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521-5530 / 9,1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천 '추락 경비행기' 비행 승인 안받아

    ... 민주당 인천시당을 논평을 내고 "이번 사고는 인천시가 수 만명의 관람객이 모여 있는 도시축전 주행사장에서 무리하게 비행하게 한 안전불감증에서 발생한 것"이라고 주장하며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한편 경찰은 추락사고에서 부상한 조종사 김모(43)씨와 도시축전 조직위 관계자 등을 상대로 비행 승인을 받지 않고 운항하게 된 경위와 주최 측의 요청으로 무리하게 행사가 진행된 것은 아닌지 등에 대해 조사할 방침이다. (인천연합뉴스) 최정인 기자 in@yna.co...

    연합뉴스 | 2009.09.28 00:00

  • 국방예산안 29조6천억원…전년비 3.8%↑

    ... 자녀를 위주로 하되 신도시 거주 자녀 일부도 선발키로 했다. 또 병사들의 생일에 '쌀 케이크'를 제공하고 영외에서 활동하는 병사의 매식비와 화력궤도장비 운용병사의 중식비가 반영됐다. 하지만 전체 병사들의 월급은 동결됐다. 숙련된 조종사의 유출을 막도록 임관 16~21년차 전투기, 수송기 등 조종사 293명에게 월 50만원의 연장복무가산금을 신규로 지급한다. 병 복무기간 단축에 따른 전투력 저하를 막기 위해 부사관 986명과 유급지원병 3천9명을 증원하는 데 ...

    연합뉴스 | 2009.09.28 00:00

  • 울진공항, 비행훈련센터 '변신'

    항공 수요 부족으로 완공 직전에 공사가 중단된 울진공항이 비행교육훈련원으로 바뀐다. 울진공항은 특히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항공 등의 사업용비행기 조종사 자격증 획득에 필요한 최소 훈련비행 200시간을 맞출 계획이다. 이렇게되면 해외훈련 없이 국내 자체적으로 조종사를 양성하는 길이 열리게 된다. 경북도는 28일 국토해양부가 추진 중인 비행교육훈련원을 울진공항에 유치키로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울진 비행교육훈련원은 기존 공항시설(공정률 98%)을 ...

    한국경제 | 2009.09.28 00:00 | 신경원

  • 인천경찰 '경비행기 추락' 관련자 소환 조사

    인천 연수경찰서는 27일 인천세계도시축전 행사장에서 13명의 사상자를 낸 경비행기 추락사고와 관련해 경비행기 조종사 김모(44) 씨와 도시축전 관계자 등을 차례로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경찰은 조종사를 대상으로 사고 당시 비행 각도와 높이가 적합했는지, 적절한 자격을 갖추고 운항했는지 등을 집중 조사할 방침이다. 또 같은 장소에서 사고 발생 하루 전인 26일에도 경비행기를 타고 축하비행에 참가한 동료 조종사 등도 불러 조사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09.09.28 00:00

  • 승합차-덤프충돌 7명 사망…경비행기 추락

    ... 잇따랐다. 낮 12시50분께 인천 송도국제도시의 세계도시축전 행사장으로 경비행기 1대가 추락하면서 전시용 2층 버스의 측면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비행기에 타고 있던 탑승자 온모(46)씨가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던 중 숨지고 조종사 김모(44)씨와 전시용 버스 안에 있던 김모(12)양 등 초등학생 9명 등 모두 12명이 다쳤다. 오전 8시께 인천 남동구 구월동 상가 골목에서는 주차 차량 22대가 타이어에 구멍이 뚫린 채 발견됐다. 경찰은 누군가 고의로 ...

    연합뉴스 | 2009.09.27 00:00

  • 인천도시축전장에 경비행기추락…1명사망

    조종사는 부상..초등생 등 축전 관람객 11명 경상 27일 낮 12시50분께 인천 송도국제도시 인천세계도시축전 행사장에 경비행기 1대가 추락, 비행기에 타고 있던 온모(46)씨가 숨지고 조종사 김모(44)씨가 부상했다. 비행기가 추락하면서 축전 행사장 내 전시용 2층 버스 측면을 들이받아 버스 안에 있던 전모(2)군, 김모(12)양 등 유아.초등학생 9명과 나모(47), 김모(여.35)씨 등 11명이 유리 파편에 맞아 행사장 내 진료소와 인하대 ...

    연합뉴스 | 2009.09.27 00:00

  • thumbnail
    인천 세계도시축전장에 경비행기 추락…1명 사망

    조종사는 부상…초등생 등 축전 관람객 11명 경상 27일 낮 12시50분께 인천 송도국제도시 인천세계도시축전 행사장에 경비행기 1대가 추락, 비행기에 타고있던 온모(46)씨가 숨지고 조종사 김모(44)씨가 부상했다. 비행기가 추락하면서 축전 행사장 내 전시용 버스 측면을 들이받아 버스 안에 있던 김모(12)양 등 초등학생 9명과 나모(47)씨, 김모(여.35)씨 등 11명이 유리파편에 맞아 행사장 내 진료소와 인하대 병원 등에서 응급조치를 받고 ...

    연합뉴스 | 2009.09.27 00:00

  • 프랑스 라팔전투기 2대 추락…조종사 실종

    프랑스 라팔 전투기 2대가 24일 시험비행을 마치고 귀환하던 중 지중해로 추락해 조종사 1명이 실종됐다고 프랑스 해군이 밝혔다. 프랑스 해군에 따르면, 라팔 전투기 2대는 시험비행을 마치고 샤를드골 항공모함으로 복귀하던 중 이날 오후 6시9분께 프랑스 남서부의 페르피냥에서 30km 떨어진 지점에서 지중해로 추락했다. 해군 대변인인 베르트랑 보노 중령은 "1명의 조종사는 전투기에서 비상탈출해 안전하게 구조됐고 나머지 1명에 대한 수색에 전력을 기울이고 ...

    연합뉴스 | 2009.09.25 00:00

  • “비행도 게임도 커뮤니케이션이 핵심”

    ... 익스트림 스포츠) 온라인 게임인 '프리잭(freejack)'의 중국 서비스 판권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현재는 올 겨울방학쯤 상용 서비스 개시를 목표로 '프리잭' 개발 프로젝트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원 대표가 자가용 경비행기 조종사 면장을 취득한 것은 지난해. 2007년 1월부터 조종을 배우기 시작해 1여년 만에 파일럿이 됐다. 그런데 조종사들 사이에 '원종석'이란 이름은 꽤 유명했다. 김포국제공항에서 최초로 솔로비행에 성공한 주인공이란 이유 때문이다. “비행경력 ...

    Money | 2009.09.21 14:37

  • “답답한 세무사 스트레스 창공에서 날리죠”

    ... 준다. 하지만 비행은 그에게 양보할 수 없는 삶의 한 부분이다. 틀에 박힌 세무사란 직업인에서 '무한자유인'으로 탈출할 수 있는 '활주로'가 돼주기 때문이다. 부산에서 20년째 세무사로 활동하고 있는 그의 명함 뒷면에는 '한국조종사교육원 대표'라는 직함이 새겨져 있다. 세무사이면서 조종사이고, 동시에 조종사 교육기관 CEO도 겸하고 있는 셈이다. 어떤 연유로 항공기 조종에 발을 들여놓게 됐는지 본격적인 조사(?)에 들어갔다. “우연히 인터넷 쇼핑을 하다가 조종사 ...

    Money | 2009.09.21 1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