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광래호, 11일 UAE와 격돌 '모래바람 잠재워라'

    ... 자리를 내주고 수비형 미드필더로 내려갔던 구자철(볼프스부르크)은 다시 처진 스트라이커 겸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서고 수비형 미드필더는 기존의 기성용(셀틱)-이용래(수원) 조합으로 돌아간다. UAE전은 남은 예선 일정에서 조광래호의 전술 방향을 가늠해 볼 수 있다는 점에서도 중요하다. 조광래호에서 꾸준히 중용돼왔던 이들 선발진이 UAE전에서 기대만큼 활약을 펼친다면 앞으로 베스트 멤버는 그대로 유지될 가능성이 크다. 물론 그 반대의 경우도 가능하다. ...

    연합뉴스 | 2011.10.10 00:00

  • 조광래號, 폴란드와 아쉬운 2-2 무승부골

    박주영 2골..A매치 데뷔 서정진 2도움 맹활약 11일 오후 8시 수원서 UAE와 월드컵 예선전 한국 월드컵 축구대표팀이 폴란드와 9년 만에 치른 리턴 매치에서 박주영(아스널)이 2골을 몰아넣는 활약을 펼쳤지만 끝내 승부를 내지 못했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7일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폴란드와의 평가전에서 0-1로 지고 있던 박주영이 후반 12분과 후반 32분에 동점골과 역전골을 터트렸지만 후반 37분 재동점골을...

    연합뉴스 | 2011.10.07 00:00

  • 오늘의 주요뉴스(9시)

    ... 비자금 수사 전에 이미 '난파' 국제 ◆그리스 정부 "채무 50% 상각 논의된 바 없다" ◆美 "미북대화, 6자 파트너들과 협의" 증시 ◆코스피 1,704.25 (51.54P↑) ◆코스닥 422.18 (12.63P↑) ◆환 율 1,175.00 (↓18.00) 스포츠 ◆조광래호, 월드컵 3차예선 명단 발표 날씨 ◆한낮 늦더위‥일교차 갈수록 커져/아침 최저 8~18도, 낮 최고 22~28도 /서울 아침 15도, 낮 28도 조세일보

    조세일보 | 2011.10.06 00:00

  • 월드컵축구 대표팀 7일 새벽 쿠웨이트와 격돌

    브라질 월드컵 3차 예선 2차전..조광래 감독 "반드시 승리하겠다" 8회 연속 월드컵축구 본선 진출을 향해 출항한 조광래호(號)가 '난적' 쿠웨이트를 상대로 월드컵 3차 예선 2연승에 도전한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7일 오전 2시(한국시간) 쿠웨이트시티의 '프렌드십 & 피스' 스타디움에서 쿠웨이트 대표팀과 2014 브라질월드컵 3차 예선 B조 2차전을 치른다. 지난 2일 레바논과의 1차전에서 6골을 쏟아내 자신감을 충전한 ...

    연합뉴스 | 2011.09.05 00:00

  • 손흥민, 발목 부상으로 조광래號 합류 불발

    대체 카드로 부산 아이파크 공격수 한상운 기용 '차세대 공격수' 손흥민(함부르크)이 발목 부상으로 축구 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하게 됐다. 조광래 대표팀 감독은 28일 "손흥민이 독일 분데스리가 정규리그 경기 중 발목을 다쳤다"며 부상 상태를 확인해 본 결과 대표팀에 부를 수 없는 정도여서 엔트리에서 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조 감독은 손흥민 대신 K리그 부산 아이파크의 측면 공격수인 한상운을 급히 불러들였다. 한상운은 이번 시즌 K리그에...

    연합뉴스 | 2011.08.28 00:00

  • 구자철 '조광래 호' 재합류! "부상 회복 속도 빠르다"

    [스포츠팀] 발목 인대 부상으로 대표팀에서 제외됐던 구자철(22,볼프스부르크)이 '조광래호'에 다시 발탁됐다. 8월25일 대한축구협회(KFA)는 "소속팀 훈련 중 발목 부상을 당한 구자철은 부상에서 빠른 속도로 호전 중이다"라며 "9월2일 레바논 전과 6일 쿠웨이트 전을 준비중인 대표팀에 합류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구자철은 팀 훈련중 갑작스럽게 발목 인대가 파열되는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 당시 부상정도가 심각해 시즌 경기는 물론 대표팀에서 제외 ...

    bntnews | 2011.08.25 00:00

  • 조광래호, 한·일전 '첫 승리를 잡아라'

    조광래 축구대표팀 감독이 취임 이후 세 번째 맞는 한·일전에서 과연 첫 승리를 거둘수 있을지가 팬들의 최고 관심사로 떠올랐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0일 오후 7시30분 일본 홋카이도의 삿포로돔에서 일본 대표팀을 상대로 역대 75번째 한·일전을 치른다. 조 감독은 현역 시절인 1978년 7월 제22회 메르데카컵에서 일본을 만나 4-0 승리의 결승골을 넣었고, 1980년 3월 모스크바 올림픽 1차 예선에서도 일본을 상대로 2골을 터...

    연합뉴스 | 2011.08.09 00:00

  • 조광래號, 10일 밤 日골문 가른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10일 오후 7시30분 일본 홋카이도의 삿포로돔에서 일본 대표팀을 상대로 역대 75번째 한 · 일전을 치른다. 지난해 7월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조 감독은 10월 일본과의 첫 평가전에서 득점 없이 비겼고 올해 1월 아시안컵 4강전에서도 0-0으로 승부를 내지 못한 채 승부차기(0-3패) 패배의 쓴맛을 봤다. 한국은 역대 전적에서 일본에 40승22무12패로 앞서 있다. 조 감독은 박주영을 원톱 스트라이커로 ...

    한국경제 | 2011.08.09 00:00 | 한은구

  • 윤빛가람 "주어진 기회 놓치지 않겠다"

    ... 정규리그에서 6골-5도움으로 맹활약을 펼치면서 강력한 경쟁자였던 지동원(전남)을 제치고 신인왕에 올랐다. 이를 바탕으로 A대표팀에 발탁된 윤빛가람은 지난해 8월 조 감독의 데뷔전이었던 나이지리아와의 평가전에서 선제골을 터트려 '조광래호 황태자'라는 별명을 얻었다. 하지만 최근 구자철(볼프스부르크)이 A대표팀에서 맹활약해 주전 경쟁에서 밀린 윤빛가람은 지난해 아시안게임에서도 올림픽 대표팀에 주전급으로 뛰지 못해 아쉬움을 남기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구자철의 합류 ...

    연합뉴스 | 2011.06.16 00:00

  • 박지성 친구들, 호찌민 밤하늘 빛냈다

    ... '부상 투혼'으로 박지성의 자선경기를 빛냈다. 경기장 한쪽에는 정대세의 얼굴을 그린 대형 플래카드가 걸리는 등 '인민 루니'의 인기는 베트남에서도 대단했다. 이청용은 이국땅 베트남에서 오랜만에 골 맛을 봤다. 대표팀 '조광래호'가 꾸려진 이후 14경기(9승4무1패)를 치르는 동안 한 번도 골 맛을 보지 못해 애를 태웠던 이청용은 1-3으로 뒤진 전반 후반 오른쪽 페널티 지역에서 만회골을 넣었다. 홈팀 사이공은 은탐비 키리제스톰이 전반 10분 만에 선제골을 ...

    연합뉴스 | 2011.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