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61-12370 / 12,9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단신] 공군 최초 '부녀 전투기 조종사' 탄생 예고

    현역 공군 전투기조종사의 딸이 제51기 공군사관생도로 가입교, 우리 공군 사상 최초의 부녀 조종사 탄생이 예고되고 있다. 51기 생도 가운데 여생도(20명)중 1명인 하유미(18.대구 정화여고 졸업예정. 대구 동구 검사동)양이 그 주인공. 공군 모부대 전대장이자 89년 ''탑건''에 선정된 아버지 하왕규(45)대령의 뒤를 이어 보라매가 되기 위해 18일 충북 청원군 공군사관학교에 가입교했다. 14.3대1의 경쟁률을 뚫고 당당히 합격, 가입교한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황영조, 황해횡단 도전 .. 열기구 타고 30일 800km 대장정

    ... 열기구 항공구역으로 지정된 익산시에서 지난해 11월부터 맹훈련을 하고 있다. 익산시 금마면에 있는 "하늘날기 항공스쿨"에서 열기구 조종에 관한 이론과 실기를 익힌 그는 16일과 17일 이틀동안 익산시 공설운동장에서 실시된 열기구 조종사시험에 무난히 합격했다. 한국과 중국이 공동 주최한 이번 열기구대회에는 미국과 일본등 4개국 에서 모두 14개팀이 참가할 예정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산둥대회에 4개팀이 참가하게 되는데 황씨는 경주출신 임진출(58.여)의원등과 한팀을 ...

    한국경제 | 1999.01.17 00:00

  • 미국, 이라크 레이더시설 공습

    미국 공군 F-16 전투기 한대가 7일 이라크 북부 상공에서 이라크군 방공 레이더 시설을 공습했다고 백악관이 밝혔다. 백악관은 F-16 전투기 조종사가 이라크군 레이더의 추적을 받고 대공 미사일 공격 위협을 감지, 자위적 조치로 고속 레이더 요격 미사일을 발사 했다고 말했다. 이라크 북부 비행금지구역 정찰임무를 지휘하는 미국 유럽사령부는 성명을 통해 "미군 조종사가 자위적 조치로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히고 "그러나 이라크측의 반격은 ...

    한국경제 | 1999.01.08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트랜스토피아..초음속비행기

    ... 로케트엔진을 합친 복합엔진을 갖추고 원자력 에너지를 연료로 사용하는 형태로 만들어질 가능성이 높다. 미사일에 사용중인 램제트(Ram Jet)나 스크램 제트(Scram Jet)기술을 사용하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다. 차세대 항공기는 조종사의 시선과 음성으로 조작되며 대부분의 기능이 인공지능 컴퓨터로 작동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소음 오존층 파괴 등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것은 만만치 않은 문제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과 보잉사가 공동 개발하고 있는 고속민간항공기 ...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미국, 이라크에 또 미사일공격 .. 방공포 진지에 발사

    ... 비행중 이던 미국 전투기들이 이라크의 대공포 공격을 받고 자위 차원에서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미국 전투기들은 작전을 마치고 모두 안전하게 기지로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국가안보위원회의 관계자는 "이번 공격은 조종사들이 비행중 방어를 위해 필요한 행동을 취한 것일 뿐"이라고 말해 이번 공격이 2주전 단행됐던 대규모 공습(사막의 여우 작전)으로 이어지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이라크는 그러나 이날 발표한 성명을 통해 "미국 전투기가 이라크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한경에세이] 영광스런 실패 .. 이한우 <방송인>

    ... 호세트씨도 올해 두 번이나 혼자서 세계일주를 시도하다가 이번에 브랜슨과 합류했었다. 호세트는 지난 8월에 자기가 타고 있던 열기구가 고장나 수천미터 높이에서 바다로 떨어져 죽을 뻔하기도 했다. 그리고 열기구의 설계사이며 조종사인 린스트란드도 브랜슨과 함께 여러 차례로 시도를 했던 사람이다. 이 세 사람의 경험들 때문에 사람들은 이번 만큼은 그 어느때보다 성공의 가능성이 높다고 보았다. 준비과정에서도 수 많은 어려움을 극복했다. 특히 많은 나라의 상공을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단신] 공군사관학교 첫 '자매 보라매' 탄생

    ... 친동생이 여성수석을 차지했다. 국내 처음으로 보라매 자매의 탄생을 눈앞에 두게 된 것. 주인공은 1천점 만점에 9백56.7점을 얻은 강정미(17.부산 부산여고)양. 강양은 부산에서 자영업을 하는 갑석(45.부산 북구 금곡동)씨의 2녀중 차녀로 지난해 50기로 합격, 현재 1학년에 재학중인 은미(18)양의 친동생 이다. 자매가 함께 조종사의 길을 걷게 되는 겹경사를 맞게 된 셈이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2월 22일자 ).

    한국경제 | 1998.12.22 00:00

  • [인물교차로] 성재용 <공군 제17전투비행단 대위>

    * 성재용(29.공군 제17전투비행단) 대위가 "98공중사격대회"에서 전투조종사 최고영예인 "탑건(TOP GUN)"에 뽑혔다. 성대위는 전술사격에서 8백83.3점, 공중요격에서 1천4백70점을 얻어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2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8.12.09 00:00

  • [워싱턴 저널] '기술종속과 바가지'

    ... 좋은 물건을 선택하고 또 제 값에 가깝게 흥정을 해 놓아도 "윗 사람"이 이를 정치적으로 흔들어 버리면 그간의 노력은 공염불과 더 큰 좌절로 이어진다. 공군의 차세대전투기 구입이 그 대표적인 사례다. 조종간을 잡는 공군조종사들은 이용자로서의 평가기준이 있다. 이에 근거해 공군은 FA18을 원했고 또 이를 구매하기로 일단 잠정 결정했지만 노태우 전대통령이 무슨 이유에서인지 F16으로 기종을 바꿔버린 것이다. 결국 더 큰 세금누수 구멍을 방치한 채 ...

    한국경제 | 1998.12.09 00:00

  • [위기 극복한 '세계의 CEO'] (23) P&G 존 페퍼 회장

    ... 체결함으로써 P&G는 경쟁사인 킴펄리클라크사와 존슨&존슨사 등을 따돌리고 선두자리를 지킬 수 있었다. P&G는 현재 150여개 공장을 두고 5만4천명의 직원에 총 3만가지의 제품을 판매하는 기업으로 성장했다. P&G의 조종사인 존 페퍼는 95년 이후 13억 달러 이상을 꾸준히 연구개발 (R&D)에 투자했다. P&G의 17개 연구 개발센터에서는 7,000명 이상의 연구 인력들이 불철주야 연구에 몰두하고 있으며 전세계 네트워크를 통해 연구원들이 서로 아이디어를 ...

    한국경제 | 1998.12.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