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8,7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만 차세대 고등훈련기 첫 비행 성공…2조8천억대 사업 '결실'

    ... 공군기지를 방문, 차세대 고등훈련기 시제기 '융잉(勇鷹)'의 첫 비행을 지켜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차이 총통은 축사에서 "'국기국조'(國機國造·자국 전투기는 직접 제작함)로 국내 항공우주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차세대 우수 조종사들이 대만 상공을 지킬 수 있게 됐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 자리에는 유시쿤(游錫堃) 입법원장(국회의장), 구리슝(顧立雄) 국가안전회의(NSC) 비서장, 옌더파(嚴德發) 대만 국방부장(장관) 등 국방관계자와 항공기 제작사 한샹(漢翔·AIDC)항공 ...

    한국경제 | 2020.06.23 14:11 | YONHAP

  • thumbnail
    민간항공조종사들 "항공종사자 고용유지지원금 기한 연장해달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항공산업이 직격탄을 맞은 가운데 국내 민간항공조종사들이 정부에 모든 항공산업 종사자에 대한 고용유지지원금 지급 기한을 연장해달라고 촉구했다. 사단법인 한국민간항공조종사협회와 대한민국조종사노동조합연맹은 23일 성명을 내고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고 국가 간 이동이 가능해질 때까지 항공산업 전체에 대한 특별고용유지 지원금 지급 기한을 연장해달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전 세계 항공산업은 ...

    한국경제 | 2020.06.23 10:34 | YONHAP

  • thumbnail
    제주·이스타항공 '평행선'에 애타는 이스타항공 직원들

    근로자 대표단 "정부 지원·조속한 인수 요구할 때" '투쟁' 나선 조종사노조와 선 긋기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이 거래 종결 시한(29일)을 앞두고 체불 임금 해소 등을 놓고 평행선을 그리면서 사이에 낀 이스타항공 직원들만 애가 타고 있다. 이미 2월부터 임금을 제대로 받지 못한 직원들 사이에서 자칫 인수 작업이 무산되고 회사가 파산 위기에 처할 것을 걱정하는 목소리가 커지는 가운데 조종사 노조와 근로자 대표 간에도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23일 ...

    한국경제 | 2020.06.23 07:01 | YONHAP

  • thumbnail
    '전두환 증인' 5·18 헬기조종사 "UH-1H 광주 사격 없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의 사자명예훼손 재판에서 전씨 측 증인으로 출석한 헬기 조종사가 5·18 당시 "UH-1H 헬기의 사격은 없었다"고 부인했다. 22일 광주지법 201호 형사대법정에서 형사8단독 김정훈 부장판사 심리로 전씨의 14차 공판기일이 열렸다. 전씨는 배판부로부터 불출석 허가를 받고 재판에 출석하지 않았다. 전씨 측은 백성묵 전 육군 제1항공여단 61항공단 203항공대장, 장사복 전 전교사 참모장, 이희성 전 ...

    한국경제 | 2020.06.22 18:45

  • thumbnail
    5·18 헬기조종사 "UH-1H, 광주 도심 사격 없었다"(종합)

    "타부대 무장헬기 지원 요청 있었다고 들었지만 실제 사격 없어" 22일 열린 전두환(89) 전 대통령의 사자명예훼손 재판에서 전씨 측 증인으로 출석한 헬기 조종사는 5·18 당시 UH-1H 헬기의 사격은 없었다고 부인했다. 이날 광주지법 201호 형사대법정에서 형사8단독 김정훈 부장판사 심리로 전씨의 14차 공판기일이 열렸다. 전씨는 재판부로부터 불출석 허가를 받고 재판에 출석하지 않았다. 전씨 측은 5·18 민주화운동 기간 헬기 사격 여부와 ...

    한국경제 | 2020.06.22 18:12 | YONHAP

  • thumbnail
    5·18기념재단, 헬기사격 부인 軍관계자 위증죄 고소 검토

    ...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5·18진상규명은 물론 5·18을 왜곡하고 조작하는 근거로 쓸 수 있는 주장 자체를 끊어내야 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송진원 5·18 당시 육군 제1항공여단장과 506 항공대대장 김모 중령, 부조종사 2명은 지난해 11월 전씨 측 증인으로 출석해 헬기 사격 사실을 부인한 바 있다 이날 재판에도 전씨 측 증인으로 이희성 전 육군 참모총장 겸 계엄사령관과 장사복 전 전교사 참모장, 백성묵 전 203 항공대 대대장이 증인으로 신청됐다. ...

    한국경제 | 2020.06.22 15:15 | YONHAP

  • thumbnail
    전두환 사자명예훼손 재판…5·18 헬기조종사 증인신문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전두환(89) 전 대통령의 재판이 22일 열렸다. 전씨의 공판은 오후 2시 광주지법 201호 형사대법정에서 형사8단독 김정훈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됐다. 전씨는 재판부로부터 불출석 허가를 받고 재판에 출석하지 않았다. 전씨 측은 이날 백성묵 전 203항공대 대대장, 장사복 전 전교사 참모장, 이희성 전 육군 참모총장 겸 계엄사령관을 증인으로 신청해 신문할 예정이다. 쟁점인 5·18 민주화운동 기간 헬기 사격 여부...

    한국경제 | 2020.06.22 14:00 | YONHAP

  • thumbnail
    "이스타항공 누구겁니까" 5달 임금체불에 이상직의원 겨냥

    ... "이 의원과 이스타 경영진의 악의적인 범죄를 철저하게 구속수사 해달라는 노동자들 외침은 외면받고 있다"며 "정부와 여당인 민주당은 이 의원을 처벌하고 이스타항공 정상화에 나서라"고 덧붙였다. 박이삼 이스타항공조종사 노조위원장은 "경제전문가라고 자칭하면서 전북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공약을 내건 이상직 의원은 전북 인재를 포함한 1600여명의 이스타항공 노동자를 벼랑으로 내몰았다"며 "전북도민과 노동자를 기만한 ...

    한국경제 | 2020.06.22 10:43 | 김명일

  • thumbnail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체불임금 분담' 요구에…"불가능"

    ... 액수는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3개월치 휴업수당 반납 여부는 이스타항공 직원들의 동의를 거치지 않은 제안이다. 이스타항공 측은 지난달 27일 근로자대표와의 간담회에서도 4∼6월 휴업수당 반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종사노조 측은 "사측이 정리해고를 무기로 체불임금 반납을 요구했다"고 반발했고 이스타항공은 "이런 방안도 생각해보자는 차원"이라며 수습했다. 제주항공은 체불임금 250억원을 이스타항공의 현 경영진과 대주주가 ...

    한국경제 | 2020.06.22 08:21 | 오세성

  • thumbnail
    다급한 이스타항공 "체불임금 분담하자"…제주항공은 "안 돼"

    ... 반납 여부는 이스타항공 직원들의 최종 동의를 거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스타항공 측은 지난달 27일 근로자대표와의 간담회에서도 4∼6월 정상 근무 수당을 제외한 휴업수당 반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두고 조종사노조 측은 "사측이 정리해고를 무기로 체불임금 반납을 요구했다"고 반발했고, 이스타항공 측은 "이러다 회사가 파산할 수도 있으니 일종의 협상 카드 차원에서 이런 방안도 생각해보자는 차원이었다"고 수습에 나선 바 있다. 이 같은 제안에 ...

    한국경제 | 2020.06.22 07: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