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91-12400 / 13,2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사불안 심상찮다

    다음달 12일로 예정된 민주노총의 총파업을 앞두고 여천NCC 등 대형 사업장의 노동조합이 잇따라 파업에 들어가 재계가 바짝 긴장하고 있다. 특히 대한항공 조종사 노조도 다음달 11일까지 협상이 타결되지 않을 경우 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선언한 상태여서 재계는 한동안 잠잠했던 노사불안의 불씨가 되살아나 회복조짐을 보이고 있는 경제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우려하는 분위기이다. 25일 재계에 따르면 여천NCC 노조가 지난 16일부터 파업에 들어간 데 ...

    한국경제 | 2001.05.26 00:00

  • [노동계 총파업앞두고 긴장] 대한항공 '夏鬪' 태풍의 눈

    ... 여천NCC의 파업에 이어 25일 효성 울산 공장이 14년만에 파업에 들어가자 바짝 긴장하고 있다. 특히 재계는 다음달 12일로 예고된 노동계의 총파업을 앞두고 대한항공 노조의 파업 움직임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비행기 조종사들이 비행기 운항을 중단,국내외 항로가 단절되는 경우 외자유치와 경기회복에 찬물을 끼얹을 것이라는 게 재계의 주장이다. ◇태풍의 눈 대한항공=''올해 하투의 뇌관은 대한항공?'' 재계는 올해 임금협상 과정에서 대한항공 조종사 노조를 ...

    한국경제 | 2001.05.26 00:00

  • 노사불안 경제 '찬물'...민노총 내달 파업예고

    여천NCC,효성 울산공장 등 대형 사업장의 노동조합이 잇따라 파업에 들어가 회복 조짐을 보이고 있는 경제에 찬물을 끼얹지 않을까 우려된다. 특히 민주노총을 협상 대리인으로 내세운 대한항공 조종사 노조가 다음달 11일까지 협상이 타결되지 않을 경우 12일부터 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선언,항공운항 중단 사태마저 우려되는 상황이다. 25일 재계에 따르면 효성,여천NCC 등은 설비교체와 공장통폐합,공장가동 중단 등에 반대하는 노조의 파업으로 생산차질을 빚고 ...

    한국경제 | 2001.05.26 00:00

  • [새영화] '진주만'..1억4500만弗 '폭죽놀이'..미국은 영원한가?

    ... 전쟁영화다. "더 록""아마겟돈"등을 만들었던 제작자 제리 브룩하이머와 감독 마이클 베이 콤비가 1억4천5백만달러(약 1천8백85억원)라는 천문학적 제작비를 들여 만든 초대형 프로젝트. 진주만 공습을 기둥으로 한 여자를 둘러싼 두 전투기 조종사의 갈등과 우정을 곁들여냈다. 전대미문의 물량을 쏟아부은 작품답게 영화는 대단한 스케일을 과시한다. 런닝타임 2시간50분중 50분이상이 할애된 진주만 폭격장면은 3차원 영화를 보는듯 입체적이고 사실적이다. 몸속 깊숙히 진동이 올만큼 얼얼한 ...

    한국경제 | 2001.05.25 00:00

  • [WSJ.com] 90세이상 노인들 테니스 '열풍'

    ... 존슨은 93세라는 고령에도 불구,테니스로 가다듬은 날렵하고 다부진 몸매를 자랑한다. 그는 90세 이상을 대상으로 한 전미 남성 하드코트 테니스대회에서 랭킹 1위를 달리고 있다. 존슨의 강력한 라이벌인 켄 비어는 은퇴한 비행기 조종사로 무려 97세. 이러한 노인들의 테니스 사랑을 든든히 뒷받침해 주는 곳은 미국 테니스협회(USTA). 현재 USTA는 전국 단위의 90세 대상 테니스 대회를 적극 후원하고 있다. 하드코트, 클레이코트, 잔디, 실내 등 4개로 나뉜다. ...

    한국경제 | 2001.05.21 00:00

  • 한서대, 美비행교육원 개설

    한서대(총장 함기선)는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 롱비치공항에 비행교육원을 개설했다. 이 교육원의 훈련과정 이수자는 미국 연방항공국으로부터 민간사업용 조종사 자격을 공인받을 수 있다.

    한국경제 | 2001.05.21 00:00

  • [게임마당] '엑시스 아레나'..사람대신 전투로봇 '운명의 혈전'

    ... 잇따르자 전투 무기들은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한다. 21세 중반에 이르러 ARM이라 불리는 전투로봇이 등장한다. 끝없는 전쟁속에 인간의 뇌파와 연동돼 조종되는 수준까지 이른 ARM. 하지만 ARM은 파손시 데이터 역류로 조종사를 희생시키는 치명적인 단점을 갖고 있었다. 그러나 뇌파사용은 계속되고 목숨을 내거는 조종사들을 "에지워커"라 부른다. 초 국가기업들의 전쟁,이제 당신에게도 "에지워커"의 타이틀이 주어진다. 게임플레이= 엑시스 아레나는 사람이 등장하는 ...

    한국경제 | 2001.05.17 00:00

  • 공사 여생도 단독비행 성공

    최초의 여성 전투 조종사를 꿈꾸며 맹훈련중인 공군사관학교 4학년 여생도들이 10일 오전 충북 청원 제212 비행교육대에서 단독비행을 성공리에 마치고 착륙한 뒤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10 00:00

  • [토요영화] (5일) '아이언 이글' ; '내 마음의 풍금'

    □아이언 이글(MBC 오후 11시10분)=지난 86년 만들어진 이 영화는 당시 유행하던 전형적인 할리우드식 전쟁 오락영화다. 비행기 조종사를 꿈꾸는 18세의 소년이 중동에 포로로 잡혀있는 아버지를 구출하러 간다는 내용의 청소년판 ''람보''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공군사관학교에 지원했다가 떨어진 18세 청년 더그.공군 파일럿인 그의 아버지 테드 매스터즈 대령은 중동에서 훈련중 아랍군에게 인질로 잡힌다. 더그는 아버지를 구하기 위해 적지에 뛰어들기로 ...

    한국경제 | 2001.05.05 00:00

  • 인간의 타락이 빚는 '지구 최후의 날' .. 소설 '메시지'

    ... 지구에 있던 수백만명이 눈깜짝할 사이에 사라졌다. 그들의 옷과 장신구,수술용 핀 등만 남고 사람은 없어진 것이다. 곧이어 혼돈과 테러가 도처에서 일어난다. 이른바 ''버려진 사람들''에게 지구 최후의 날이 찾아온 것이다. 조종사 스틸은 혼란 속에서 가족을 찾다 ''그날''이 왔다는 걸 깨닫는다. 여기에 브루스 반스 목사와 새로운 지도자로 급부상한 카파시아,벅 윌리엄 기자,스틸의 딸 클로우이가 얽히고 설키면서 드라마틱한 사건들이 줄을 잇는다. 장대한 ...

    한국경제 | 2001.05.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