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3,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민의힘 "文 국군의날 기념사, 유감 표명 한 마디 안해"

    ... 기념사를 두고 "(연평도 피격사태에 대해) 그 흔한 유감표명 한 마디 하지 않았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김은혜 국민의힘 대변인은 25일 논평에서 "우리 국민이 북한에 의해 잔인하게 살해당했는데도 종전선언을 이야기하고 온 국민이 슬픔과 분노에 잠긴 와중에 아카펠라를 듣던 대통령"이라며 이같이 지적했다. 김은혜 대변인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그 어떤 행위에 대해서도 단호히 대응할 것임을 국민들께 약속드린다는 ...

    한국경제 | 2020.09.25 13:38 | 강경주

  • thumbnail
    김종인 "공무원 피격, 文 정부 총체적 안보부실이 낳은 국가적 재앙"

    ... 북한 눈치보기와 굴종적인 태도로 일관한 것이 결과적으로 군의 무장해제를 초래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21일 사건 당일 군과 청와대가 이번 사태를 인지했음에도 사흘이 지난 24일에 공개한 이유와 대통령 종전선언 유엔연설과 연관성 여부, 대통령의 이번 사태 최초 인지 시점, 청와대가 이번 사태를 보고받았다고 한 후 10시간 뒤에야 대통령에게 보고한 이유, 대통령이 보고를 받고도 구출지시를 내리지 않았던 이유 등을 소상히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9.25 12:40 | 이미나

  • thumbnail
    미국 언론들 "문 대통령의 남북관계 개선노력 위기" 진단(종합)

    ... 없다"고 지적했다. 미국의 정치전문지 더힐도 북한과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 간 핵협상이 작년 결렬된 것에 이어 이번 사건으로 남북 관계가 추가로 경색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미국 언론들은 특히 이번 일이 문 대통령이 유엔총회에서 종전선언 지지를 호소한 시점과 맞물려 발생한 것에 주목하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남측이 지어준 개성의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북한이 지난 6월 폭파했을 때 남북관계가 이미 시험대에 들었다면서, 북미 간 교착에 빠진 핵대화를 되살리려는 차원에서 ...

    한국경제 | 2020.09.25 12:28 | YONHAP

  • thumbnail
    [속보] 국민의힘 "대통령 한 게 없다…47시간 행적 밝혀라"

    ...위 위원 긴급간담회에서도 "대통령이 47시간 동안 침묵한 사유와 대통령의 대응조치 내역을 소상히 밝혀야 한다"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21일 군과 청와대가 이번 사태를 인지했음에도 사흘이 지난 24일에 공개한 이유, 대통령의 종전선언 유엔연설과 연관성 여부, 대통령의 이번 사태 최초 인지 시점 등 관련 진상이 소상히 밝혀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KBS 라디오 인터뷰에서 지난 23일 새벽 청와대에서 열린 안보관계장관회의에 대통령이 참석하지 ...

    한국경제TV | 2020.09.25 12:17

  • thumbnail
    국민의힘 '대통령 책임론' 부각…"47시간 행적 밝혀라"

    ...위 위원 긴급간담회에서도 "대통령이 47시간 동안 침묵한 사유와 대통령의 대응조치 내역을 소상히 밝혀야 한다"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21일 군과 청와대가 이번 사태를 인지했음에도 사흘이 지난 24일에 공개한 이유, 대통령의 종전선언 유엔연설과 연관성 여부, 대통령의 이번 사태 최초 인지 시점 등 관련 진상이 소상히 밝혀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KBS 라디오 인터뷰에서 지난 23일 새벽 청와대에서 열린 안보관계장관회의에 대통령이 참석하지 ...

    한국경제 | 2020.09.25 12:04 | YONHAP

  • thumbnail
    NSC 대신 아카펠라 공연 관람한 文…野 "군 통수권자 맞나?"

    ... 했다.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은 "우리 군이 이렇게 된 것은 국군통수권자인 대통령이 군통수의 자격을 상실했기 때문"이라며 "서해에서 북한이 우리 국민의 생명을 유린한 직후 대통령은 유엔연설에서 종전선언을 말했고, 대면보고를 받은 직후에도 군 진급 신고식에서는 평화를 얘기했다. 대통령은 이번 참사에 대해 북한을 응징하는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 @hankyung.com ...

    한국경제 | 2020.09.25 11:56 | 김명일

  • thumbnail
    文, UN총회 이어 국군의날 기념식서도 北 피살사태 '침묵'

    ... '국방개혁 2.0'을 완수하기 위한 국방중기계획 수립, 한·미 미사일 지침 개정 등 군 현안을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앞서 북한의 우리 공무원을 향한 총격과 시신 유기 사건을 보고받고도 유엔 연설에서 종전선언을 강조한 것을 두고 비판 받았다. 그는 피살 사건 발생 약 3시간 뒤인 지난 23일 오전 1시26분(한국시간) 화상 회의 형태로 개최된 제75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에서 "종전선언을 통해 화해와 번영의 시대로 전진할 수 ...

    한국경제 | 2020.09.25 11:28 | 이미경

  • thumbnail
    남북연락사무소 폭파에도 유야무야…우리 국민 사살로 돌아왔다

    ... 비판했다.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도 "우리 군이 이렇게 된 것은 국군통수권자인 대통령이 군통수의 자격을 상실했기 때문"이라며 "서해에서 북한이 우리 국민의 생명을 유린한 직후 대통령은 유엔연설에서 종전선언을 말했고, 대면보고를 받은 직후에도 군 진급 신고식에서는 평화를 얘기했다. 대통령은 이번 참사에 대해 북한을 응징하는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 @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5 11:15 | 김명일

  • thumbnail
    불태우고 시신 훼손했는데 "화장"이라던 정부…靑도 '혼선'

    ...#39;는 점을 명확히 해야한다는 논평이 나오기도 했다.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은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진 직후 논평을 내고 "국민이 북한의 손에 잔인하게 죽어간 만행에 대해 청와대가 인지하고도, 대통령이 '종전선언'을 이야기한 것이라면 국가가 국민을 지켜야 하는 최소한의 의무와 책임을 방기한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했다. 이어 "북한이 21일 실종된 우리 국민에게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웠다는 사실에 분노를 금할 수 ...

    한국경제 | 2020.09.25 11:01 | 조준혁

  • thumbnail
    22일 밤 피살→23일 아침 보고→24일 오전 발표…너무 늦었던 '文 36시간' [종합]

    ... 늦춘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이에 서욱 국방부 장관은 "(발표 시기를 늦춘 것은)이 사건이 정말 사실인지 여부를 분석하는 시간이 필요했다"고 답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총회 기조연설에서 남북 종전선언을 제안한 것도 논란이 됐다. 우리 국민의 사망 사실을 보고받은 상황에서 부적절했다는 지적이다. 청와대는 "종전선언 연설은 15일 녹화됐고, 18일 유엔에 보냈다"며 "수정할 상황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

    한국경제 | 2020.09.25 10:59 | 김명일