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0억대 우체국 금융시스템 잡아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금융시스템을 ‘차세대 종합금융시스템’으로 전면 재구축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2일 발표했다. 사업 규모는 2064억원이다. 3일 조달청을 통해 입찰 공고를 내고 10월 사업자를 선정한다. 대형 정보기술(IT) 서비스 기업들이 치열한 수주 경쟁을 벌일 전망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인공지능(AI)·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도입해 노후화된 시스템을 기술 변화에 선제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

    한국경제 | 2020.08.02 16:55 | 조수영

  • thumbnail
    우체국 금융시스템 전면 재구축…빅데이터로 맞춤형 서비스

    ... 제공된다. 빅데이터를 활용한 맞춤형 상품의 추천, 개인화된 자산 관리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디지털 기술로 직원들의 업무 효율성과 편의성도 높아질 것으로 우정사업본부는 기대했다. 이번 사업 규모는 2천64억원으로, 이달 3일 조달청 입찰 공고 이후 10월 중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사업 대상은 고객 접점부터 금융거래 처리 시스템까지 모든 시스템에 해당한다. 박종석 우정사업본부장은 "투명하고 공정하게 사업자를 선정함으로써 미래를 준비하는 차세대 금융시스템을 ...

    한국경제 | 2020.08.02 12:00 | YONHAP

  • thumbnail
    전철 7호선 양주 옥정 연장 사업비 7천562억원…18%↑

    ... 사업비는 설계과정에 물가, 땅값 변동분, 안정과 환기 등 강화된 기준, 공법 등을 반영했다. 총사업비가 확정됨에 따라 사업 시행자인 경기도는 1공구(장암역 구간)와 3공구(옥정역 구간)의 연내 착공을 목표로 시공사 선정을 위한 조달청 발주 절차에 착수할 방침이다. 전체 1∼3공구 중 2공구(탑석역 구간)는 지난해 말 공사를 시작했다. 1·3공구 시공사 선정에는 120일가량 소요될 전망이다. 정 의원은 "각각 6개월 이상 걸리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와 KDI ...

    한국경제 | 2020.07.31 15:17 | YONHAP

  • thumbnail
    정부, 64개 공공기관에 안전등급제 시범도입

    정부가 64개 공공기관에 안전등급제를 시범 도입한다. 기획재정부는 31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안일환 기재부 제2차관 주재로 공공기관 안전등급제 착수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공공기관 안전등급제는 공공기관의 안전 역량과 수준 등을 매년 심사해 5단계의 등급을 부여하는 제도다. 올해 64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해보고 내년부터 본격 도입한다. 시범 도입 기관은 한국전력, 한국수력원자력, 한국가스공사, 한국도로공사, 한국석유공사, 한국철도공사 ...

    한국경제 | 2020.07.31 14:00 | YONHAP

  • 조달청, 우수조달물품 47개 제품 지정

    조달청은 제3회 우수제품 지정 심사를 통과한 47개 제품을 우수조달물품으로 지정했다고 31일 발표했다. 우수조달물품에는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 4개 제품과 19개 창업·벤처 기업 제품이 포함됐다. 이들 제품은 혁신제품의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위한 지원을 받게 된다. 조달청은 정밀한 지도 제작이 가능한 듀오드론을 비롯해 다차로 환경에서 영상기반 차량번호 인식기술을 적용한 CCTV통합감시시스템 등 혁신적이고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우수 ...

    한국경제 | 2020.07.31 13:30 | 임호범

  • thumbnail
    범용공인인증서 발급, 당일에 해결하고 싶다면? 전국 12개 조달청에서 가능

    한국사업자인증센터는 개인 및 법인사업자를 대상으로 범용공인인증서 발급이 전국 12개 조달청에서 당일에 가능하다고 밝혔다. 해당 인증서는 사업자가 사용하는 기업 범용인증서로 용도가 제한된 인증서와는 달리 나라장터 입찰, 국세청 홈택스 전자세금계산서 발급, 인터넷 뱅킹, 국가과제 등 개인 및 법인사업자의 모든 업무에 사용할 수 있는 공인인증서이다. 한국사업자인증센터는 정부 지정 5대 공인인증기관의 인증서를 발급하는 기관으로 ‘당일발급’과 ...

    한국경제 | 2020.07.31 10:47

  • thumbnail
    중진공, 온라인·비대면 중심 해외 진출 강화

    ... 플랫폼은 우수한 제품을 보유한 유망 셀러를 확보하는 윈윈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게 중진공 측 설명이다. 다음달 국내외 플랫폼과 협약을 체결하고 중소벤처기업 1000개를 시작으로 사업 대상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중진공은 조달청 등 유관기관과 협업해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온라인 해외조달시장 진출도 지원할 계획이다. 온라인 해외조달시장은 정보부족, 언어장벽, 법률이슈 등 높은 진압장벽 탓에 국내 중소벤처기업이 진출하기 어려웠다. 중진공은 이러한 애로를 해소하기 ...

    한국경제 | 2020.07.31 09:32 | 민경진

  • thumbnail
    중진공, 中企 온라인수출 지원…해외 조달시장 진출 돕는다

    ... 협의 중이다. 다음 달 국내외 플랫폼과 협약을 맺고 1천개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을 시작한다. 중진공은 또 국내 중소기업이 해외 조달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의 해외규격인증획득 지원사업, 조달청 수출전략기업 육성 사업 등과 연계해 전 과정을 돕는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고자 해외 거점을 활용한 비대면 해외 진출 지원사업도 벌인다.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은 "코로나19는 중소기업과 국가 경제에 위기가 분명하지만, 전에 ...

    한국경제 | 2020.07.30 11:00 | YONHAP

  • thumbnail
    공공계약 낙찰자 선정할 때 기술력·컨텐츠에 점수 더 준다

    계약제도혁신TF, 계약예규로 추진 가능한 우선추진과제 논의 정부가 공공계약 낙찰자를 선정할 때 기술력·컨텐츠 우수업체에 점수를 더 많이 부여하기로 했다. 양충모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관은 30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제2차 계약제도 혁신 TF(태스크포스) 회의를 열고 법령 개정 없이 계약예규 변경으로 추진할 수 있는 우선추진과제를 논의했다. 정부는 물품·용역계약을 체결할 때 기술력을 중심으로 낙찰자를 선정하기 위해 '협상에 의한 계약' 제도를 도입했으나, ...

    한국경제 | 2020.07.30 10:00 | YONHAP

  • thumbnail
    [양현상의 경영칼럼] 국내 120조, 해외 6조달러 공공조달 시장 진출 전략

    ... 운영하고 있을 정도로 전세계 공공조달 시장은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중요성도 높아지고 있다. 각 국의 조달 기능은 중앙 조달기관 존재 여부에 따라 다릅니다. 각 부처, 기관별로 고유의 계약 권한을 분산하는 분산조달이냐, 한국 조달청처럼 중앙조달기관이 존재해서 집중 조달을 담당하느냐로 구분할 수 있다. OECD 등에 따르면 중앙조달기관(Central Purchasing Body; CPB)란 다른 기관의 조달 업무를 대행하며, 단가계약을 체결하여 다른 기관이 활용할 ...

    The pen | 2020.07.30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