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81-12390 / 12,9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컴퍼니 레이더] 노스웨스트, 파업 끝내기 노사협상 재개

    노스웨스트 (미국 항공업체)는 8일 파업을 끝내기 위한 노-사 협상을 재개했다. 노스웨스트 조종사들은 지난달 30일부터 임금인상을 요구하며 10일동안 파업을 해왔다. 노사 양측은 지난 주말에도 정부의 중재 아래 협상재개를 위한 모임을 가졌으나 특별한 합의를 이끌어내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스웨스트의 수송업무는 이미 전면 마비됐고 지난주에는 5만명 직원중 절반에 해당하는 2만7천6백명이 정리해고 됐다. 회사측은 주내에 또 한차례의 ...

    한국경제 | 1998.09.08 00:00

  • 229명 탄 스위스항공기 추락 .. 탑승자 전원 사망한듯

    ... 사고기가 이날 오후 10시30분께 핼리팩스 공항에 비상착륙 을 시도한다는 무전교신을 한 뒤 레이더에서 사라졌다고 전했다. 사고기 잔해는 핼리팩스에서 남쪽으로 80여km 떨어진 페기만 연안에서 발견됐다. 공항 관계자들은 사고기 조종사가 비상착륙을 시도하기 위해 비행기 연료 2백8t을 해상에 버렸다고 전했으나 정확한 사고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이와관련, 스위스 항공측은 사고기가 JFK공항을 이륙하기전 정해진 규정에 따라 모든 점검을 받았으며 항공기 상태가 ...

    한국경제 | 1998.09.03 00:00

  • 스위스여객기 캐나다서 추락 .. 탑승 생존자 파악안돼

    ... 8시30분께(한국시간 3일 오전 9시30분) 뉴욕의 JFK 공항을 이륙, 제네바로 향하던 중 오후 10시30분께 핼리팩스공항에 비상 착륙을 시도한다는 무전교신을 한 뒤 레이더에서 사라졌다. 사고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현지 방송은 조종사가 비상착륙을 위해 비행기 연료를 버리려고 시도했다고 전했다. 사고 해역에는 허큘리스 수송기 1대와 헬기 2대 등이 급파됐으며 구급차 50여대도 보내졌다. 사고 해역 인근의 한 주민은 "비행기가 매우 낮게 날아가는 소리"를 ...

    한국경제 | 1998.09.03 00:00

  • [천자칼럼] 미사일

    ... 사정거리나 파괴력보다 정확성에 초점을 맞춰 개발에 열중하고 있다. 반경 1.2m안에 정확하게 떨어지는 미사일이 이미 개발됐다고 전한다. 미국은 또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격추할 레이저빔 장착 전투기를 개발중이다. 조종사가 직접 미사일을 쏠 날도 멀지않다. ICBM 3대 제조국의 하나인 중국은 미국 서부지역까지 공격이 가능한 사정 거리 8천km인 미사일 "동풍31호"를 보유하고 있다. 2000년까지 사정거리 1만2천km짜리 미사일에 일본 히로시마에 ...

    한국경제 | 1998.09.02 00:00

  • 일반대학출신 전투기 조종사 첫 탄생

    일반 대학을 졸업한 전투기 조종사가 처음으로 탄생했다. 공군은 14일 제1전투비행단에서 98년 2차 고등비행수료식을 갖고 유제경 중 위 등 일반대학 출신 장교3명에 대해 조종흉장 및 빨간 마후라를 수여했다. 이날 빨간마후라를 목에 두른 주인공은 유제경중위(경희대 우주과 졸업) 송 재원중위(충북대 법학과 졸업) 배종민중위(청주대 전자공학과 졸업). 이들은 지난 93년 대학2학년 재학때 조종장학생 1기로 선발돼 장학금과 수 학보조비를 받아 ...

    한국경제 | 1998.08.14 00:00

  • [방송가] 일일드라마 3색경쟁..MBC '보고 또 보고'에 도전장

    ... 건전성을 유지하면서도 빠르고 경쾌한 터치로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정때문에"의 인기에 큰 몫을 했던 탤런트 강부자를 다시 주역으로 기용했다. 큰 줄거리는 60대초반의 주유소 여사장 도옥선(강부자)이 공군조종사였던 큰아들을 잃고 며느리, 두아들, 그리고 친동생 도상순(한진희)부부와 함께 살아가는 얘기다. 여기에 사업에 실패한 시동생 허풍직(백일섭) 4인가족이 몰려와 한집에서 살게 되면서 일어나는 다양한 에피소드들이 그려진다. SBS와 ...

    한국경제 | 1998.08.11 00:00

  • ['서울 아시아 성학회' 특별칼럼] (21) '클린턴 섹스스캔들'

    미군 사상 최초의 첨단B-52폭격기 여군조종사로 각광받았던 켈리 플린 중위는 동료 여군의 남편과 벌인 섹스스캔들로 인해 군복을 벗어야 했다. 미국 합참차장을 지낸 조셉 렌스던 대장은 14년전의 혼외정사가 폭로돼 군 최고 영예인 합창의장에 오르지 못하고 분루를 삼켰다. 러시아 법무장관이었던 발렌틴 코발료는 마피아 소유의 한 사우나에서 나체의 미희들과 즐기는 비디오필름이 폭로돼 사임해야 했다. 이밖에 다수의 젊은 장교들이 연루된 계룡대 꽃뱀사건, ...

    한국경제 | 1998.08.07 00:00

  • 끝나지 않은 '괌 악몽' .. KAL괌참사 1주기...원인 안밝혀져

    ... 합의했다. 사고 원인 역시 지금껏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NTSB)와 한국 건설교통부로 구성된 한미합동 조사반은 지난 3월 조종실의 음성기록장치와 비행기록장치 등에 기록된 자료를 분석했다. 하지만 조종사의 실수나 관제소의 잘못이 있었을 것이라는 추측만 더했을 뿐이다. 또 지난 5월에는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가 괌관제소 대한항공 괌군부대 관계자들을 불러 정황조사를 벌이기도 했다. 미 연방교통안전위는 이러한 조사결과와 블랙박스 분석 ...

    한국경제 | 1998.08.05 00:00

  • [벤처/정보통신면톱] 컴퓨터 '커서' 눈으로 조작 .. 연세대

    ... 통해 사용자 주변에 움직이는 물체가 있더라도 방해를 받지 않도록 한다는 것이다. 이같은 감성인터페이스 기술은 PC마우스 대용은 물론 장애자용 보조장치, 전투기조종 가상현실(VR)훈련 등에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다. 전투조종사가 일일이 손으로 표적을 조준하지 않더라도 눈으로 표적을 바라보면 곧바로 목표물을 설정하게 돼 보다 빠르게 발사할 수 있게 된다. 손을 사용할수 없는 지체장애자들이 각종 첨단가전제품을 편리하게 조작하는데 활용될 수도 있다. ...

    한국경제 | 1998.07.29 00:00

  • [부음] 미국 최초의 우주비행사 앨런 셰퍼드 사망

    미국 최초의 우주비행사 앨런 셰퍼드가 22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병원에서 지병인 백혈병으로 사망했다. 향년 74세. 미해군 조종사 출신인 셰퍼드는 지난 61년 5월5일 미국인으로서 처음으로 우주선을 타고 지구궤도를 도는 역사적 우주비행을 했다. 71년 1월31일 아폴로14호 사령관으로 달탐사에 나서 9시간의 달유영과 달위에서 인류 최초로 골프를 치기도 했다. 그는 지난 74년8월 미 항공우주국(NASA)과 해군에서 은퇴했다. ( 한 ...

    한국경제 | 1998.07.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