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3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향후 5년간 보유세 2배로 늘어…이번 선거는 조세저항의 예고편"

    ... 아파트를 매개로 한 부동산 정치가 개입돼 있다”며 “이번 재·보궐선거는 본격적인 조세 저항의 예고편이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유 의원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국경제신문과 한 인터뷰에서 ... 알기 쉽게 보여줬다. 유 의원은 “앞으로 부동산 가격이 전혀 오르지 않고 장기보유특별공제 등 각종 세금 감면 혜택을 모두 적용받는다고 해도 대치동 은마아파트 한 채를 보유한 사람의 보유세는 지난해 574만원에서 2025년 ...

    한국경제 | 2021.04.11 17:45 | 좌동욱/이동훈

  • thumbnail
    [한경기업경영지원본부-세무칼럼] 기업부설연구소 설립만 하면 세액공제?

    ... 효과를 가지고 있고, 국가연구개발사업의 참여 지원, 중소기업 판정 시 특별조치, 기술신용보증 특례제도 자금지원 등에 유리하다. 특히 정부에서 지원하는 조세 혜택으로는 연구 및 인력개발 비용에 대한 25%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으며, 기업부설연구소 용도의 토지 및 건물에 대한 60%의 취득세 감면, 50%의 재산세 감면, 연구 및 인력개발을 위한 설비투자에 대한 6%의 세액공제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산업 기술 연구 및 개발용품에 대한 연구 ...

    한국경제 | 2021.04.09 14:28

  • thumbnail
    美 반도체, 행정부·업계 요구에 의회 '특혜 법률' 움직임

    세금감면을 포함한 각종 혜택을 요구하는 SIA(미국 반도체 산업협회) 주장에 미국 의회와 백악관이 동조하며 입법화에 나섰다. 미국 조 바이든(Joe Biden) 대통령이 자동차에서 컴퓨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단말기에 사용되는 ... 의견서에서 “반도체 공급망의 주요 위험은 미국 내 반도체 제조 능력의 부족으로 발생한 산업의 위기”라며 반도체 산업에 특혜를 부여하는 법률 제정을 촉구했다. 조세일보 / 백성원 전문위원 peacetech@joseilbo.com

    조세일보 | 2021.04.09 12:08

  • thumbnail
    코로나 임차료 할인 시 적용된 '실무적 간편법', 1년 연장

    ... 같은 실무적 간편법을 1년 연장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 이에 따라 실무적 간편법 적용 대상이 되는 리스료 감면은 올해 6월 30일 지급분에서 2022년 6월 30일까지 지급해야 하는 요금으로 확대된다. 시행일은 이달 1일 ... 보고를 거쳐 이달 중 공표 예정이라면서 개정 기준을 조기 적용하려는 기업을 위해 회계기준위원회에서 의결한 개정안을 한국회계기준원 홈페이지에 공개 중이라고 밝혔다. 조세일보 / 이현재 기자 rozzhj@joseilbo.com

    조세일보 | 2021.04.09 10:33

  • thumbnail
    감면 美 40% vs 韓 3%…'세금 족쇄' 차고 뛰는 K반도체

    ... 지원에 손을 놓고 있는 건 아니다. 최근 정부는 2030년까지 지능형 반도체 개발에 총 1조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하지만 반도체 대기업에 주는 세제 혜택은 초라한 수준이란 게 업계의 평가다. 시설투자세액공제가 대표적 사례다. 조세특례제한법에 따르면 대기업의 시설투자세액공제는 기본 1%다. 올해부터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 지능형 마이크로 센서 등 ‘신성장기술분야’ 시설투자에 대해 공제율을 3%로 올렸지만 미국, EU에 비해선 ‘새 ...

    한국경제 | 2021.04.01 17:36 | 황정수/이수빈

  • thumbnail
    8년전까지 팠다…3기 신도시 탈세혐의자 165명 세무조사(종합)

    ... 토지를 소유한 A는 본인을 사주로 하는 농업회사법인을 만들어 이 농업회사법인에 교산의 토지를 양도하면서 양도소득세를 감면받았다. 농지 소재지 거주자가 자경 요건을 갖춘 농지를 농업회사법인에 양도하면 양도세가 감면된다는 규정이 있기 때문이다. ... 그 사업체도 세무조사를 받게 된다. 조사 과정에서 허위계약서나 차명계좌 사용 등 사기나 그 밖의 부정한 행위로 조세를 포탈한 사실을 확인하면 조세범처벌법에 따라 고발할 예정이다. 부동산 실명제나 토지보상법 위반에 대해서는 과징금 ...

    한국경제 | 2021.04.01 12:44 | YONHAP

  • thumbnail
    9년전까지 팠다…3기 신도시 탈세혐의자 165명 세무조사

    ... 토지를 소유한 A는 본인을 사주로 하는 농업회사법인을 만들어 이 농업회사법인에 교산의 토지를 양도하면서 양도소득세를 감면받았다. 농지 소재지 거주자가 자경 요건을 갖춘 농지를 농업회사법인에 양도하면 양도세가 감면된다는 규정이 있기 때문이다. ... 그 사업체도 세무조사를 받게 된다. 조사 과정에서 허위계약서나 차명계좌 사용 등 사기나 그 밖의 부정한 행위로 조세를 포탈한 사실을 확인하면 조세범처벌법에 따라 고발할 예정이다. 부동산 실명제나 토지보상법 위반에 대해서는 과징금 ...

    한국경제 | 2021.04.01 12:00 | YONHAP

  • thumbnail
    정부, 내년에도 확장 재정…예산 600조, 나랏빚 1000조 넘어설 듯

    ... 내놨다.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한시적으로 증액된 사업을 전면 재검토하겠다는 것이다. 올해 예산안 편성 때 10조원 수준이던 재량 지출 구조조정 규모도 12조원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이날 국무회의에서 정부는 ‘2021년도 조세지출 기본계획’도 의결했다. 이에 따른 올해 조세 감면액(국세 기준)은 56조8000억원이다. 올해 국세 수입 예상액인 300조5000억원을 기준으로 조세 감면율은 15.9%로 국가재정법상 국세 감면 한도를 3년 연속 초과하게 ...

    한국경제 | 2021.03.30 17:47 | 노경목

  • thumbnail
    연 5조원 '비과세·감면' 수술대 오른다

    ... 일몰이 도래하고 연 조세지출액이 300억원이 넘는 비과세·감면 제도는 18개다. 이들 제도를 운영하는데 한 해 감면되는 세금은 약 5조원이다. 기재부는 "일몰기한이 도래하는 조세지출 중 연간 감면액 300억원 이상인 경우, 제도의 ... 일정금액을 공제해주거나, 청년·노인·장애인·경단녀의 최초 취업 후 3년(청년 5년)간 근로소득세 70%(청년 90%) 감면해주는 제도도 평가 대상에 올랐다. 수협중앙회가 금융지주 자회사로부터 받은 '수협(SH)' 명칭사용료에 대한 부가가치세가 ...

    조세일보 | 2021.03.30 13:26

  • thumbnail
    올해 세금 57조원 깎아준다…국세 감면한도 3년 연속 초과

    올해 정부가 깎아주는 국세가 57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됐다. 국세 감면율은 16%에 육박하게 된다. 이로 인해 법으로 정해져있는 국세 감면한도는 3년 연속 달성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됐다. 기획재정부는 30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런 내용이 담긴 '2021년도 조세지출 기본계획'을 의결했다. 조세지출은 정책 목표 실현을 위해 정부가 걷어야 할 세금을 걷지 않는 것을 의미한다. 각종 비과세 조세특례 등 세금 감면을 생각하면 된다. 실제로 ...

    한국경제 | 2021.03.30 10:08 | 강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