 기 아이데이”라며 오른팔 장착을 예고했다. 윤지숙의 권력 야망에 목숨을 던져 막아서려는 이태준과 박정환의 절박한 의지가 맞붙어 어떤 결과를 얻어낼지 ...

    텐아시아 | 2015.01.27 08:44 | 황성운

  • `펀치` 박혁권, "함께 먹은 밥, 함께 마신 술, 함께 꾼 꿈이 너무 많다" 조재현 편에 서

    조강재(박혁권)가 이태준(조재현)에게 조언했다. 1월 26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펀치'(연출 이명우, 극본 박경수)에서는 조강재(박혁권)을 찾아간 이태준(조재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태준(조재현)은 조강재(박혁권)에게 “7년 전에 왜 정환(김래원)이를 내 옆에 데리고 와서 이 사단을 만드냐. 정환이가 나 넘어뜨렸다. 내가 너한테 우는 소리도 한다”라며 가볍게 웃어넘겼다. 이에 놀란 조강재(박혁권)는 “윤지숙(최명길) 장관을 만나라.”라고 ...

    한국경제TV | 2015.01.27 08:40

  • '펀치' 김래원, 분노와 절망이 만드는 불꽃같은 생명력

    ... 싸우고 있는 상황. '박정환 게이트'를 공모하며 정환의 무덤에 모든 허물을 덮어씌우려는 둘을 상대로 법은 하나라는 선전포고 속에 마지막 불꽃을 태우고 있다. 하지만 상황은 절망적인 편이다. 이태준의 목줄을 잡기 위해 20년 오른팔 조강재(박혁권)를 쳐내고, 청와대 비서실장의 비위행위를 덮어주는 대가로 검찰총장 자리에서 이태준을 몰아낼 거래를 성사시켰지만, 순간순간의 상황 변화와 각자의 욕망에 충실한 이들은 약속을 헌신짝처럼 내버리기 일쑤다. 검찰 '악의 축'이라며 이태준을 ...

    한국경제TV | 2015.01.27 08:12

  • '펀치' 조재현 쳐내는 것이 목표라던 최명길, 최고 권력 제안에 변심 '충격'

    ... 위한 다음 스텝으로 총리직을 노렸다. 유력한 총리 후보들을 이태준을 시켜 모두 제거했고, 우아함을 잃지 않은 채 총리지명을 수락하는 것으로 대권에 한발자국 다가섰다. 하지만 이태준의 반격의 칼날도 무뎌지진 않았다. 20년 심복 조강재(박혁권)를 잃은 뒤 잠시나마 무력했던 이태준은 “대가댁 마님 청지기나 할라고 요래 살아온 기 아이데이”라며 오른팔을 다시 장착하는 것으로 윤지숙의 청와대행을 가만히 지켜보고만 있지 않을 것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박정환의 ...

    한국경제TV | 2015.01.27 08:11

  • '펀치' 조재현의 야망, 청와대로 향했다 '대권 도전 박차'

    ... 최고 권력인 대권에 도전하기로 결심하며 위험한 파워 게임에 돌진하는 이태준(조재현 분)의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기업비리와 병역비리 수사로 국민적 인기를 업은 이태준은 다음 목표로 대권을 가슴에 품었다. 하지만 20년 오른팔 조강재(박혁권 분)의 스폰서 검사 파문으로 이미지가 추락하자 더 센 상대인 청와대 비서실장을 겨냥해 자녀 교수 임용 특혜 의혹을 제기했다. 이런 가운데 이태준은 그의 대권 도전을 막아서려는 박정환(김래원 분)의 반격에 맞닥뜨리게 되는 ...

    한국경제TV | 2015.01.26 14:12

  • `펀치` 김래원, 김아중에게 눈물로 고백 "살고 싶다"

    ... 김아중에게 눈물로 고백 "살고 싶다" `펀치`에서 김래원이 "나 살고싶다"라며 오열했다. 20일 방송된 SBS 드라마 `펀치`에서 뇌종양 시한부 선고를 받은 후 처음으로 소리 내 오열하는 박정환(김래원)이 그려졌다. 이날 `펀치`에서 조강재(박혁권)는 박정환의 시한부 진단을 대대적으로 공표해 박정환이 진행하는 수사에 혼선을 주었다. 이는 의도치 않게 박정환 어머니(송옥숙)에게까지 큰 타격을 입혔다. 박정환이 시한부 진단을 받았단 걸 눈치챈 송옥숙은 "네 아버지 보내고 ...

    한국경제TV | 2015.01.21 18: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