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홍명보호 '한지붕 두 정예부대' 눈에 띄네

    ... '희생정신'을 주문했으나 강요를 통해 백업요원들의 컨디션을 유지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많았다. 홍명보호가 가동하는 실력이 비슷한 두 전열, 서로 경쟁하는 공격진, 미드필드진, 수비진 조합이 팀 내의 알력도 막을지 기대된다. 과거 조광래호, 최강희호에서는 주전이 대접받고 비주전이 소외되는 차별 분위기가 굳어져 이들 사이의 갈등이 경기력 약화로 이어지는 폐단이 있었다. ◇ 홍명보호 '한지붕 두 정예부대'(4-2-3-1) ┌────┬────────────────...

    연합뉴스 | 2013.09.05 10:14

  • 유럽파 충전한 홍명보號 아이티전 '첫 승리 축배들자'

    ... 이끌었지만 곽태휘의 가세로 변화가 불가피하게 됐다. 홍정호가 최근 허리뼈에 타박상을 입은 게 변수지만 정상적으로 대표팀 훈련을 치르고 있어 출전에 무리는 없는 상태인 것으로 보이는 만큼 홍정호-곽태휘 조합도 가능하다. 곽태휘는 '조광래호' 시절에 홍정호와 중앙 수비를 맡아본 적이 있다. 왼쪽 풀백은 유럽파인 박주호(마인츠)와 윤석영(QPR)이 경쟁한다. 박주호가 상대적으로 소속팀에서 주전으로 나서는 반면 윤석영은 백업 요원으로 빠져 출전 기회가 적은 점을 감안하며 ...

    연합뉴스 | 2013.09.04 09:56

  • 쿠웨이트와 비기기만 해도 되지만…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은 내년 2월 쿠웨이트와의 마지막 홈 경기에서 비기기만 해도 자력으로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 예선에 진출한다. 한국은 15일 베이루트에서 열린 아시아지역 3차 예선 B조 5차전에서 레바논에 1-2로 쓰라린 패배를 당했고,같은 조의 쿠웨이트는 아랍에미리트를 2-1로 꺾고 승점 8점을 쌓아 조 3위에 올랐다. 승점 10점으로 레바논과 동점을 이룬 한국은 골 득실에서 앞서 B조 1위를 지켰다. 한국이 홈에서 쿠웨이트...

    한국경제 | 2011.11.16 00:00 | 서기열

  • 조광래號, 해외파 부진 속 K리거 맹활약

    국내파 이용래·홍정호·이승기 '핵심자원' 부상 중동 원정에 나선 축구대표팀에서 K리그 소속 선수들의 활약이 두드러지는 가운데 해외파 선수들의 하락세가 이어지면서 코칭스태프의 고민이 커지고 있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올해 1월 아시안컵을 시작으로 총 16경기를 펼쳐 10승5무1패(아시안컵 4강전 승부차기 패는 무승부 처리)의 준수한 성적을 기록했다. 이 기간에 박주영(아스널)은 대표팀의 골잡이로 총 10골을 터트렸고, 지동원(...

    연합뉴스 | 2011.11.15 00:00

  • 조광래호, 15일 레바논戰…"최종예선 진출권 마침표"

    '중동의 다크호스 레바논을 넘어라.' 8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15일 밤 9시30분 레바논의 수도 베이루트에서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지역예선 5차전을 갖는다. 한국은 이번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고 최종예선 진출권 확보에 마침표를 찍는다는 각오다. 한국은 B조에서 3승1무(승점 10)로 레바논(승점 7),쿠웨이트(승점 5),아랍에미리트(승점 0)를 제치고 선두를 달리고 있어 레바논전에서 승리하면 남은 경기에 ...

    한국경제 | 2011.11.15 00:00 | 서기열

  • 박주영·기성용 공백, 백업 요원 카드로 넘는다

    ... 친선경기 때 대표팀에 데뷔해 A매치 통산 38경기에 나서 10골을 터트렸다. 한때 박주영과 투톱을 이뤘던 이근호는 2010년 남아공월드컵 최종명단과 올해 1월 아시안컵 최종명단에 거푸 탈락하는 불운을 겪어야만 했다. 지난 3월 '조광래호'에 첫 승선한 이근호는 온두라스와의 평가전(4-0승)에서 마무리골을 넣으면서 백업 공격수 자리를 차지했고, 이번 UAE 원정에서 교체출전해 귀중한 결승을 터트려 조 감독의 눈도장을 받았다. 손흥민도 UAE전에 후반시작과 함께 ...

    연합뉴스 | 2011.11.12 00:00

  • 조광래號, 오늘 밤 UAE와 격돌 '박주영 선봉'

    축구대표팀이 '중동킬러' 박주영(아스널)과 수비형 미드필더로 '깜짝' 변신하는 홍정호(제주)의 발끝을 앞세워 힘겨운 중동 2연전의 첫 승리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1일 오후 9시45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알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UAE와 2014 브라질 월드컵 3차 예선 4차전 원정경기를 치른다. 한국은 UAE와의 역대전적에서 10승5무2패로 앞서고 있는 가운데 2006년 1월 UAE와 친...

    연합뉴스 | 2011.11.11 00:00

  • 오늘의 주요 뉴스(오전 9시)

    조세·회계 ◆비과세 '녹색저축' 활성화…녹색산업 투자비율 하향조정 추진 ◆박재완 "유사석유 용제(溶劑) 과세, 좋은 아이디어" ◆음식점업 '의제매입세액 공제율' 상향조정, 영구화 추진 ◆상가·오피스텔 보유자, "내년 세부담 늘어난다" ◆고속버스 요금, 부가세 면제 추진 ◆한·EU FTA 관세특혜, "수출기업 절반은 그림의 떡" 정치 ◆한·미 FTA 막판 진통..본회의 무산될 듯 ◆李대통령 "與 쇄신파 요구? 침묵이 대답" ◆與...

    조세일보 | 2011.11.10 00:00

  • 기성용 '별다른 이상징후 없다'…출국 일정 조율

    ... UAE전에 내보내는 대신 빨리 현지적응을 마쳐 사실상 최종예선 진출 여부가 결정되는 레바논과의 3차 예선 5차전에 투입할 공산이 크다. 조 감독이 기성용의 대표팀 합류를 서두르는 이유도 빠른 현지적응에 대한 필요성 때문이다. '조광래호' 출범 이후 치른 19경기에 모두 나서면서 대표팀의 중원을 지킨 기성용이 사실상 UAE전에 나서기 어렵게 되면서 조 감독은 '더블 볼란테'의 구성을 놓고 고심하게 됐다. 현재 대표팀의 구성에서 기성용을 대신할 자원은 윤빛가람(경남)이 ...

    연합뉴스 | 2011.11.08 00:00

  • 조광래號, 4일 UAE로 출국 '지옥의 중동 2연전'

    8회 연속 월드컵축구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축구대표팀이 중동의 '모래폭풍'을 뚫고 2014 브라질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진출권 확보에 나선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4일 밤 인천공항을 통해 월드컵 3차 예선 4차전(한국시간 11일 오후 9시45분)이 열리는 아랍에미리트(UAE)로 출발한다. 대표팀은 UAE와 3차 예선 4차전을 마치면 곧바로 레바논의 베이루트로 이동해 한국시간으로 15일 오후 9시30분 예정된 레바논 대표팀...

    연합뉴스 | 2011.1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