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스타항공 노노갈등 '악화'…근로자대표단이 조종사노조 비판

    ... 이스타항공 직원 대규모 정리해고 이후 노사 대립이 첨예하게 이어지는 가운데 직원 전체를 대표하는 근로자대표단과 조종사 노조 간의 갈등까지 불거지며 사태가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24일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가 "조종사 노조의 ... 재매각 추진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조종사) 노조 행위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근로자대표단은 "조종사 노조 집행부는 당초 무급휴직을 반대하다가 정리해고 협의 진행 과정 막바지에 조종사노조원만 무급휴직을 요청했다"며 ...

    한국경제 | 2020.09.25 15:55 | YONHAP

  • thumbnail
    이스타 대표 "조종사 노조의 허위주장 좌시하지 않겠다"

    "고의로 회사 깡통 만들었다는 노조 주장 근거 없어" 이스타항공은 24일 대규모 정리해고 사태와 관련해 경영진을 비판한 조종사 노조에 대해 "사실관계에 부합하지 않은 허위 주장을 한다"며... 설명했다. 그러면서 "경영진을 무도한 집단으로 매도한 것을 좌시할 수 없다"며 "최근 노조위원장이 회사 구조조정 과정에 대한 허위 주장을 되풀이하는데, 더는 감내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 대표는 ...

    한국경제 | 2020.09.24 13:34 | YONHAP

  • thumbnail
    조종사 노조연맹 "이스타, 정리해고 말고 법정관리 신청해야"

    국내 조종사 노동조합연맹은 이스타항공에 정리해고 철회를 요구했다. 조종사 노조는 22일 오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스타항공이 법정관리 신청도 없이 1,600명의 직원을 400여 명으로 축소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노조는 "직원 해고는 최후의 수단으로 사용돼야 한다"며 "무급휴직, 희망퇴직, 법정관리, 채무조정을 한 뒤 구조조정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경영진이 회사 회계 처리에 어떠한 부정도 없다면 법이 정한 대로 기업회생 ...

    한국경제TV | 2020.09.22 19:11

  • thumbnail
    조종사 노조 "이스타항공, 정리해고 즉각 철회해야"

    민주노총 "정부·여당, 고용 유지 적극적으로 나서야" 대한민국 조종사 노동조합연맹은 22일 "이스타항공 경영진이 직원 정리해고를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조종사 노조는 이날 오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스타항공이 법정관리 신청도 없이 1천600명의 직원을 400여명으로 축소했다"며 이같이 요구했다. 조종사 노조는 "직원 해고는 최후의 수단으로 사용돼야 한다"며 "무급휴직, 희망퇴직, 법정관리, 채무조정을 한 뒤 인력 구조조정을 ...

    한국경제 | 2020.09.22 10:09 | YONHAP

  • thumbnail
    이스타항공, 제주항공에 '셧다운 요구' 손해배상도 청구할 듯

    주식매수 이행 청구 소송도 제기…제주항공 "재매각 추진과 모순" M&A 무산 '후폭풍'…조종사노조와 갈등에 '이상직 책임론'까지 재부상 제주항공과의 인수·합병(M&A) 불발 이후 재매각을 추진 중인 이스타항공이 ... 있다. 사측의 무급 순환휴직 추진 철회와 고용유지지원금 미신청 등을 놓고 노사가 진실 공방을 벌이기도 했다. 노조는 이 과정에서 회사 경영진이 직원들을 상대로 이상직 의원을 포함한 민주당 의원들에 대한 정치 후원금 납부를 독려하고 ...

    한국경제 | 2020.09.20 07:01 | YONHAP

  • thumbnail
    이스타항공 법정관리 신청 가나…조종사노조가 검토

    노조, 임금 채권 보유하고 있어 채권자 자격으로 신청 가능 회사 측은 "신규 투자자 확보한 뒤 신청해야" 이스타항공 조종사노조가 이스타항공의 법정관리 신청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이스타항공 조종사노조에 따르면 이스타항공 사측이 법정관리 신청에 속도를 내지 않음에 따라 노조가 직접 법정관리를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노조는 체불된 임금으로 임금 채권을 보유하고 있어 채권자 자격으로 법정 관리를 신청할 수 있다. 노조는 ...

    한국경제 | 2020.09.18 15:00 | YONHAP

  • thumbnail
    이스타, 제주항공에 소송 제기…"임금 미지급 제주항공 탓"

    ... 지금과 같은 상황까지 내몰리지 않았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대규모 정리해고 사태와 관련해 최 대표는 "고용보험료 5억원이 아까워 직원들을 사지로 내몰 만큼 부도덕하다고 탓하지 말아달라"고 호소하고 나섰다. 조종사노조에서 "사측이 약 5억원의 고용보험료를 미납해 고용유지지원금을 지원받지 못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 해명한 것이다. 최 대표는 "고용유지지원금은 임금을 모두 지급한 뒤에 정부에 지원을 요청하는 것으로, 미지급임금이 ...

    한국경제 | 2020.09.17 17:12 | 오정민

  • thumbnail
    이스타 대표 "고용보험료 5억 아까워 직원 사지로 내몬 것 아냐"

    ... 관련해 "고용보험료 5억원이 아까워 직원들을 사지로 내몰 만큼 부도덕하다고 탓하지 말아달라"고 호소하고 나섰다. 조종사노조에서 "사측이 고용보험료 5억원을 미납해 고용유지지원금을 지원받지 못했다"고 주장하며 논의가 정치권으로 확산되자 해명에 ... 이스타항공 대표는 17일 입장문을 내고 "고용유지지원금은 고용보험료만 낸다고 해서 지원받을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며 "노조가 사실무근의 주장을 반복해 국민의 오해를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유감을 표했다. 최 대표는 "고용유지지원금은 임금을 ...

    한국경제 | 2020.09.17 16:07 | YONHAP

  • thumbnail
    '무더기 정리해고' 이스타항공, 노사 갈등 이어 노노 갈등도

    ... 반면 직원 1천600명이 부문별 대표를 선임해 구성한 근로자대표단은 투쟁보다는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해왔다. 직원들 사이에서는 조종사노조의 투쟁이 '노조'라는 이름으로 진행돼 직원 전체의 의견을 대변하는 것처럼 보이는 것에 대해 반발이 큰 것도 사실이다. 한 직원은 블라인드에 "조종사노조조종사만 대변하고 전 직원 대표인 듯 하지 말아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이상직 책임론'이 ...

    한국경제 | 2020.09.13 07:45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 사장 "M&A 불발 안타까워…시장 혼란 최소화 노력"

    ... 휴직에 동참하며 고통을 분담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안타까움을 표하며 "경영 환경과 시장의 변화에 맞춰 우리 스스로를 변화시켜 코로나 이후의 상황에 철저히 대비한다면 밝은 미래가 우리 앞에 펼쳐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시아나항공은 2월부터 조종사노조와 일반노조, 열린조종사노조 등 3대 노조와 주기적으로 노사협의회를 열고 회사의 경영 상황과 코로나19 대책 등을 공유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1 18:34 | 조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